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라셔 판 맥도널드 상표 등장


 

 

입력 2022.6.10.

BBC 원문 2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이전에 라셔 (러시아) 에 있던 맥도널드 속성 식품 가맹점이, 이 회사의 식당들을 다시 열 준비를 하면서, 자사의 새로운 로고를 공개했다.

 

이 새로운 상표는 동그라미 하나와 선 두 개가 있는 것이 특징인데, 버거 하나와 프랑스 식 튀김 2개를 나타내는 것이라는 말들을 한다.

 

이 회사는 아직, 여러 개를 놓고 선택을 숙고 중이라고 알려지긴 했지만, 가맹점 명칭을 밝히지는 않았다.

 

5, 맥도널드는 유크레인 (우크라이나) 전쟁 때문에 라셔 (러시아) 에서 철수할 것이라고 한 바 있었다.

 

라셔의 맥도널드 구매자는 이 식당 상표를 다시 만들 예정이다

맥도널드는 30년 영업 끝에 라셔를 영원히 떠날 예정이다


[시사뷰] 라셔의 유크레인 침공이 있자, 미국의 유명한 몇 개 가맹점들 -스타벅스, 맥도널드 등- 이 일제히 전쟁을 비난하며 라셔를 떠난 것은, 미국 정치계의 미국의 입장을 존중하고 라셔의 침공을 비난해야 할 것 아니냐는 암묵적인 압력에 의한 것이었다. 미국이나 유럽 등이 무기 및 돈을 원조해 가며 끼어들지 않고 두 나라가 알아서 해결하도록 내버려 두었더라면, 현재 전 세계의 유가 급등, 천연가스 가격 급등 등의 영향도 없었을 것이고 그로 인한 경제적 피해도 없었을 것이며, 차후 식량 위기 또한 없었을 것이다. 완전 민간인들이 자수성가식으로 운영하여 키운 뒤 해외에 발을 뻗친 이러한 회사들을 자신들의 정치에 동조하도록 만든다는 것은, 가치관의 공유를 강요하는 것이며, 전혀 참 민주주의적 발상이라고 말할 수도 없다.

 

새로운 상표 공개는, 라셔 가맹점이 이번 주말에 식당 15개를 다시 개장할 일정으로 있으면서 나온 것이라고 라셔 국영 타스 뉴스 통신사가 시스테마 PBO -종전에 맥도널드가 소유했던 사업체를 운영하는 회사- 의 말을 인용하여 보도했다.

 

시스테마 PBO 대변인은 타스 통신사에 로고 배경인 초록색은 여러 제품들의 질과 우리 손님들이 익숙해져 있는 서비스를 상징한다.” 고 했다.

 

사회연결망 (SNS) 사용자들은 새로운 로고가 여전기 "M" 자처럼 보인다고 했다.

 

다른 사람들은 새로운 로고는 뱅글러데쉬 (방글라데쉬) 국기에서 영감을 받은 것 같다고 했는데, 이 나라 국기에도 짙은 녹색이 배경이고 붉은 동그라미는 새로운 로고에 유사한 음영을 주고 있다.

 

이즈베스티아 신문에 따르면, 시스테마 PBO는 새로운 가멩점의 8가지 잠재적인 명칭을 라셔 정부의 지적 재산권을 책임지고 있는 기관인 로스파텐트에 제출했다고 한다.

 

 

숙고 중에 있는 명칭이라고 알려진 것들에는 토트 사미” -번역하면 똑같은 것”-, 그리고 스포보드나야 카싸” -이용가능한 현금 들록기라는 뜻- 등이 포함돼 있다.

 

맥도널드, 시스테마 PBO 그리고 로스파텐트는 논평을 구하는 BBC 요청에 즉각 응하지 않았다.

 

맥도널드는 라셔가 유크레인에 침공하자, 지난 32달 좀 못미치게 이 나라에서의 사업을 임시로 중단한 바 있었다.

 

지난 달, 맥도널드는 전쟁이 야기시킨 인도적 위기예측불가한 운영 환경때문에 라셔를 떠날 것이라고 공표했다.

 

이 회사는 사이베리아 (시베리아)에서 자사 식당 25곳을 운영하는 알렉산데르 고포르가 자사 맥도널드 식당들을 인수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합의서에 따라, 맥도널드는 라셔에서 자사 상표를 유지할 것이라고 했다. 이 회사는 또한 15년 이내에 자사 식당들을 다시 구매할 선택안도 있다.

 

라셔를 떠날 것이라는 공표에 앞서, 맥도널드는 라셔에서 30년 이상 영업을 해왔었다.

 

이 속성 식품 거물은 최초 자사 식당을 마스커우 (모스크바) 19901월에 열었었다.

 

푸쉬킨 광장에 연 첫 점포에는 점포 밖에 수백 명이 줄을 서 있었고, 유명한 미국 버거 맛을 처음으로 보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몇 시간 동안 기다렸다.

 

맥도널드의 이 나라에서의 영업 시작은 냉전의 끝이 다가오고 있는 상황에 소련 경제를 열어놓는 핵심적인 순간으로 보였었다.




Russia's new version of McDonald's unveils logo

 

By Annabelle Liang

Business reporter

 

Published1 hour agocommentsComments

 

Russia-Ukraine war

A hamburger and two potato fries feature on the logo of a new Russian restaurant chain, which was formerly McDonald's in the country.

IMAGE SOURCE,REUTERS

Image caption,

The logo of the new Russian restaurant chain after McDonald's left the country

 

The Russian fast food chain that was formerly McDonald's in the country has revealed its new logo as it prepares to reopen its restaurants from Sunday.

 

The new branding features a circle and two lines, which are said to represent a burger and two French fries.

 

The company has not yet revealed the name of the chain, although a number of options have reportedly been considered.

 

In May, McDonald's said it would pull out of Russia over the Ukraine war.

 

Russian McDonald's buyer to rebrand restaurants

McDonald's to leave Russia for good after 30 years

 

It comes as the Russian chain is scheduled to reopen 15 restaurants this weekend, according to Russian state-owned news agency TASS, which cited Sistema PBO, the firm that manages the business previously owned by McDonald's.

 

"The green background of the logo symbolises the quality of products and service that our guests are accustomed to," a Sistema PBO spokesperson told TASS.

 

Social media users commented that the new logo still looked like an "M".

 

Others said that the new logo seemed to be inspired by the flag of Bangladesh, which also has a dark green background and a red circle in similar shades to the new logo.

 

According to newspaper Izvestia, Sistema PBO has submitted eight potential names for the new chain to Rospatent, which is the Russian government agency in charge of intellectual property.

 

The names reportedly under consideration include "Tot Samyi", which translates to "the same one" and "Svobodnaya Kassa" which means "available cash register".

 

McDonald's, Sistema PBO and Rospatent did not immediately respond to BBC requests for comment.

 

Customers queue outside the first McDonald's in the Soviet Union in January 1990.

IMAGE SOURCE,GETTY IMAGES

Image caption,

The first McDonald's in Moscow drew a huge crowd on its opening day in January 1990

 

McDonald's temporarily halted its business in Russia in March, less than two weeks after the country invaded Ukraine.

 

Last month, it announced that it would leave Russia because of the "humanitarian crisis" and "unpredictable operating environment" caused by the war.

 

It said Alexander Govor, who operated 25 McDonald's restaurants in Siberia, would take over the firm's restaurants.

 

Under the agreement, McDonald's said it would retain its trademark in Russia. It also has an option to buy back its restaurants within 15 years.

 

Before announcing that it was leaving Russia, McDonald's had operated in the country for more than 30 years.

 

The fast food giant opened its first Russian restaurant in Moscow in January 1990.

 

The first store in Pushkin Square saw hundreds of customers queuing outside of it - with many waiting hours for their first taste of the famous American burger.

 

It was seen as a key moment in the opening up of the Soviet Union's economy as the Cold War was coming to an end.

 

[기사/사진: BBC]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윤석열, 급히 휴가 … 한국의 K9 천둥 자주포美 전직 관료들 "펠로시 만나지 않은 尹, 미국 모욕한 ... 더보기

[ 경제 ]

윤 정부, 이재용·신동빈 광복절 특별사면 “경제위기 극복”···이명박·…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왼쪽)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입력 : 2022.08.12 11:12 수정 : 2022.08.12 ... 더보기

[ 북한 ]

北 “코로나-19에 승리” 선포 평양의 ‘최대 비상 反유행병 작전 회의’ 동안 김정은이 말하고 있는 모습. © AP / Korean Cen... 더보기

[ 日本·中國 ]

문제의 통일교회: 日 ‘숭배’ 논란 나오자, 장관들 도태시켜 경제 안보를 책임지라고 새롭게 임명된 장관 사나에 다까이찌가 일본 수상실에 도착하고 ...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라셔 - 美 정부, 코로나-19 출몰에 연루돼 있을 수도 © Igor Golovniov / SOPA Images / LightRocket via Getty Images 입력 2022.8.5.RT 원문 2022.8.4. 마스커우 (모스... 더보기

[시사 동영상]

韓, 홍수에 서울 거리들 잠기면서 8명 사망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8.9.BBC 원문 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한국의 수도가 폭우...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한국과 미국 - 합미합동군사훈련 확대 자료사진: 경기도에서의 2015.2월, 실탄 발사 훈련에 참여하고 있는 한국 군 탱크 승무원들.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英 소아성애자들, 유크레인 난민 어린이들 노려 자료사진: 폴런드의 케르크조와에 있는 유크레인-폴런드 국경 건널목에 있는 난민수용본...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세계 최고 무호흡 잠수자들... 오지 부족의 각별한 기술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7.9.BBC 원문 2022.7.7. [시사뷰타임즈] 인더니셔 (인도네시아) 의 바...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레안드로 로: 브러질 주짓수 대가, 사우 파울로 클랍에서 경찰에 피격 2014년, 유럽애머럿 (UAE) 아부 다비에서 레안드로 로의 시합 중 모습 IMAGE SOURCE,GETTY IMAGES 입... 더보기

[연예]

'그리스‘ 우상, 올리비아 뉴튼-좐: 73세 암으로 사망 올리비아 뉴튼-좐이 2020년2월 시드니 자선음악회에서 공연하고 있다. © Getty Images / Cole Benne...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英정부, 위키맄스 창립자 쥴리안 어싼즈 美송환 승인 위키맄스 설립자 쥴리안 어싼즈는 18가지 범죄 혐의로 미국에서 지명 수배 중이다. 입력 202... 더보기

[ 인물 분석 ]

소아애 병자 엡스틴의 공범 맥스웰, 징역형 선고 자료사진: 소아애 병자로 유죄가 된 제퍼리 엡스틴과 그의 공범 기슬레인 맥스웰 © AFP / US ... 더보기

[ 각종 행사 ]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보내는 날 : 2022년 4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원두 (猿痘) 전염병: 세계보건기구, 확산-전염 예고 어느 환자의 상반신 모습, 그의 피부가 ‘원두’ 감염의 적극적 사례에서 비롯되는 병변을... 더보기

[ 과학 전자 ]

韓... 달나라 경쟁에 뛰어 든 또 하나의 국가 한국의 달 궤도선 ‘다누리’ 를 실은 우주X의 메 9 추진체 라킷 (로켓) 이 2022.8.4. 훌로리더... 더보기

[ 기재부 ]

기재부: 탄소중립·안전 등 ESG 경영에 공기업의 선도적 역할 강조 보도 일시 2022. 3. 28.(월) 16:00 배포 일시 2022. 3. 28.(월) 14:00 담당 부서 공공정책국 책임자 과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 국방분야 진입장벽 낮춘다 2022.02.08 방위사업청 ㅇ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와 국방부는 2월 7일... 더보기

[ 행안부 ]

행안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종이서류 제출 사라진다..외 제목등록일공공 누리집에서 이용가능한 민간인증서 11종으로 확대2022.03.28.생활 속 불편한 ... 더보기

[ 국토교통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 혁신펀드로 중소벤처기업 성장 이끈다 외 919국토부, ’22.1월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부실시공 근절 방안」 발표건설2022... 더보기

[ 법무부 ]

법무부: 외국인근로자의 체류 및 취업활동 기간 연장 보 도 자 료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배포일시 2022. 3. 28.(월) 담당부서: 법무부 출입국·외... 더보기

[ 복지-교육 ]

공무원연금공단, 강력한 조직문화 쇄신 방안 추진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 7. 29.(금) 배포 즉시 보도해 주시기 바랍니다.담당부서 인사윤리...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2021.12.24. 문재인, 임기 몇달 남겨두고 박근혜 사면 한국의 전 대통령 박근혜는 징역 22년 향을 복역하고 있다가 사면을 받은 것이다. © Reuters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