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윌 스미스, 오스카 수상식 무대서 크리스 락 뺌 후려갈겨






심한 탈모증세 겪는 아내 지칭한 농담에 분개


[시원한 가격 장면,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3.29.

RT 원문 2022.3.28.

 

[시사뷰타임즈] 윌 스미스가 오스카 상 수상식 무대에서 크리스가 스미스 아내 재더 핀켓 스미스에 대한 농담을 하자, 그의 락 뺨을 후려쳤다.

 

크리스는 재더는 GI 제인 2에 몹시 나가고 싶어할 것 같구만이라고 했는데, 재더의 밀어버린 머리를 가리킨 것이 분명했지만, 머리를 민 것이 아니라 탈모 증상으로 머리카락을 잃은 것이다.

 

스미스는 무대 위로 걸어올라와서 락을 때리고는 자기 자리로 돌아가서 내 아내의 이름을 [XXX한: 욕설] 당신의 입으로 말하지 말라고 외쳤다.

 

스미스는 나중에 어캐더미 (아카데미) 상 측에 사과했다.

 

눈물을 글썽이는 최고 남자 배우의 수락 연설에서, 스미스는 또한 모든 동료 수상 지명자들에게도 사과하고 싶다고 했다. 락에 대해 딱 찍어서 하는 사과는 전혀 없었다.

 

이 유명 배우는 영화 리처드 왕에서 정구의 전설인 비너스와 서리너 위리엄스의 아버지 역할을 하여 자신의 배우 경력상 처음으로 오스카 상을 받았다.

 

그는 예술은 삶을 흉내내는 것이라고 하면서 난 미친 아버지처럼 보이며, 사람들이 리처드 윌리엄스에 대해 말하는 것과 똑같다. 그러나 사랑은 미친 짓들을 하게 만들기 마련이다.” 라고 했다.

 

오스카 상을 마련한 활동 사진 예술 및 과학 학술원은 트위터에 당 학술원은 그 어떤 형태의 폭력도 용납하지 않는다고 적었다.

 

락의 농담은 1997년 영화 ‘GI 제인을 가리킨 것이었고, 이 영화에서 데미 무어는 극도로 짧게 깎은 머리를 한 채로 주연을 했다.





 

핀켓 스미스는 락의 이 말에 눈을 굴렸지만, 스미스는 처음에는 웃고 박수를 치는 듯했지만 그 뒤 무대 위로 올라 락에게 걸어간 것이었다.

 

희극인인 락은 이 사건의 즉각적인 후유증 속에 깜짝 놀란 듯 보였지만, 청중들에게 “TV 역사상 가장 위대한 밤이었습니다.” 라고 했다.

 

그는 일어났던 일에 대해 더 이상 말은 아직 하지 않았다.

 

로스 엔절러스 경찰서는 나중에 버라이어티 -영화산업관련 일간지- , 락은 이 사건 후에 경찰에 신고 접수를 거부했다.” 고 했다.

 

사건이 있은 뒤, 락은 최고의 기록물 상을 건네주었는데, 이 일을 위해 무대위에 선 것이었다.

 

헐리웃 리포터 지의 스캇 훼인벍에 따르면, 눈물을 글썽이는 스미스는 덴절 워싱튼과 타일러 페리가 따로 불러 위로해 주는 것이 필요했다고 말한다.

 

3인조는 무대 바로 앞쪽에서 광고를 위해 쉬는 동안 이야기를 하면서 워싱튼과 페리가 자신들의 손을 그위 어깨 위에 올려놓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었다. ‘유명 배우는 타고난 남자 배우 브래들리 쿠퍼역시도 스미스와 같이 서서 그를 안심시켜주는 모습이 보였다.

 

다음 차례를 제시하면서 숀 디디캄스는 윌과 크리스, 우린 그 문제를 가족처럼 풀려고 하네. 지금 당당 우린 사랑을 갖고 움직일거야라고 했다.

 

벨 에의 새로운 왕자에서의 남자 배우 스미스는 나중에 인스타그램에 우린 필라델피아 또는 발티모어 출신 사람들을 아무데도 초대할 수 없가고 적었는데, 자신의 출생지인 필라델피아, 펜설베니아, 그리고 발티모어 및 자신의 24살 짜리 아내의 출생지인 메릴랜드를 가리키는 것이었다.

 

스미스는 허영심 박람회오스카 잔치에 두 아들인 트레이와 제이든 그리고 딸인 윌로우 그리고 그의 아내와 함께 참석하여 사진기자들을 위에 웃어주고 자신의 상을 붉은 양탄자 위에서 들어 올렸다.

 

이 잔치의 다른 손님들이 이 사건에 반응했는데, 영화 제작자 데이빗 훠니쉬는 그는 엘튼 좐과 함께 자신의 아들들에게 그 누구도 때리지 말거라..그 어떤 상황에서도..” 라고 말해주었다.

 

그러나 여배우들과 희극인 티훠니 해디쉬는 스미스를 옹호하면서 그는 자신의 아내를 위해 일어선 것이라고 했다.

 

제이든 스미스틑 자신의 아빠가 락을 때린 뒤 그리고 그게 우리가 하는 방식이라고 트위터 적었다.

 

영화 산업계의 다른 사람들은 스미스를 비난했는데, ‘마지막 사무라이제작자 마샬 헤르스코비치는 스미스에 계율적 조치를 취하라고 요구했고 스타워즈남자 배우 맑 해밀은 이 사건을 역대 가장 추한 오스카 순간이라고 불렀다.

 

그는 서서하는 희극들은 괴롭히는 자들을 다루는데 매우 능숙하다. 폭력적인 육체적 공격...에는 그 정도는 아니다.” 라고 덧붙였다.

 

희극인과 여배우 케시 그리핀은 자신은 이제 희극 연기인들의 안전이 두렵다고 했다.

 

말 좀 할께요. 무대위로 걸어 올라가서 희극인에게 육체적으로 공격을 하는 것은 대단히 안좋은 일입니다.” 라고 그리핀은 말하면서 이제 우리 모두는 누가 힐 스미스를 희극 동아리 및 영화관에 있게 하고 싶을지 걱정을 해야만 합니다.” 라고 했다.

 

핀켓 스미스는 자신의 탈모와의 전투에 대해 2018년에 개설한 자신의 훼이스북 잡담쇼인 붉은 탁자 이야기에서 하나의 일화로서 처음 말했다.

 

핀켓은 머리 탈모에 대한 문제를 갖고 있어왔습니다. 그리고 이 증세가 처음 시작될 때 상황은 끔찍한 것이었습니다.” 라고 했다.

 

소녀들의 나들이유명 영화배우는 핀켓은 샤워를 하다가 머리카락을 한 줌잃은 뒤 처음으로 자신에게 탈모 증세가 있는지 의심했다고 말했다.

 

핀켓은 “‘맙소사, 내가 대머리가 되는거야?’ 라는 것과 같은 상황이었습니다. 제 인생에 두려움으로 말 그대로 흔들렸던 그런 때들 중 하나였습니다.” 라고 풀어 말하면서 그게 제가 제 머리를 자르고 또 계속해서 자르는 이유입니다.” 라고 했다.

 

락이 핀켓 스미스에 대해 어캐더미 수상식에서 농담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었다. 락은 2016년 수상식도 진행했는데 그때 핀켓은 지명자가 다양하지 않았기 때문에 의식을 거부했던 배우들 중 하나였다.

 

그해, 락은 오스카를 거부하는 제어 핀켓 스미스는 리하나의 팬티를 거부하는 저랑 똑같습니다 - 전 초대받지 못했거든요!” 라고 했었다.

 

태미 화예의 눈으로 최고 여배우에 오른 제씨카 챠스테인; ‘개의 힘으로 최고 감독 상을 수상했던 제인 캠피언; 그리고 최고의 영화라고 이름이 올려졌던 애플 TV 영화 코다 등을 비롯한 다른 수상자들이 토요일 수상식에 포함돼 있었다.

 

최고의 조연 여배우 상은 서부 이야기의 아리애너 데보우스에게 갔고, 트로이 콧수어는 최고의 각색 영화대본에도 오른 코다로 최고 남우 조연상을 팄다.

 

공상과학 이야기인 둔은 최고의 시각 효과 및 최고의 영화 촬영술 등 기술 분야를 포함하여 총 6가지 상을 수상했다.

 

스미스는 오스카 상 의식 동안 두 번 무대에 올라갔는데, 한 번은 락이 자신의 아내에 대해 말한 것을 문제 삼기 위해서였고, 다른 한 번은 그 뒤한시간도 채 안돼 자신의 어캐더미 상을 처음으로 받기 위해 오른 것이었다.

 

리처드 왕으로 최고의 남자 배우 상을 받으면서, 스미스는 리처드 윌리엄스는 자신의 가족들을 맹렬히 옹호하는 사람이었고 그사람 자체가 사람들을 사랑하고 보호하라는 소명을 받고 세상에 온 사람이라고 했다.

 

그는 어캐더미 측을 자신의 집에 초대하고 싶다고 말하면서 수상 소감을 끝냈다.




Will Smith hits Chris Rock on Oscars stage

 

Published21 hours ago

 

Best actor winner Will Smith took offence at a joke by presenter Chris Rock

 

Will Smith slapped Chris Rock in the face on stage at the Oscars after the comic made a joke about the actor's wife Jada Pinkett Smith.

 

"Jada, can't wait for GI Jane 2," he said, in an apparent reference to her shaved hairdo - a result of the hair loss condition alopecia.

 

Smith walked on stage and struck Rock before returning to his seat and shouting: "Keep my wife's name out of your [expletive] mouth."

 

He later apologised to the Academy.

 

In a tearful acceptance speech for best actor, he also said he wanted to apologise to all his fellow nominees. There was no specific apology for Rock.

 

The star picked up the first Oscar of his career for playing the father of tennis legends Venus and Serena Williams in King Richard.

 

"Art imitates life," he said. "I look like the crazy father, just like they said about Richard Williams. But love will make you do crazy things."

 

The Academy of Motion Picture Arts and Sciences, which organises the Oscars, tweeted that it "does not condone violence of any form".

 

Rock's joke referred to 1997 film GI Jane, in which Demi Moore played the title role with a severe buzzcut.

 

Pinkett Smith rolled her eyes at the comment, while Smith appeared to initially laugh and clap his hands before he was seen on stage, walking up to Rock.

 

The comedian looked stunned in the immediate aftermath of the incident, but told the audience: "That was the greatest night in the history of television."

 

He is yet to comment further on what happened.

 

The Los Angeles Police Department later told Variety that Rock had "declined to file a police report" following the event.

 

Will Smith with (from right) his sons Trey Smith and Jaden Smith, daughter Willow Smith and wife Jada Pinkett Smith

IMAGE SOURCE,GETTY IMAGES

Image caption,

Will Smith and Jada Pinkett Smith later attended the Vanity Fair Oscar party with their children

 

After the incident, Rock handed over the best documentary prize, which was the reason he was on stage.

 

According to The Hollywood Reporter's Scott Feinberg, a tearful Smith needed to be "pulled aside and comforted" by Denzel Washington and Tyler Perry.

 

The trio could be seen talking just in front of the stage during an advert break, with Washington and Perry putting their hands on his shoulders. A Star is Born actor Bradley Cooper was also seen standing with Smith and appearing to reassure him.

 

Presenting the next section, Sean "Diddy" Combs said: "Will and Chris, we're going to solve that like family. Right now we're moving on with love."

 

Fresh Prince of Bel Air actor Smith later wrote on Instagram: "You can't invite people from Philly or Baltimore nowhere!!" - referring to his birthplace Philadelphia, Pennsylvania, and Baltimore, Maryland, where his wife of 24 years is from.

 

Denzel Washington, Will Smith and Tyler Perry

IMAGE SOURCE,GETTY IMAGES

Image caption,

Smith with Denzel Washington and Tyler Perry after the incident

 

Smith attended the Vanity Fair Oscar party with sons Trey and Jaden, daughter Willow and his wife - smiling for photographers and posing with his award on the red carpet.

 

Other guests at the party reacted to the incident, with filmmaker David Furnish saying he tells his sons with Elton John "don't hit anybody... under any circumstance".

 

But actress and comedian Tiffany Haddish defended Smith, saying he had been standing up for his wife.

 

Jaden Smith tweeted after his father hit Rock: "And that's how we do it."

 

Other members of the film industry criticised Smith, with The Last Samurai producer Marshall Herskovitz calling on the Academy to take disciplinary action against him and Star Wars actor Mark Hamill calling it "the ugliest Oscar moment ever".

 

He added: "Stand-up comics are very adept at handling hecklers. Violent physical assault... not so much."

 

Comedian and actress Kathy Griffin said she now feared for the safety of comedy performers.

 

"Let me tell you something, it's a very bad practice to walk up on stage and physically assault a comedian," she said. "Now we all have to worry about who wants to be the Will Smith in comedy clubs and theatres."

 

Pinkett Smith first talked about her hair loss struggle in an episode of her Facebook chat show, Red Table Talk, back in 2018.

 

She said: "I've been having issues with hair loss. And it was terrifying when it first started."

 

Will Smith and Jada Pinkett Smith

IMAGE SOURCE,REUTERS

Image caption,

The couple had been all smiles earlier in the evening on the red carpet

 

The Girls Trip star said she first suspected she had alopecia after "handfuls of hair" came loose in the shower.

 

"I was just like, 'Oh my God, am I going bald?' It was one of those times in my life where I was literally shaking with fear," she explained. "That's why I cut my hair and continue to cut it."

 

It was not the first time Rock has made a joke about Pinkett Smith at the Academy Awards. He hosted the 2016 event, when she was among the stars who boycotted the ceremony due to a lack of diversity in the nominations.

 

That year, he said: "Jada Pinkett Smith boycotting the Oscars is like me boycotting Rihanna's panties - I wasn't invited!"

 

Other winners at Sunday's ceremony included Jessica Chastain, who picked up best actress for The Eyes of Tammy Faye; Jane Campion, who won best director for The Power of the Dog; and Apple TV film Coda, which was named best picture.

 

Best supporting actress went to Ariana DeBose for West Side Story, while Troy Kotsur won best supporting actor for Coda, which also picked up best adapted screenplay.

 

Sci-fi epic Dune won six awards in total including technical categories for best visual effects and best cinematography.

 

Will Smith's best actor acceptance speech

Will Smith in tears during his acceptance speech

IMAGE SOURCE,GETTY IMAGES

Image caption,

Smith became tearful during his acceptance speech

 

Smith took to the stage twice during the Oscars ceremony - once to take issue with what Rock had said about his wife, and then less than an hour later, to accept his first Academy Award.

 

Accepting the Oscar for best actor for King Richard, he said Richard Williams was a "fierce defender of his family" and that he himself was "being called on" in his life "to love people and to protect people".

 

He ended it saying he hoped the Academy would invite him back.

 

[기사/사진: BBC]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윤석열, 급히 휴가 … 한국의 K9 천둥 자주포美 전직 관료들 "펠로시 만나지 않은 尹, 미국 모욕한 ... 더보기

[ 경제 ]

윤 정부, 이재용·신동빈 광복절 특별사면 “경제위기 극복”···이명박·…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왼쪽)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입력 : 2022.08.12 11:12 수정 : 2022.08.12 ... 더보기

[ 북한 ]

北 “코로나-19에 승리” 선포 평양의 ‘최대 비상 反유행병 작전 회의’ 동안 김정은이 말하고 있는 모습. © AP / Korean Cen... 더보기

[ 日本·中國 ]

문제의 통일교회: 日 ‘숭배’ 논란 나오자, 장관들 도태시켜 경제 안보를 책임지라고 새롭게 임명된 장관 사나에 다까이찌가 일본 수상실에 도착하고 ...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라셔 - 美 정부, 코로나-19 출몰에 연루돼 있을 수도 © Igor Golovniov / SOPA Images / LightRocket via Getty Images 입력 2022.8.5.RT 원문 2022.8.4. 마스커우 (모스... 더보기

[시사 동영상]

韓, 홍수에 서울 거리들 잠기면서 8명 사망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8.9.BBC 원문 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한국의 수도가 폭우...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한국과 미국 - 합미합동군사훈련 확대 자료사진: 경기도에서의 2015.2월, 실탄 발사 훈련에 참여하고 있는 한국 군 탱크 승무원들.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英 소아성애자들, 유크레인 난민 어린이들 노려 자료사진: 폴런드의 케르크조와에 있는 유크레인-폴런드 국경 건널목에 있는 난민수용본...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세계 최고 무호흡 잠수자들... 오지 부족의 각별한 기술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7.9.BBC 원문 2022.7.7. [시사뷰타임즈] 인더니셔 (인도네시아) 의 바...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레안드로 로: 브러질 주짓수 대가, 사우 파울로 클랍에서 경찰에 피격 2014년, 유럽애머럿 (UAE) 아부 다비에서 레안드로 로의 시합 중 모습 IMAGE SOURCE,GETTY IMAGES 입... 더보기

[연예]

'그리스‘ 우상, 올리비아 뉴튼-좐: 73세 암으로 사망 올리비아 뉴튼-좐이 2020년2월 시드니 자선음악회에서 공연하고 있다. © Getty Images / Cole Benne...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英정부, 위키맄스 창립자 쥴리안 어싼즈 美송환 승인 위키맄스 설립자 쥴리안 어싼즈는 18가지 범죄 혐의로 미국에서 지명 수배 중이다. 입력 202... 더보기

[ 인물 분석 ]

소아애 병자 엡스틴의 공범 맥스웰, 징역형 선고 자료사진: 소아애 병자로 유죄가 된 제퍼리 엡스틴과 그의 공범 기슬레인 맥스웰 © AFP / US ... 더보기

[ 각종 행사 ]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보내는 날 : 2022년 4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원두 (猿痘) 전염병: 세계보건기구, 확산-전염 예고 어느 환자의 상반신 모습, 그의 피부가 ‘원두’ 감염의 적극적 사례에서 비롯되는 병변을... 더보기

[ 과학 전자 ]

韓... 달나라 경쟁에 뛰어 든 또 하나의 국가 한국의 달 궤도선 ‘다누리’ 를 실은 우주X의 메 9 추진체 라킷 (로켓) 이 2022.8.4. 훌로리더... 더보기

[ 기재부 ]

기재부: 탄소중립·안전 등 ESG 경영에 공기업의 선도적 역할 강조 보도 일시 2022. 3. 28.(월) 16:00 배포 일시 2022. 3. 28.(월) 14:00 담당 부서 공공정책국 책임자 과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 국방분야 진입장벽 낮춘다 2022.02.08 방위사업청 ㅇ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와 국방부는 2월 7일... 더보기

[ 행안부 ]

행안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종이서류 제출 사라진다..외 제목등록일공공 누리집에서 이용가능한 민간인증서 11종으로 확대2022.03.28.생활 속 불편한 ... 더보기

[ 국토교통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 혁신펀드로 중소벤처기업 성장 이끈다 외 919국토부, ’22.1월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부실시공 근절 방안」 발표건설2022... 더보기

[ 법무부 ]

법무부: 외국인근로자의 체류 및 취업활동 기간 연장 보 도 자 료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배포일시 2022. 3. 28.(월) 담당부서: 법무부 출입국·외... 더보기

[ 복지-교육 ]

공무원연금공단, 강력한 조직문화 쇄신 방안 추진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 7. 29.(금) 배포 즉시 보도해 주시기 바랍니다.담당부서 인사윤리...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2021.12.24. 문재인, 임기 몇달 남겨두고 박근혜 사면 한국의 전 대통령 박근혜는 징역 22년 향을 복역하고 있다가 사면을 받은 것이다. © Reuters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