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2019 세계 여자 월드컵] 한국 개막전서 프랑스에 4-0 대



여자 월드컵: 프랑스, 첫 경기 이긴 후 경쟁팀들에게 두려움 심어주고 싶다

 

입력 2019.6.8.

BBC 원문 8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프랑스 감독 코리네 디아크레는 개막전에서 한국을 4-0으로 꺾은 뒤, 경쟁팀들에게 두려움을 심어준 것이 되기를 바란다.

 

대회 개최국인 프랑스는

 

폭풍처럼 몰아치며 유지니 르 소메르의 첫 득점과 수비수 웬디 레나드의 헤딩슛 2점 덕분에 전반을 3-0으로 이겼다.

 

아만디네 앙리의 곡선 슛으로 4번 째 득점을 하여 레블레 팀에게 멋진 밤을 주며 경기를 끝마쳤다.

 

디아크레는 다른 팀들이 우리에 대해 말할 때 그들은 프랑스가 개최국이므로 우리를 좋아하는 팀들 중 하나라고 한다고 했다.

 

우리가 이런 팀들에게 두려움을 심어줄 수 있다면, 아주 좋을 것이다

 

디아크레가 이끄는 팀은 세계 4위에 올라있고 8번 째 개최되는 이 경기에서 다른 팀들이 이기고 싶어한다. 이러한 팀 중에는 지난 번 챔피언인 미국도 있는데 화요일 태국과 경기를 갖게 된다.

 

영국은 이웃 국가들과 경기를 시작하며 월드컵 첫 참가국인 스캇런드(스코틀랜드)와 일요일 경기를하는데 2번 우승자인 독일 및 유럽 챔피언인 네덜란드와 마찬가지로 우승하기를 강력히 바란다.

 

프랑스 팀은 이 대회에 처음으로 출전했는데, 만일 리옹에서 열리게 될 결승전까지 가게된다면, 2018년 라셔(러시아)에서 개최된 월드컵에서 남자 선수들이 우승했으므로, 자국에 두 개의 우승컵을 안겨줄 수도 있게 될 것이다.

 

물론, 우린 월드컵 선배인 남자 국가대표팀의 발자취를 따르고 싶지만, 우리에겐 우승까지 가려면 정거장이 6곳 더 있다. 우린 신중하게 이 6 경기에 집중해야한다고 했다. 이어,

 

난 오늘밤 모든 감정을 거부한다. 난 나중에 경기에서 내 감정이 내게 영향을 미치도록 하겠다. 난 내가 마치 선수인양 준비를 해왔다. 오늘 밤엔 감정 타령할 여지가 없다

 

프랑스와 한국은 프랑스가 토요일 만나게 될 나이지리아와 놀웨이(노르웨이) 등과 함께 A조에 속해있다. 프랑스의 경기 후에는 영국과 스캇런드의 경기가 니체에서 일요일 벌어진다.

 

이 경기에는 24개 팀이 참여하고 6개 조 마다 4개 팀이 있으며 모든팀은 16 강을 위해 승자 선출식의 경기를 하게 되는데, 각조의 1, 2위 팀 및 6개조 팀들 중 가장 성적이 좋은 4개 팀이 자동적으로 16강에 진출한다.


Women's World Cup: France want to 'strike fear' into rivals after impressive start

 

By Tom Garry

 

BBC Sport at Parc des Princes

 

8 hours ago From the sectionWomen's Football

 

France boss Corinne Diacre hopes they "struck fear" into their rivals for the Women's World Cup, after their 4-0 opening-game win over South Korea.

 

The host nation stormed in to a 3-0 half-time lead thanks to Eugenie Le Sommer's opener and defender Wendie Renard's two headers in Paris.

 

Amandine Henry's curled fourth capped off a fine night for Les Bleus.

 

"When other sides talk about us they place us among the favourites because we are the host nation," Diacre said.

 

"If we can strike fear in to these sides then that would be great."

 

Diacre's side, ranked fourth in the world, are among the favourites to win the eighth edition of this competition, along with defending champions the United States, who will get their campaign under way against Thailand on Tuesday.

 

England, who open their campaign against neighbours and World Cup debutants Scotland on Sunday, are also being strongly tipped for success, along with two-time winners Germany and European champions the Netherlands.

 

France are bidding to win the tournament for the first time and, should they reach the final in Lyon, they could ensure the French nation holds both senior World Cup titles at the same time, after the men's players' success in Russia in 2018.

 

"Of course we'd like to follow in the footsteps of the senior men's national team but we still have six more steps along the road. We need to be serious and focused for six more games," Diacre said.

 

"We've won tonight's match but this is just one step on the road. We have six more steps to take if we are to go all the way. We need to keep our feet on the ground and continue working.

 

"I refused all emotion tonight. I will let emotion affect me later on in the competition. I have prepared as if I were a player. There's no room for emotion tonight."

 

France and South Korea are joined in Group A by Nigeria and Norway, who meet on Saturday, before England and Scotland's campaigns begin in Nice on Sunday.

 

There are a total of 24 teams taking part across six groups of four teams, all initially competing for the 16 places in the knockout phase, with the top two teams in each group qualifying automatically, as well as the four best third-placed sides.

 

[기사/사진: BBC]



Comment



1234

[ 시사 View 社說 ]

尹 여가부 없애긴 … 권인숙 의원 ⓒ대한뉴스 입력 2022.5.18. [시사뷰타임즈] ‘은근과 끈기’ 의 ... 더보기

[ 경제 ]

가디언: 英 가족들, 생활비 아끼려 맥도널드 가게서 생활 런던 악스펏 (옥스포드) 가 (街) 에 있는 맥도널드 음식점 © Dave Rushen / SOPA Images / LightRocket v... 더보기

[ 북한 ]

北, 차(茶)-소금물로 코로나 질병과 전투 평양에서 한 근로자가 의료용 산소를 싣고 다니는 차량을 소독하고 있다 IMAGE SOURCE,EPA 입력... 더보기

[ 日本·中國 ]

홍콩 추기경 조셒 젠 (90), 중국 보안법으로 체포 (좌) 추기경 직에서 은퇴한 조셒 젠 제-키운이 2014.7.1. 홍콩의 연례 친-민주주의 시위 기간 ... 더보기

[ 라셔(러시아) ]

고위 관계자: “라셔 식량? 자국 시장에 해 끼치면서까지 수출 안해” 입력 2022.5.20.RT 원문 2022.5.19. 드미트리 메드베뎊은 다가오는 식량 위기는 서방세계의 “어... 더보기

[시사 동영상]

인도, 극심한 홍수: 아쌈 주, 8명 사망 수천 명 대피 입력 2022.5.18.BBC 원문 2시간 전 인도 북동부에 위치한 아쌈 주에선, 극심한 홍수가 삶에 충...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美 국방부, 내팽개친 무기들에 대해 설명 탤러번 투사들이 앺개니스탠 카불 시에서 미군의 험비 차량을 타고 달리고 있다. 2021.9.21.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인도 男: “자신을 왜 낳았느냐” 며 부모 고소 IMAGE SOURCE,NIHILANAND 입력 2022.5.13.BBC 원문 2019.2.7 [시사뷰타임즈] 27살된 인도의 한 남자가 자...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노부부, 6년째 손주 안 낳아 준다며 아들 고소 인도의 결혼식은, 하객이 수천 명이 되는 등, 흔히 낭비스런 일이 될 수도 있다.IMAGE SOURCE,GE...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올림픽 유망주→자전거치기 은행강도→9년 감방→그 이후?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4.25.BBC 원문 1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탐 쟈스티스가 1990... 더보기

[연예]

한국 연예계 큰 별이자 세계적 배우 강수연... 55세에 지다 사진=Wikipedia 입력 2022.5.8. [시사뷰타임즈] ‘미인박명’ -미인은 오래 살지 못한다- 이라고 ...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위키맄스 공동설립자 쥴리안 어싼즈, 옥중 결혼 영국 유행 디자이너 비비엔 웨슷웃이 고안한 결혼식 옷을 입고 있는 스텔라 모리스가 영국... 더보기

[ 인물 분석 ]

연방 판사: 기슬레인 맥스웰 사건, 재심 판결 (윗 비행기 그림) 소녀 성 밀매 사건을 맥스웰과 엡스틴이 벌인 일이지만, 이에는 빌 게이... 더보기

[ 각종 행사 ]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보내는 날 : 2022년 4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FDA, 일부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에 사용제한 명령 자료사진: 2022.5.6. 컬러라도 덴버에 있는 한 약국에서 좐슨 & 좐슨 코로나질병-19 백신 유... 더보기

[ 과학 전자 ]

똑똑하진 않아도재빨라! 舊 휴대전회기의 귀환 노키아 3310 전화기는 늘 가장 많이 팔리는 수화기들 중 하나이며 1억2천6백만 대가 팔렸다 I... 더보기

[ 기재부 ]

기재부: 탄소중립·안전 등 ESG 경영에 공기업의 선도적 역할 강조 보도 일시 2022. 3. 28.(월) 16:00 배포 일시 2022. 3. 28.(월) 14:00 담당 부서 공공정책국 책임자 과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 국방분야 진입장벽 낮춘다 2022.02.08 방위사업청 ㅇ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와 국방부는 2월 7일... 더보기

[ 행안부 ]

행안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종이서류 제출 사라진다..외 제목등록일공공 누리집에서 이용가능한 민간인증서 11종으로 확대2022.03.28.생활 속 불편한 ... 더보기

[ 국토교통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 혁신펀드로 중소벤처기업 성장 이끈다 외 919국토부, ’22.1월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부실시공 근절 방안」 발표건설2022... 더보기

[ 법무부 ]

법무부: 외국인근로자의 체류 및 취업활동 기간 연장 보 도 자 료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배포일시 2022. 3. 28.(월) 담당부서: 법무부 출입국·외... 더보기

[ 복지-교육 ]

청주소년원 검정고시 응시생에 ‘합격기원 꾸러미’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4.4.(월)담당부서 전지부장 박경진 (차장 유신영 / 042-600-0537)배포...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2021.12.24. 문재인, 임기 몇달 남겨두고 박근혜 사면 한국의 전 대통령 박근혜는 징역 22년 향을 복역하고 있다가 사면을 받은 것이다. © Reuters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