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재탄압받던 동아방송 "앵무새 사건" - 2 ]


1964년 6.3학생운동 재판받는 이명박

독재탄압받던 동아방송 "앵무새 사건" 2
 
6.3 사태.
 
1964년 6월 3일 밤 9시 40분, 박정희 정권이
서울과 서울 인근에 게엄령을 선포한 사건을 의미하는 이름이다.
이것이 독재자와 언론과의 최초의 충돌이었다.
 
1961년 5월 16일 미명에 박정희 소장이 탱크부대를 이끌고
남산 중턱의 KBS 건물을 점령하고, 대국민 담화방송에서
혁명군은 나라를 혼란에서 구하고,
정치와 사회가 안정되면 군은 본연의 군 임무로 돌아가겠다고 천명,
대한민국 국민을 놀라움에 휩싸이게 했다.
 
일반 국민들은 군사쿠데타이의 속성을 잘 몰랐었다.
어디 남아프리카 같은 후진국에서만 알어나는 쿠데타가,
대한미국에도 일어난 사실에, 호기심도 섞인 눈으로 새로운
정치치제의 발전양상을 지켜보고 있었다.
.
그러나 박정희 소장은 나라가 안정되면
군은 본연의 임무로 돌아간다고 했던 대국민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
,
그는 장면 정권을 쓰러뜨리고 권력을 장악,
1963년 8월 스스로 육균대장으로 승진하고 예편,
1963년 12월 제5대대통령으로 취임했다.
 
하지만 아무도 그에게, 왜 당신은 군 본연의 임무로 돌아가지 않느냐고
감히 추궁하는 일은 없었다. 그것이 목숨을 걸지 않고는 할 수 없는 말임을
모르는 사람은 없었기 때문이다.
.
박정희소장이 쿠데타를 일으킨 데 대한 두 가지 시각
.
정치를 잘 모르는 일반인들은,
박정희는 머리가 좋아, 군사반란으로 권력을 잡고,
떵떵거리며 세도를 부린다, 참 부럽구나, 하는 사람들과,
.
또 하나는 권력잡고 호강도 하고 싶었겠지만,
6.25 전쟁 이전인 1948년 10월 19일의,
여순반란사건 때, 박정희는 대한민국 장교이면서
남로당의 정보총책으로 활약한 전력이 다시 불거져,
신변이 불안하게 될 것을 염려하여 예편을 앞두고 쿠데타를
일으켰을 거라는 사람들.
1948년 10월 19일 여순반란 사건을 기억하는 앞세대 식자 분들은,
신군부 박정희 세력의 변화를 관심을 갖고 바라보았다.
 
그렇게 쉽게 내놓을 권력이라면,
정도를 외면하고 불법으로 권력을
강탈한다는 것은 아마 있을 수 없을 것임을,
앞세대 배운 분들은 예견하고 있었다.
.
그래도 한일국교문제로 젊은 세대와 군사정권이 부딪히기 전까지는,
나라는 폭풍전야처럼 비교적 조용한 편이었다.
하지만 한일 국교회복을 놓고 신권력이 일본정부에게 끌려다니는 것을 본
젊은 학생들은 박정희정권의 무능을 질타하며
서울과 지방에서 격렬하게 기리로 쏟아져나왔다.
 
그 반항이 얼마나 거셌으면 박정희 정권이 1964년 6월 3일 밤
서울 일원에 계엄령을 깔고 학생들과 대치했겠는가.
.
계엄령선포는 박정희 정권과 언론과의 투쟁의 시작이었다.
당시 최고의 동아일보와 특히 동아방송을 박정희는 공격대상으로 삼았다.
동아방송만 꺾어놓으면, 반항은 줄어들 걸로 계산한 모양이었다.
.
계엄령이 선포된 다음날인 6월 4일에는 회의중인 동아방송 제작부 간부들,
제작부장, 누스실장, 편성과장을,
같은 날 오후에는 제작과장과 "앵무새" 담당 PD를 수사기관이 연행,
치안국 안가에 구속했다.
 
학생 데모를 배후에서 선동했다는 혐의였다.
선동은커녕, 청와대 높은 분 심기를 건드리지 않으려고,
사실을 10분의 1 정도로 축소하여 보도한 것을
정반대로 박정희 정권은 해석하며 증오를 키우고 있었다.
.
원래 "앵무새"는 1963년 10월 1일자로 개편된 동아방송의
5분 짜리 프로그램으로, 그때그때 사건들을 가볍게
간추려서 재미있게 보도하는 신문의 시사만평같은 프로였다.
거기에 큰 비중을 두는 내용이 담길 처지도 아닌 것을,
권력자측은 자격지심에서 당치도 않은 오해로
방송인들을 괴롭히고 있었다.
.
동아방송 <앵무새> 제작진들이 연행된 사실은
보도 통제로 2주일 동안 일체 보도되지 않았다.
2일 후인 64년 6월 6일에는,
공수특전단 소속 일부장교들이 동아일보에 난입,
신문사 편집실을 점령하기도 했다.
그것뿐이 아니고 동아방송과 동아읿보사 간부들을 전화협박,
개인자택 대문채 폭파,
중계중인 동아방송 기자들의 전화선 절단,
군과 수사기관의 언론사에 대한
물리적인 협박행위는 계속 일어나고 있었다.
.
그러나 그것은 군사정권이 방송프로 제작 과정에 대한 무지에서
그런 잘못된 판단을 내린 것일 뿐, 동아 방송은 재래식으로 간부 몇 명이
마음대로 프로를 제작하라고 명령해서 만들어지는 것은 아니었다.
.
동아방송은 우리나라에서 제일 먼저 PD(프로eb서의 약자) 시스템을 도입,
PD 주도하에 하나의 프로가 책임 제작되는 현실을 모르는 군인 정치인들이
방송인들을 괴롭힌 가장 어이없는 행위는
동아방송 제작과장에 대한 테러였다.
.
무고한 방송인들에게 테러행위를 자행한 군사정권
.
일밖에 모르는 성실한 방송인들에 대한 군사정권의 직간접적인 탄압.
물론 군인 정치인들이라고 다 성품이 포악한 건 아니다.
겸손함이 부족한 사람들이 문화를 모르며
권력에만 정신이 팔려 마음이 딱딱하게 굳어있는 예가 있다.
.
박정희 군사정권이 동아방송에 고약하게 굴기 시작하면서,
사나운 악행이 점점 늘어났다.
언론과 학생데모와 악다구니를 반복하던 군사정권은,
방송사간부들 연행으로는 심이 덜 찼는지,
방송인 개인의 신체를 두들겨 패는 사악한 짓거리도 서슴지 않았다.
.
1965년 9월 7알 밤 11시 45분경,
동대문 보문동 변영권 편집국장 대리의 자택 문간채가 폭파되고,
그로부터 불과 한 시간쯤 후인, 새벽 0시 40분경,
동아방송 조동화 제작과장이 괴한들에게 납치당했다.
조 과장님은 원래 교수 출신으로 예술평론가였다.
가정교육이 훌륭해, 겸손하고 담배나 술은 알체 안하는 모범적인 방송인이었다.
.
그날 밤 조 과장님이 밤에 프로그램 개편회의를 마치고 집에 도착하자마자,
초인종이 울려, 나갔다.
건장한 남자 4명이 시경에서 나왔다면서 지프에 타도록 권했다.
"앵무새" 사건인가 하면서 늦은 시간인데도 지프에 올라탔다.
차는 2시간동안 여기저기를 질주하다가,
장위동 고개길에 이르러 차가 멈췄다.
그들 가운데 한 사람이, 차가 고장이라 좀 내려 밀어야 한다고 했다.
조과장이 내리는 순간 괴한들의 무차별 구타가 시작되었다.
두발로 짓이기고, 가슴이고 배고 사정없이 두들겨 팼다.
숨이 넘어기는줄 알았다.
기절하여 가물가물 정신을 못차리는 사이에도
괴한들은 저주를 계속하며 욕질과 구타를 계속했다.
.
야, 대학생 데모가 어때?
야, 최루탄이 어떻게 됐다고?
왜 협조 안하는 거야?
내일도 또 떠들었다가는 가만 안 둔다.
영장 갖고 와서 정식으로 구속하겠다.
.
그들 괴한들은 이런 폭언을 남기고 가버렸다.
조 과장은 간신히 정신을 차려 파출소를 찾아가서
방송사 차를 불러 귀가할 수 있었다.
집에서 떠난지 3시간쯤 후였다.
집에는 이미 전화선이 끊어져 있었다.
.
20일 입원하여 안정되기를 기다렸다.
그동안 수사관들이 당시 지프에 탔던 남자들 사진들을
보이며, 확인해달라고 했으나, 조동화 과장은
다 누군지 알면서도 모른다고 했다.
정부 당국이 국민에게 조직적으로 저지르는 폭력에
개인이 대항할 수 없음을 알기 때문이었다.
.그 괴한들은 후에 전부 장관이 되었다.
.
그렇게 폭행을 당하고,
몇달이 지났을까. 얼마 안지나,
광화문 네거리, 동아방송 건물 주변에서 사람들이 수근거렸다.
조과장님 봤어? 그 선생님 이상하지?
어쩜 그렇게 머리가 갑자기 백발이 되셨지?
.
극심한 고통으로 중년방송인의 검은 머리가
테러를 당한 이후 흰 머리로 변해, 다시는 원상태로 회복되지 않았다.
박정희 군사정권은 국민에게 그처럼 못할 짓을 하면서
건력을 유지했었다. (끝)
 
 

Comment



[ 社說 ]

초교 1,2년에 영어 … 사진= The Economist입력 2019.3.19. [시사뷰타임즈] 현재 한국은 국가기간산업 중... 더보기

[ 경제 ]

Suntech의 27MW PV 모듈, 활발히 가동 중 Suntech가 모듈을 공급한 뫼르딕 태양광 발전단지-- Biosar가 건설한 Shell의 첫 대형 광발전 프... 더보기

[ 북한 ]

북한인들, 의원 총선거에서 ‘선택권도 없는’ 투표 실시 '반대'는 선택의 여지가 없다 / GETTYIMAGE 북한인들은 이 나라에서 뭘 살펴보지도 않고 인가... 더보기

[법률 · 법률용어 · 조약]

`공교육정상화법` 개정까지 하면서 초교 1,2년 방과후 영어 수업 재개 입력 2019.3.19. [시사뷰타임즈] 공교육 정상화 촉진 및 선행교육 규제에 관한 특별법(약칭: ... 더보기

[ 복지 ]

서울 롯데호텔월드, 제3회 선학평화상 시상식 개최 Dr. Hak Ja Han Moon, Dr. Akinwumi Adesina, Waris Dirie and Committee Chair, Dr. Il Sik Hong - 아킨우미 아데시나(...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행운의 사나이! 걸어서 지나자 1초 후에 무너져 내린 건물 아찔한 순간! 사진 속 남자가 지나가자 마자 무너져 떨어지는 벽돌 더미아찔한 순간 영상... 더보기

[ 전국·지방·3軍 행정 ]

3000톤급 도산 안창호 잠수함, 독자 개발해 오늘 진수식 도산 안창호함의 위용 사진 =중앙일보입력 2018.9.14. [시사뷰타임즈] 한국에 중량급인 3000톤... 더보기

[세계-사회 이모 저모]

BSJ 신임 교장, 혁신적인 중등 학습 방식 도입하며 교육과정 강화 British School Jakarta 교장 David Butcher -- British School Jakarta (BSJ), 올 8월부터 IB 중등 프로그램(MYP)... 더보기

[ 日本·中國 ]

Cle de Peau Beaute, 'Power of Radiance' 프로그램 개시 발표 -- 교육을 통한 삶의 개선에 전념해온 비전전문가 여성들을 기리는 프로그램 (도쿄 2019년 3... 더보기

[과학 전자 컴퓨터]

수퍼마이크로, 엔비디아 GPU 시스템의 엔드투엔드 포트폴리오 공급 Supermicro offers industry’s most comprehensive portfolio of GPU Servers 엔비디아 GPU의 전체 종류와 전세...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라셔, 5세대 수호이-57 스텔스 전투기...인공 지능으로 전투 능력 2018.5. 마스커우 군사행진 중에 선보인 SU-57 전투기. © Grigoriy Sisoev / Sputnik 원문 2018.8.24. 입...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박근혜, 2015년 김정은 암살계획 서명 북한 지도자 김정은 © KCNA / Reuters / RT 원문 2017.6.26. 입력 2017.6.26. [시사뷰타임즈] 일본 아사... 더보기

[美通社로 보는 세계]

MEC(Metal Exchange Corporation), 싱거폴에 거래소 개설하며 아시아에서 입지 확장 세인트루이스, 미주리주, 2019년 3월 15일 /PRNewswire/ -- MEC(Metal Exchange Corporation, 금속 거래소)... 더보기

[정치인 개관]

안희정 안희정(安熙正, 1964년 10월 24일 ~ ) 대한민국의 정치인이다. 제16대 대통령 노무현의 측근이... 더보기

[초대석]

앙겔라 도로테아 메르켈 앙겔라 도로테아 메르켈(독일어: Angela Dorothea Merkel, 태명은 카스너(Kasner), 문화어: 안겔라 ... 더보기

[時事 동영상]

손석희 - 김웅 대화 전문 듣기 https://www.youtube.com/watch v=Ra_Oi0JoU1E 더보기

[인물 분석]

100년 전 바로 오늘 처형 당한 `아중간첩` 마타 하리, 오늘 트위터로 생중계 @RT[참여하기]원문 2017.10.14. 입력 2017.10.15. [시사뷰타임즈] 10월15일, 독일 간첩으로 고발당... 더보기

[ 각종 행사 ]

시안, 중국 내 농업 발전 도모하고자 제2회 농부 축제 개최 (시안, 중국 2019년 3월 13일 PRNewswire=연합뉴스) 중국 산시성의 시안시가 지역의 농업 혁신과 ... 더보기

[한국문화재단의 실체]

[박근혜 재단 중 가장 은밀한곳"한국문화재단] 18대 대선 토론 푸른제 | 조회 54 |추천 1 |2012.10.17. 15:56 박근혜 후보가 ‘아버지 시절’과 관... 더보기

[반공 용공 사건 · 단체]

국민보도연맹(사건) 국민보도연맹(사건) [ National Guidence of Alliance, Bodo-League, 國民保導聯盟(事件) ] 정의 국민보... 더보기

[윤미림 내가겪은 박정권]

[ 독재탄압받던 동아방송 "앵무새 사건" - 2 ] 1964년 6.3학생운동 재판받는 이명박  독재탄압받던 동아방송 "앵무새 사건" 2 6.3 사태. 1... 더보기

[타임스퀘어's Topic]

썩어빠진 대한민국 정부, 그 속에서 신음하는 불쌍한 국민들 [사진출처] 정직과 원칙을 버린 개같은 정권 대한민국을 어디에 비유할까 모래위에 세운 ... 더보기

[스포츠]

호날두, 득점 후 `고환 잡는 경축행위`...출전 금지되나? 호날두와 아틀레티코의 고환 경축행위입력 2019.3.18. [시사뷰타임즈]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 더보기

[연예]

디스커버 서울패스 방탄소년단 특별판과 함께하는 서울 여행 - 서울관광재단 '디스커버 서울패스 방탄소년단 특별판' 한정 출시 - 24시간권(39,900원) 1종,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