• 멸종위기 물개 1,700마리, 라셔 해안에 밀려 올라와
  • 죽어있는 카스피 해 물개들이 해안에 쓸려 올라왔다. © Ministry of Environment of Dagestan / Telegram     입력 2022.12.5.RT 원문 2022.12.4.     카스피 해 상에서 포유류 들이 축은 채 발견됐는데 자연적인 원인에 굴복한 것으로 추정 된다     [시사뷰타임즈] 라셔 (러시아) 남부 다게스탄 공화국 현지 당국자들은 물개 1천 마리 이상이 카스피 해에서 죽은 채로 발견됐다고 했다. 이 지역 환경부는 이젼적인 요인이 이 사건의 배후일 가능성이 크다고 말한다.   카스피 자연보호구역 총재 자우르 가피조프는 포유류들은 최소한 2주 전에 죽은 것으로 보이며 폭풀 때문에 해안으로 쓸려 올라온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그는 “이 동물들이 살해됐다는 징후는 전혀 없으며, 어망의 잔해도 발견되지 않았다.” 고 하면서, 현지 당국자들이 해…

    • SVT
    • 22-12-05
  • 표범의 수수께끼, 그리고 신비스러움
  • [동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9.26.   [시사뷰타임즈] 흔히 최상위 포식자라고 일컬어지는 사자, 호랑이, 푸마 (퓨마; 쿠거라고도 하고 산 사자라고도 함) 등은 ‘먹잇감’ 으로 어떤 동물을 정하면, 최단 거리내에 접근한 뒤 좀 우악스럽게 덮쳐 목줄을 물고 늘어지면서 숨통을 끊어 잡는데 비해, 표범이라는 동물은 우악스럽기 보다는 ‘교활하다’ 고 할 정도로 머리를 쓰고 요령을 부려 먹잇감을 제압한 뒤, 자신의 덩치보다 큰 것도 다른 포식자들 및 떼로 몰려드는 들개 및 하이이나 (하이에나) 등에게 빼앗기지 않으려고 높은 나무 위로 끌고 올라간다.   높은 나무 위로 올라 가서 가지 사이에 먹잇감을 걸쳐놓고 일단 휴식을 취하는 표범은 어쩔 도리가 없고 빼앗으려던 동물들에겐 그림의 떡이 될 수밖에 없지만, 미…

    • SVT
    • 22-09-23
  • 깃털색 다채롭고 아름답게 지저귀는 새: 거래 대상 1순위... 멸종 초래
  • 새 시장. 자칼타 (자카르타) 에 있는 사진과 같은 새 시장 수만 곳에서 새장에 들어 있는 새를 새장 채 판다. Image caption,      글: 빅토리아 길   입력 2022.9.17.BBC 원문 5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독특한 색깔의 명금 -鳴禽: 아름다운 소리로 지저귀는 새- 들은 멸종 위험이 높은 바, 애완동물로서의 수요가 있기 때문임을 연구 결과는 보여 준다.   아시아에서 애완용 명금 거래는, 주로 명금들의 아름답게 지저귀는 소리를 노리는 상황이어서, 이미 몇 몇 종을 멸종에 가깝게 만들어 놓았다.   현재, 한 연구에서는 특정한 색깔의 깃털을 가진 새가 야생에서 잡혀 팔리게 될 더욱 큰 위험에 처하게 된다는 사실을 밝혔다.   연구원들은 감금 상태로 키운 새들을 거래용으로 쓰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말한다.   “그…

    • SVT
    • 22-09-17
  • 뉴질랜드: 소형 배, 고래와 충돌... 5명 사망
  • 자료사진: 뉴질랜드 케이카우라 인근의 고래 한 마리 © Global Look Press / XinHua / Guo Lei     입력 2022.9.11.RT 원문 2022.9.10.     조류관찰자들을 태우고 있던 소형 배 한 척이 뉴질랜드 앞바다에서 고래 한 마리와 “충돌” 한 뒤 전복됐다     [시사뷰타임즈] 현지 당국자들에 따르면, 뉴질랜드 케이카우라 앞바다에서 11명을 태우고 있던 소형 배 한 척이 전북됐다고 한다. 경찰은 이 사고를 “전례없는” 그리고 “비극적인” 사건이라고 표현하면서 5명이 죽었다고 밝혔는데, 나머지 6명은 구조됐다.   “우리가 이해할 수 있는 바로는, 고래가 전복시켜 뒤집어진 소형 배 한 척의 바닥 밑 면이 위로 올라왔다. 사람들이 작업을 할 수 있도록 항구를 폐쇄시켰다.” 고 케이카우라 시장 크레익 매클이 RNZ 방송사헤 말했다. 시장…

    • SVT
    • 22-09-11
  • 마드햐 프라데쉬: 인도 엄마, 아기 구하려 호랑이와 격투... 큰 부상
  • 엄마 아르차나 초우드하리는 맨손으로 호랑이의 공격을 막아 내보려 했다. 아빠와 함께 있는 아들. 머리에 부상을 입었다.     입력 2022.9.7.BBC 원문 20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엄마 아나차나 초우드하리는 마을 사람들이 이 엄마의 도와달라는 외침을 듣고 개입할 때까지 2-3분 동안을 맨손으로 호랑이와 격투를 벌였다.   엄마와 아들은 둘 다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다.   이 공격은 호랑이 보호구역 반드하브가르의 외곽에서 일요일에 있었다.   호랑이 보전 구역 주위에 살고 있는 사람들에 대한 동물의 공격은 흔하지 않은 것이 아니다. 힌디 BBC가 말을 걸어 본 마을 사람들은 호랑이들과는 별개로, 코끼리들도 마을에 들어 와 농작물에 피해를 입히고 있다고 했다.   인도 전역에서, 밀림들과 국립공원들 가까…

    • SVT
    • 22-09-07
  • 올해 야생동물 사진작: 이 원숭이, 진짜로 애완용 몽구스 껴안고 있나?
  • 몽구스 한 마리를 부드럽게 안아주고 있는 보노보 원숭이 IMAGE SOURCE,CHRISTIAN ZIEGLER     입력 2022.9.5.BBC 원문 4일 전   [시사뷰타임즈] 다정한 순간일까 아니면 뭔가 더 불길한 순간일까?   이 사진은 보노보 원숭이가 어린 몽구스 한 마리를 마치 귀중한 애완 동물을 끌어 안고 있는 것을 보여주는 듯하다. 그러나 그 보다는, 어미 몽구스를 죽인 뒤 저녁거리고 새끼를 잡고 있는 것일지도 모른다.   그러나 그런 건 비통상적인 것일 텐데, 보노보들은 주로 과일을 먹고 이따끔 씩에만 사냥을 하기 때문이다.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이 사진은 콩고 민주주의 공화국에서 ᅟᅳᆿ리스티안 지글러가 찍은 것이다.   그가 찍은 매력적인 사진은 자연역사박물관의 58번 째 올해의 야생동물 사진작가 (WPY) 사진으로 많은 추천을 받은 …

    • SVT
    • 22-09-05
  • 개들, 주인과 재결합했을 때... 울 수도 있다
  • 자료사진: © Getty Images / EyeEm / Eugenio Cane      입력 2020.8.24.RT 원문 2022.8.23 새로운 한 연구에 따르면, 개들은 주인과 분리 돼 있다가 주인을 보게되면 진정으로 전율을 일으킨다고 말한다     [시사뷰타임즈] 일본의 한 연구진이 ‘현재의 생물학 잡지’ 에 출간한 새로운 연구결과에 따르면, 개들은 오랜 기간 서로 떨어져 있다가 자기 주인과 재결합하게 되면 눈물을 흘릴 수도 있다고 한다. 이 연구에 따르면, 더욱이, 인간들은 눈물을 글썽이는 개를 좀 더 보살피는 경향이 있는데, 이는 “감정을 이끌어 내는 눈물” 이 종 (種) 간의 -인간과 개라는 별개의 종 사이- 결합에 중요한 역할을 함으로써 인간-개 사이의 감정적 연결을 용이하게 할 수 있다고 말한다.   이 연구는 개 20마리 정도에 대한 관측은 물론이고 개들에 대…

    • SVT
    • 22-08-24
  • 인어 이야기에 영감 준 동물 두강, 中에선 멸종
  • 두강이 코로 황어떼를 건드리면서 헤엄치고 있다. IMAGE SOURCE,PATRICK LOUISY    입력 2023.8.24.BBC 원문 1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연구원들은 해우 (또는 바다소) 와 관련이 있는 한 포유류 -인어와 사이렌 (여자 모습을 하고 바다속에 살면서 아름다운 노래 소리로 선원들을 유혹하여 위험에 빠뜨렸다는 고대 신화 속 존재) 등에 대한 고대 이야기에 영감을 주었다고들 말하는- 의 중국에서의 멸종을 선포했다.   지난 5년 동안 중국 해안 마을에서 탐사했던 겨우 3명 만 두강 (또는 듀강; 한국에선 듀공) 보았다고 보고했다.   해양에서 가장 점잖은 것으로 알려진 두강의 느리고 여유있는 행동이 남획과 해운 사고에 취약한 존재로 만들었을 가능성이 크다.   이 동물은 세계 그 외의 지역에선 아직도 존재하지만 유사한 위협에 직면해 …

    • SVT
    • 22-08-24
  • 오데르 강: 물고기 수천 마리 죽음 둘러싼 수수께끼
  • 독일-폴런드 강에서 물고기 수 톤 분이 죽은 채 발견됐다[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8.14.BBC 원문 1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폴런드 (폴란드) 와 독일 관계자들은 두 나라 사이를 흐르는 오데르 강에서 물고기들이 대규모로 하나씩 하나씩 죽어 가는 원인을 밝혀내기 위해 노력 중이다.   지난 달 말부터 이 강 수백km를 끼고 죽은 물고기 수천 마리가 나타나고 있는 중이다.   실험에도 불구하고, 정확한 화학물질 성분은 알려지지 않은 채 남아있지만, 유독성 물질이 강물에 들어간 것으로 생각된다.   독일 정부의 환경적 대재앙이라는 경고가 있는 가운데, 사람들은 이 강을 피하라는 말을 들어 왔다.   그러나 양국 당국자들은 운동자들로부터 이 재난에 신속히 대응하여 인간들을 보호하도록 함께 노력하지 …

    • SVT
    • 22-08-14
  • SOS: 어망에 걸린 북극고래 (수염고래), 밧줄 갈수록 더 옭조이는 중
  • © Grigory Tsidulko / Far East Expeditions  입력 2022.7.31.RT 원문 2022.7.30.  극도로 멸종위기에 처해 있는 북극고래 (수염고래) 한 마리, 만일 빨리 도와주지 않으면, 샘명에 위협을 주는 부상을 입을 수도 있다  [시사뷰타임즈] 한 구조대가 휘귀한 북극고래 (수염고래) 한 마리를 구하려고 애를 쓰고 있는 중인데, 이 고래는 오호츠크 해 라셔 (러시아) 해안 앞 바다에서 어망 속에 얽히게 됐다고 금요일, 세계 야생동물기금 (WWF) 라셔가 말했다. 성명서에 따르면, 라셔 멸종 위기 생 물(종) 조사 보고서에 포함돼 있는 종에 속하며 멸종 위기 종인 이 동물은 해안 인근에서 현지 어부들이 쳐 놓은 어망에 걸려들자 멀리 달아났는데, 이렇게 하면서 더 얽히게 됐다고 한다. …

    • SVT
    • 22-07-31
  • 문어 - 그 수수께끼 같은 정신세계
  • 우린 왜 의식이 진화된 것인지 아직도 정확히는 모르지만, 복잡한 제반 행동들 및 배워가며 새로운 상황들을 처리하는 것과 밀접한 관련이 있을 수도 있다. (Credit: Getty Images)      글: 마싸 헨리크   입력 2022.7.25.BBC 원문 2022.7.25.     문어들 및 문어 같은 다른 생명체들은 지각이 있는 동물이라는 증거가 점점 더 많아지고 있다. 그렇다면, 문어가 돼 보는 건 어떨까?     [시사뷰타임즈] 문어들은 문제 해결사들이고 짖궂은 일을 만드는 녀석들이며 악명 높은 탈출 술사들이다. 이들은 또한 풍부한 전신세계가 있는 것으로 보이는데 - 문어가 돼 보면 어떨까?   그날 밤은 ‘잉키’ 라는 이름의 문어에게는 길고 힘든 밤이었다. 그날의 방문객들은 이미 다 가버렸고 이제 수족관 내에 잉키가 있던 공간은 버려졌다. …

    • SVT
    • 22-07-25
  • "山 거릴라“ 들을 구할 수 있는 비결
  •     입력 2022.6.20.BBC 원문 8시간 전     기후 위기에 대한 말들이 많이 있지만, 생물학적 다양성에 대한 위기 만큼은 아니다. 하지만, 여러 종과 서식지들의 손실은 지구상의 생명체에게 지구 온난화가 끼지는 것 만큼이나 많은 위협을 가하는 것으로 여겨진다. UN은 동식물 1백만 종이, 급속한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앞으로 수십 년에 걸쳐 멸종된 위험에 처해있다고 경고하고 있다. BBC 기후 편집자 쟈스틴 로울랏이 산 (山) 거릴라 (고릴라) 에 대한 이야기가 다른 종들을 보호함에 있어 우리들에게 무엇을 알려주는지 알아내기 위해 유갠더 (우간다) 에 있는 ‘들어가 볼 수 없는 브윈디 숲’ 을 찾아 갔다.     -------     [시사뷰타임즈] 난 거릴라 암컷 한 마리가 내가 그곳에 있다는 걸 알고 있다는 사실을 간파할 …

    • SVT
    • 22-06-20
  • 마가와: 지뢰 냄새 맡는 영웅 쥐, 8살에 사망
  • 마가와는 용맹성으로 PDSA 메들을 수여 받은 바 있으며, 이 상은 때론 동물을 위한 조지 십자장(章) (훈장) 이라고 표현하기도 한다. IMAGE SOURCE,PDSA     입력 2022.5.12.BBC 원문 2022.1.11   [시사뷰타임즈] 그의 영웅적인 행동으로 금 메들 (메달)을 수여받았던 유명한 지뢰 제거 쥐인 마가와가 8살이라는 나이에 사망했다.   5년 동안의 경력에서, 이 설치류는 캠보디어 (캄보디아)에서 지뢰 100개 이상 그리고 다른 폭발물들의 냄새를 맡아 찾아냈다.   마가와는 인간 조련사들에게 지뢰들에 대해 알려줌으로써 안전하게 제거될 수 있도도록 벨점 (벨기에) 자선 재단 아포포에게 성공적으로 훈련을 받은 쥐다.   이 재단은 이 아프리카 산 거대 주머니 쥐가 주말에 “평화롭게 세상을 떠났다”고 말했다.   재단은 마가와의 건강은…

    • SVT
    • 22-05-12
  • 야생동물: 휘귀종, 걸어 다니는 물고기
  • 걸어다니는-전갈-물고기.ROV SUBASTIAN/SCHMIDT OCEAN INSTITUTE[걷는 물고기 영상으로 보기]인터넷 다른 곳에서 Rhinopias agriloba 이 종에 대해 거의 보기 어려운 영상이므로 필히 보기 바람.       입력 2022.3.25.RT 원문 2022.3.24.   [시사뷰타임즈] 호주 북부의 대보초 (주: 大堡礁: 호주 북동부 퀸슬랜드 해안을 끼고 엄청난 길이로 펼쳐져 있는 산호초 군락) 를 탐사하던 연구원들이 호주 해역에서 전에는 결코 본적이 없었던 휘귀종 “걸어 다니는” 물고기를 발견했다.   이런 형태의 전갈 물고기의 학명은 Rhinopias agriloba이며 보통 중앙 태평양의 허와이 (하와이) 해역들에서 발견된다.    고국인 호주에서 이제까지 이런 형태 중의 하나라도 발견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 어종은 ‘걸어 다니는 물고기’ 로 알려져 있는데, 이 …

    • SVT
    • 22-03-25
  • 트라이쎄러탑스 화석: 지구에서 발견된 가장 완벽한 것들 중 하나
  • 에맄 휫제럴드는 멜버른 박물관에서 호리더스 더 크라이쎄라탑스의 전시를 도왔다.     입력 2022.3.23.CNN 원문 2022..3.20   [시사뷰타임즈] 늦은 오후, 햇빛이 먼태너의 능선에 있는 사암 (沙巖) 위에 내리 쪼이면서, 같은 날 일찍 내린 소나기에 흠뻑 젖어 있는 빗물에 패인 거 대한 구멍을 비추고 있었다. 상업적인 고생물 학자 크레익 휘스터는 사유지 위를 그냥 걷고 있는 동안 햇빛 속에 반짝이는 골반 및 대퇴골 뼈 일부들을 봤다고 했다.   휘스터는 자신이 힘센 트라이쎄러탑스의 가장 완벽한 골격들 중 하나를 우연히 마주친 것이라는 사실은 거의 모르고 있었다.   그는 “그 당시, 난 내가 본 것이 특별하다고 추정하거나 특별하길 바랐지만, 이 표본의 질과 미치는 범위에 대해 안 것을 아는데는 발굴을 하며 또 다시 한 달이 걸…

    • SVT
    • 22-03-23
  • ‘미친 듯한‘ 게들, 해저 사진기로 포착 촬영
  •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Crab.e.cam: 호주를 사로잡고 있는 해저 게 영상들     입력 2022.3.3.BBC 원문 18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앤디 버넬는 열렬한 호주 어부 중 한 명이며 항상 자신이 카약을 타고 있는 동안 게들이 무슨 일을 벌이고 있는지 궁금하게 여겨 왔다.   그래서 그는 자신의 게 잡이 그물에 사진기를 묶어 놓은 뒤 기록하기 시작했다.   이 자료영상은 그를 놀라게 한 것은 물론이고, 다른 많은 애덜레이드 (주: 호주 남부에 있는 도시) 현지 사람들도 놀라게 했는데, 이들은 바다 표면 바로 밑에서 이렇게나 많은 일이 벌어지고 있을 줄은 전혀 예상도 못했다.   영상: 이사벨 랏     -영상에서-     “게들은 정신 없이 바쁘며, 그냥 미친 것 같다!”   앤디 버넬: “안녕하십니까, 전 앤디 버…

    • SVT
    • 22-03-03
  • 동물들의 6번째 감각 (육감): 재난 미리 감지하는 능력들
  • 과학자들은 염소들이 화산 활동을 감지하는지의 여부를 실험해 보려고 그들의 행동유형 연구를 위한 추적기를 2년 동안 목에 걸어두었다. (Credit: MPI-AB)   입력 2022.2.20.BBC 원문 2022.2.15.     1천년 동안, 전 세계 사람들은 자연재해를 두려워하며 불안해 하는 동물들의 행동을 보고해 왔다. 동물들의 이러한 신호들이 곧 닥칠 재앙에 대해 우리들을 위한 경고용으로도 쓰일 수 있는 것일까?     [시사뷰타임즈] 2014년, 인더니셔 (인도네시아) 앞바다 진도 9.1 해저 지진으로 유발된 대해일이 10여개 국가의 최소 225,000명을 죽이면서 인도야의 해안 공동체들을 떼죽음으로 몰아넣었다. 어마어마한 사망자 집계는 많은 공동체들이 경고를 전혀 받지 못했다는 사실 때문에 야기된 것의 일부였다.   조수-지진 감지기 따위의 인간이 만…

    • SVT
    • 22-02-20
  • 메콩 강 지역의 새로운 동물 종들: 귀신 같은 원숭이와 악어 등등
  • 포파 랑구르 원숭이는 녀석의 눈 주위에 귀신 같이 하얀 원이 있다.IMAGE SOURCE,PRESS ASSOCIATION     입력 2022.1.26.BBC 원문 4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세계 야생동물 기금 (WWF) 환경보호단체는 대 메콩 지역에서 새로 발견된 동물 224종 목록을 출간했다.   이러한 종들에는 눈 주위에 귀신처럼 흰색 원이 있는 원숭이, 개구리, 영원류 (蠑螈類) 그리고 유일하게 즙이 많은 대나무 종 등이 포함돼 있다고 WWF는 말한다.   이 지역에서 세계 가장 멸종위기 동물 몇 가지가 멸종위기 종으로 지정되기 이전에도 멸총에 직면하고 있다.   메콩 지역에는 캠보디아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 태국 그리고 비엣남 (베트남) 등이 포함돼 있다.Ghostly monkey and crocodile newts among new Mekong area species   Published4 hours ago   The Popa langur monkey has ghostly …

    • SVT
    • 22-01-27
  • 케냐: 쌍둥이로 태어난 코끼리 새끼들, 태어나면서 부터 생존 싸움 직면
  • 케냐의 삼부루 국립 보호구역에서 1월20일, 희귀한 새끼 쌍둥이 코끼리가 보인다.     로이터 통신사 기사에서   입력 2022.1.21.CNN 원문 2022.1.21.   [시사뷰타임즈] 어미 보라의 젖을 먹고 수컷이 주시하며 지켜주는 가운데, 영양분을 섭취한 새로 태어난 희귀 쌍둥이 코끼리 새끼들을 환경보전주의자들은 케냐 사파리 공원에서의 삶으로의 위험천만한 출발에서 살아남도록 돕게 되길 바라고 있다.   아직 이름이 지어지지 않은 이 두 마리는 이번 주 현지 자선단체인 ‘코끼리를 구하라’ 가 두 번 째로 보는 쌍둥이 새끼로 태어났다.   화요일, 이 자선단체 설립자 더글러스-해밀튼은 “쌍둥이들은 출생 후 겨우 1%만 코끼리 노릇을 한다. 아주 흔히 어미들은 쌍둥이들을 먹일 정도의 젖이 없다.” 고 했다.   이 단체가 마지…

    • SVT
    • 22-01-21
  • 칼라왈리: 인도의 ‘초특급 엄마’ 어미 호랑이에 대한 추억
  • 칼라왈리는 일생 동안 새끼 29마리를 낳았다. IMAGE SOURCE,VARUN THAKKAR / 칼라왈리는 펜치에선 친숙한 얼굴이었다. IMAGE SOURCE,VARUN THAKKAR     입력 2022.1.18.BBC 원문 1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인도의 “초특급 엄마” 어미 호랑이는 보통 보는 큰 고양이과 동물이 전혀 아니었다.   이 나라에서 가장 유명한 호랑이들 중 하나인 칼라왈리는 16살이 댔을 때 주말에 숨졌다. 이 어미 호랑이는 자신이 살았던 보호구역의 부를 바꿈에 큰 역할을 했던바, 인도 중부의 마드햐 프라데쉬 주에 있는 펜치 호랑이 보호구역이 그곳이었다.   이 녀석이 차고 있었던 무선 목걸이 (collar) 때문에 ‘칼라’ 왈리라는 이름이 붙여진 이 어미는 일생 동안 9번 수태를 하여 새끼를 총 29마리 낳았는데, 한 전문가는 “다산을 한” 유산이라고 했다.   이 녀석…

    • SVT
    • 22-01-18

[ 시사 View 社說 ]

젤렌스키가 우리에… 입력 2023.1.20. [시사뷰타임즈] ‘반면교사 (反面敎師)’ 란 “사람이나 사물 ... 더보기

[ SVT 기획 탐방 ]

2021 강경젓갈 축제...젓갈만 파는데 엄청난 점포 크기 입력 2021.9.22. [시사뷰타임즈] 충청남도 논산시 강경읍에 있는 ‘강경 젓갈 골목’ 은 우리... 더보기

[ SVT 여행 Travelling ]

알프스 이글루에서 지낸 밤들, 추울거 같은데, 진짜 그런가? 입력 2023.1.18.RT 원문 2023.1.17. 편집자 주 — ‘CNN 여행’ 의 주간 소식지 ‘세계를 연다’ 에... 더보기

[ Autos ]

산업체: EU 자동차 판매량, 붕괴 독일 하노버의 스비에이제 화물적재소의 차량 운송 장치에 머물러 있는 폭스바겐 신차들 ... 더보기

[동물의 왕국]

멸종위기 물개 1,700마리, 라셔 해안에 밀려 올라와 죽어있는 카스피 해 물개들이 해안에 쓸려 올라왔다. © Ministry of Environment of Dagestan / Telegram... 더보기

[ 기묘한 구름-멋진 구름 ]

서산-당진 고속도로 상공, 각종 구름 총 집합 saview DB입력 2022.9.11. [시사뷰타임즈] 추석당일 오후 4시가 좀 넘었을 즈음, 공주 시에 있는 ... 더보기

[ 교·통·사·고 ]

72명 탑승한 여객기, 네팔에 추락...한국인 2명 포함 68명 사망 카쓰만두-트리부반 국제공항에 있는 예티 항공사 여객기 ATR 72 모습 © jetphotos.com [동영상으... 더보기

[엽기-진기-명기-호기심]

걸그룹 EXID 하니의 핫팬츠 [사진-마이데일리] 13일 오후 서울 을지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2관에서 열린 '케이... 더보기

[성인남녀 이야기]

근황 . Cross_X [39.xxx.xxx.xxx] 더보기

[여자레걸 · 남자육체미]

모델 '비키니 화보 포즈' http://osen.mt.co.kr/article/G1110406704 [사진 모두 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