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쪽 15m 폭포 위에서 발 묶인 가족, 병 속에 넣은 쪽지가 구해



[구조된 가족 모습 보기]


입력 2019.9.12.

BBC 원문 6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거세게 떨어지는 폭포에 발이 묶인 가족 3명이 병에 구조 쪽지를 넣어 강 아래쪽을 떠 내려 보낸 뒤 구조됐다.

 

커티스 윗슨, 윗슨의 여자친구 그리고 윗슨은 13살된 아들 등 3명은 지난 6월 캘러포녀 주 중심부에서 거슬러 올라가는 도보 여행을 하고 있었다.

 

이들의 계획은 폭포가 나올 때까지 계곡을 통해 아로요 세코 강 줄기를 거슬러 올라가겠다는 것이었다.

 

폭포에서, 이들 3명은 폭포에 밧줄을 하나 내려뜨리고는 야영지까지의 여정을 계속했다.

 

그런데 도보여행 3일째 되는 날, 이 가족은 높이 15m 폭포가 양쪽에 있는 계곡의 좁은 부분에서 자신들이 오도가도 못하게 돼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윗슨이 그곳에 있으리라고 기대했던 밧줄은 없었는데, 이것은 이들이 기어 내려가거나 이 상황을 벗어날 수가 없다는 걸 뜻하는 것이었다. 엎친데 덮친 격이라고, 폭포는 너무 빨리 흐르고 있어서 폭포 안으로 들어갈 수가 없었다.

 

윗슨은 CNN밧줄로 현수하강(: 밧줄 2개를 이용하여 급한 절벽 등을 내려가는 것)을 하기엔 폭포 물의 양이 너무도 위험스럽다는 것을 깨달았을 때 가슴이 철렁 내려앉았다고 했다.

 

휴대전화도 안 터지고 사람이라곤 단 한명도 보이지 않는 상태에서, 윗슨은 한 가지 계책을 세웠다. 윗슨은 자기 여자 친구 크리스털 라미레스(34)가 게임 점수를 적기 위해 가져온 술집 주문 전표에 다음의 글을 적었다: "저희는 이곳에 있는 폭포에 갇혀있습니다. 부디 도와 주십시오

 

윗슨은 이 쪽지를 녹색 플래스틱 물병 속에 넣은 뒤 병 양쪽엔 “HELP(도와주세요라는 말을 새겨 넣었다. 그 다음에 윗슨은 이 물병을 물속에 던졌다. 그는 CNN운 좋게도 한 번 던진 것이, 바로 폭포를 너머 갔습니다라고 했다.

 

윗슨은 이 쪽지를 우리가 있었던 곳에서 대략 400m 강 밑쪽에서 도보 여행을 하던 사람 두명이 발견했고, 이 분들이 우리들의 상황을 알린 것이라고 말했다.

 

구조 대원은 615일 한밤중에 이들 3명을 발견했는데, 도보여행자 2명이 떠내려온 구조신호를 발견한 뒤 불과 몇 시간 뒤였다.

 

캘러포녀 고속도로 순찰대의 탇 브레더는 이들 3명은 정말이지 할 수 있는게 없었다. 만일 이들이 이렇게라도 쪽지를 내보내지 않았더라면, 그 상태로 한 동안 있을 수도 있었다고 했다.

 

캘러포녀 주 모로 베이에서 유리 및 문 수선업을 하는 윗슨은 이 쪽지를 발견한 도보여행자들을 찾고 싶어 한다.

 

윗슨은 워싱튼 포슷 지에 모든 상황이 어떻게 이토록 잘 맞춰 돌아갔는지 너무 감동적이었습니다.”라고 하면서 이런 우연이 있을 수 있을까요?”라고 했다.


Message in bottle saves family stranded on waterfall

 

6 hours ago

 

Image copyrightCBS - NEWSPATH VIDEO

Image caption

Krystal Ramirez (L), Hunter Whitson (C), Curtis Whitson (R), pictured were rescue crew after their ordeal

 

A family of three who got stuck on a raging waterfall were rescued after floating an SOS message in a bottle down a river.

 

Curtis Whitson, his girlfriend, and his 13-year-old son were on a backtracking trip in central California in June.

 

Their plan was to follow the Arroyo Seco River through a canyon until they reached the waterfall.

 

At the waterfall, they would shimmy down a rope and carry on their journey to a campsite.

 

But on day three of the hike the family found themselves stranded in a narrow part of canyon where the walls were 40ft (15m) high on either side.

 

The rope Mr Whitson expected to be there wasn't, meaning they couldn't climb down or out. To make matters worse, the waterfall was flowing too fast for them to enter.

 

"My heart sank when I realised the volume of water was just too dangerous to make rappelling down possible," Mr Whitson told CNN.

 

With no phone signal or "a single soul" in sight, Mr Whitson concocted a plan. He wrote a note on a bar order slip that his girlfriend, Krystal Ramirez, 34, had brought to keep game scores: "We are stuck here at the waterfall. Get help please," the note read.

 

Mr Whitson put the note in a green water bottle and carved "help" into the side. Then he threw the bottle into the water. "With one lucky toss, it went right over the waterfall," he told CNN.

 

Image copyrightCINDI BARBOUR

Image caption

Curtis Whitson placed the SOS note in a green drinking bottle, pictured here

 

The note was found around a quarter-mile (0.4km) down-river by two hikers, who raised the alarm, Mr Whitson said.

 

Rescue crew found Mr Whitson, his son Curtis and Ms Ramirez at around midnight on 15 June, just hours after hikers found the floating message.

 

"They were really out of options if they hadn't gotten the message out that way, it might've been a while," Todd Brethour, of the California Highway Patrol, said.

 

Mr Whitson, a glass and door repairman from Morro Bay, California, said he wants to find the hikers who found his message.

 

"It blows me away how it all came perfectly together," he told the Washington Post. "What are the odds?"

 

[기사/사진: BBC]



[이 게시물은 SVT님에 의해 2019-09-12 23:27:15 [메인 작은 타이틀]에서 이동 됨]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경제 이끌 주체가 … 사진: 뉴시스입력 2019.10.15 [시사뷰타임즈] 대통령 문재인은 영어식 외관상 ... 더보기

[ 경제 ]

킹커피, VFDA와 함께 세계에 비엣남 커피와 영화 산업 소개 (호찌민시, 비엣남 2019년 10월 10일 PRNewswire=연합뉴스) 킹커피(King Coffee)는 2019년 10월 7일 한... 더보기

[ 북한 ]

北 2일 오전 일찍 SLBM 추정 미사일 발사, 제재 해제 위한 몸부림 A submarine-launched ballistic missile (SLBM) test pictured by North Korea's Central News Agency, October 2, 2019 © KCN...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中 70주년 군 행사할 때 美가 태평양서 최초로 보인 ‘기포즈 함’ 연안지역 전투함 미 해군 개브리얼 기포즈가 화요일, 괌에서의 훈련 중 해군타격미사일(NSM...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사자 우리에 뛰어 들어가 춤 춘 여자, 죽을 뻔...무단침입으로 고소 당해 [동영상으로 보기]입력 2019.10.2.CNN 원문 2019.10.2. [시사뷰타임즈] 브롱스 동물원은 토요일 한... 더보기

[ 전국·지방·3軍 행정 ]

韓 “라셔 전투기 영공 침범, 경고 사격했다” 주장..중국 전투기도 있었다 한국 공군 F-16 화이팅 홸컨(전투용 매) © Reuters / Lance Cpl. Carlos Jimenez 입력 2019.7.23.RT 원문 201...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새롭게 재탄생한 감탄을 자아내는 102층 전망대 공… 바닥에서 천장까지 이어지는 전면 유리벽들과 전면 유리 엘리베이터, 뉴욕 1250피트 상공에... 더보기

[美通社로 보는 세계]

말레이시아 녹색기술공사, 제10회 IGEM 발표 (쿠알라룸푸르, 말레이시아 2019년 10월 11일 PRNewswire=연합뉴스) 오늘 마하티르 빈 모하맛 말... 더보기

[ 日本·中國 ]

휴이온, 첫 인스피로이 다이얼 시리즈 태블릿 'Q620M' 공개 -- 홍콩 전자전에서 선보여 (홍콩 2019년 10월 13일 PRNewswire=연합뉴스) 휴이온 애니메이션 테... 더보기

[과학 전자 컴퓨터]

캘리버 옵셜믹스(Caliber Ophthalmics),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AAO학회에서 샬… 웨스트우드, 메사추세츠주, 2019년 10월 10일 /PRNewswire/ -- 외과 전문기업 SSC(Surgical Specialties Co...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호날두, 통산 전적 700골 코 앞 크리스트이누 호날두가 현재 폴츄걸에 94점을 안겨줬다. 입력 2109.10.12.BBC 원문 2019.10.12 [시... 더보기

[時事 동영상]

ISIS의 자식들: 자신이 누구인지도 모른다 ISIS의 가족들이 사는 수용소의 허름한 천막. 이 영상의 주인공인 삼남매. 사진 왼쪽이 히바... 더보기

[연예]

2019 Yasalam 경주 후 콘서트에 오를 나머지 슈퍼스타 확정 -- DJ 마시멜로우와 싱어송라이터 라나 델 레이, 2019 아부다비 그랑프리 Yasalam 경주 후 콘서... 더보기

[ 복지 ]

UN의 보편적 의료 보장에 관한 정치 선언, 드디어 구강건강 포함 -- 세계 건강 의제에 구강건강 포함 제네바, 2019년 9월 18일 /PRNewswire/ -- FDI 세계치과의사연...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후레디 머큐리: 그는 진짜 누구인가? 머큐리가 홀로 부른 노래 모음집이 출시됐기에, 닉 르바인이 퀸이라는 그룹 전설의 수수께... 더보기

[ 인물 분석 ]

가이 확스는 누구였나, 가면 뒤에 있는 사람? 2013년11월5일 런던, 예산 감축 및 에너지 가격에 반대하는 시위를 하는 동안, 폭동진압 경찰... 더보기

[법률 · 법률용어 · 조약]

문화재수리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입법예고 기간 2019-07-01~ 2019-08-16 1. 개정이유 문화재수리에 대한 책임성 제고 등의 사회적 요구에 따... 더보기

[ 각종 행사 ]

아쟁 듀오 ‘다시(Dasi)’ 데뷔 앨범 ‘낯선 곳으로의 여행’ 발표 보도자료 세화 엔터테인먼트 / 싱싱 국악 배달부보내는 날 : 2019년 10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정치인 개관]

‘서해맹산 조국’ 법무장관: 본인 및 국가 위해 과연 잘 풀린걸까?! 사진 = wikipedia 입력 2019.8.9. [시사뷰타임즈] 서울대 학생들도 우려하고, ‘조국 법무장관 반... 더보기

[한국문화재단의 실체]

[박근혜 재단 중 가장 은밀한곳"한국문화재단] 18대 대선 토론 푸른제 | 조회 54 |추천 1 |2012.10.17. 15:56 박근혜 후보가 ‘아버지 시절’과 관... 더보기

[반공 용공 사건 · 단체]

국민보도연맹(사건) 국민보도연맹(사건) [ National Guidence of Alliance, Bodo-League, 國民保導聯盟(事件) ] 정의 국민보... 더보기

[윤미림 내가겪은 박정권]

[ 독재탄압받던 동아방송 "앵무새 사건" - 2 ] 1964년 6.3학생운동 재판받는 이명박  독재탄압받던 동아방송 "앵무새 사건" 2 6.3 사태. 1...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박근혜, 2015년 김정은 암살계획 서명 북한 지도자 김정은 © KCNA / Reuters / RT 원문 2017.6.26. 입력 2017.6.26. [시사뷰타임즈] 일본 아사... 더보기

[타임스퀘어's Topic]

썩어빠진 대한민국 정부, 그 속에서 신음하는 불쌍한 국민들 [사진출처] 정직과 원칙을 버린 개같은 정권 대한민국을 어디에 비유할까 모래위에 세운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