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中, 美의 구식 냉전 정신에 맞서 아시아 제국 단합 촉구라니!



 

입력 2020.10.14.

RT 원문 2020.10.13

 

[시사뷰타임즈] 중국의 고위 외교관이 이웃국가들에게 워싱튼의 아시아에서의 지정학적 야심에 맞서 지킬 것을 촉구하면서 지역적 협조로써 남중국해에서의 외국 도발을 좌절시켜야 한다고 요구했다.

 

중국의 외무 장관 왕 이는 멀레이셔 (말레이시아) 외무 장관과의 합동 기자회견을 하는 동안 동남아시아국가협회 (ASEAN) 회원국들은 함께 지역적 안보를 확실히 하도록 해야 한다고 했다.

 

왕 이는 남중국해는 전함들이 바글거리는 주요 힘겨루기의 장이 돼선 안된다고 주장하면서 중국과 ASEAN은 이 지역의 평화와 평온을 유지할 책임은 물론이고 전반적인 역량과 지혜도 있다고 덧붙였다.

 

화요일 일찌감치, 동남아시아 순방길에 멀레이셔에 들른 왕이는 ASEAN 국가들이 공조하여 남중국해에서의 외부의 방해를 제거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중국의 한 장성의 미국 조롱: 70년 전 한국에서 미국에 대한 중국의 승리가 긴장을 고조시키는 당신네들에 대한 경고 역할을 할 것.

 

그는 중국의 지역적 동반자들이 워싱튼의 인도-태평양전략에 대해 경계하는 상태로 있어야 한다고 요구했는데, 그의 말로는 미국의 이 전략이 동 아시아에 안보 위기를 선사했다고 했다.

 

미국이 추구하고 있는 것은 구식 냉전 정신을 소리높여 외치며 다른 집단들과 구역 사이에 대치 상태를 출발시키며 지정학적 경쟁을 부추기는 것이다.

 

미국 개군이 남중국해 한복한을 순찰하면서 양국 관계에 압박감을 지속시키기에 중미 사이의 긴장은 몇 달 동안 고조돼 왔다. 미국은 이 지역에서 항공 정찰 임무는 물론이고 이른바 항해의 자유를 빈번히 실행해 오면서 이러한 작전이 이곳에서의 해양 교통을 지케려는 것이라고 했다. 베이징은 미군의 존재를 자국 영토주권을 위협하는 도발이라며 비난했다. 중국은 미국이 남중국해를 군사화시킨다고 비난하면서 원하지 않는 해군 활동은 사고를 낳을 수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편 미국은 베이징이 이 지역에 해양 제국건설을 노리는 것이라고 주장해왔다.

 

(: 결론적으로, 중국의 아시아 제국 협조 및 단합 운운은 전혀 격에 맞지도 않고 중국의 행실로 봐서도 말이 안된다. 난사군도라고 불리기도 하는 남중국해에서 중국은 바다 밑 모래를 준설하여 수면 밑에 있던 암초 등에 계속 쌓아 인공섬을 만든 뒤 그 인공섬에서 영해를 주장해 았는데, 중국의 이런 주장은 주위에서 똑같이 영해를 주장하고 있는 다른 여러 나라의 영해 주권을 이미 침범한 것이며, 국제법상으로도 인공섬은 영해를 인정해 주지 않는다. 또한, 이 인공섬들에는 군사시설이 그득하다. 미국이 이 지역을 군사하시킨다고 엉뚱한 말을 하고 있지만 군사화시킨 것은 중국이며 건설 전에 세계가 의심의 눈길을 보내자 무기는 전혀 배치하지 않을 것이라는 거짓말도 했었다. 자신들이 불법으로 만들며 남의 나라 영해를 뺴앗고 난 뒤, 그 빼앗긴 나라들에게 모두 다 단합하여 미국에 대항하자는 말은, 중국의 영해 도둑질을 옹호하고 칭찬해 달라는 말과 다름이 없다.)

 




Beijing urges Asian nations to unite against Washington’s ‘old-fashioned cold war mentality’

 

13 Oct, 2020 13:57

 

FILE PHOTO: An honour guard consisting of members of the Chinese navy © REUTERS/David Gray

 

China’s top diplomat has urged neighboring states to guard against Washington’s geopolitical ambitions in Asia and called for regional cooperation to thwart foreign provocations in the South China Sea.


Chinese Foreign Minister Wang Yi said during a joint news conference with his Malaysian counterpart that members of the 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 (ASEAN) should work together to ensure security in the region.

 

The top diplomat argued that the “South China Sea should not be a ground for major power wrestling teeming with warships,” adding that “China and ASEAN have full capacity and wisdom, as well as responsibility, to maintain peace and tranquility.”

 

Earlier on Tuesday, Wang, who is visiting Malaysia as part of a tour of Southeast Asia, called for cooperation among ASEAN states to remove “external disruption” in the South China Sea.

 

Chinese general taunts US: Our success against you in Korea 70 years ago serves as a warning to you to stop escalating tensions

 

He called on China’s regional partners to remain “vigilant” against Washington’s "Indo-Pacific" strategy, which he said presented a clear “security risk” for East Asia.

 

What [the US] pursues is to trumpet the old-fashioned cold war mentality and start up confrontation among different groups and blocks, and stoke geopolitical competition.

 

Tensions between Beijing and Washington have been rising for months, with US naval patrols through the South China Sea continuing to strain bilateral relations. Washington has frequently conducted so-called “freedom of navigation” missions as well as aerial surveillance missions in the region, claiming that such operations safeguard marine traffic there. Beijing has denounced the US military presence as a provocation that threatens its territorial sovereignty. China has accused Washington of “militarizing” the South China Sea, warning that the unwanted naval activity could lead to accidents. The US, meanwhile, has alleged that Beijing is aiming to create a “maritime empire” in the region.

 

[기사/사진: RT]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尹 여가부 없애긴 … 권인숙 의원 ⓒ대한뉴스 입력 2022.5.18. [시사뷰타임즈] ‘은근과 끈기’ 의 ... 더보기

[ 경제 ]

스타벅스, 라셔 떠난다 © Sputnik / Vitaly Belousov 입력 2022.5.24.RT 원문 2022.5.23. 거물 커피 가맹점이 라셔 (러시아) 전역... 더보기

[ 북한 ]

北, 차(茶)-소금물로 코로나 질병과 전투 평양에서 한 근로자가 의료용 산소를 싣고 다니는 차량을 소독하고 있다 IMAGE SOURCE,EPA 입력... 더보기

[ 日本·中國 ]

홍콩 추기경 조셒 젠 (90), 중국 보안법으로 체포 (좌) 추기경 직에서 은퇴한 조셒 젠 제-키운이 2014.7.1. 홍콩의 연례 친-민주주의 시위 기간 ...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라셔: “美 공급 무기들 유크레인서 더 많이 파괴됐다” 자료사진: 스페인 육군이 독일에서의 실탄발사 훈련 중 M777 곡사포 대포를 작동시키고 있... 더보기

[시사 동영상]

친-유크레인 팬티女, 칸 영화제 붉은 양탄자 망쳐놔 © Getty Images / John Phillips 입력 2022.5.22RT 원문 2022.5.21. 남녀평등 시위자 한 명이 유크레인 (우...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美 국방부, 내팽개친 무기들에 대해 설명 탤러번 투사들이 앺개니스탠 카불 시에서 미군의 험비 차량을 타고 달리고 있다. 2021.9.21.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인도 男: “자신을 왜 낳았느냐” 며 부모 고소 IMAGE SOURCE,NIHILANAND 입력 2022.5.13.BBC 원문 2019.2.7 [시사뷰타임즈] 27살된 인도의 한 남자가 자...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노부부, 6년째 손주 안 낳아 준다며 아들 고소 인도의 결혼식은, 하객이 수천 명이 되는 등, 흔히 낭비스런 일이 될 수도 있다.IMAGE SOURCE,GE...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올림픽 유망주→자전거치기 은행강도→9년 감방→그 이후?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4.25.BBC 원문 1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탐 쟈스티스가 1990... 더보기

[연예]

한국 연예계 큰 별이자 세계적 배우 강수연... 55세에 지다 사진=Wikipedia 입력 2022.5.8. [시사뷰타임즈] ‘미인박명’ -미인은 오래 살지 못한다- 이라고 ...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위키맄스 공동설립자 쥴리안 어싼즈, 옥중 결혼 영국 유행 디자이너 비비엔 웨슷웃이 고안한 결혼식 옷을 입고 있는 스텔라 모리스가 영국... 더보기

[ 인물 분석 ]

연방 판사: 기슬레인 맥스웰 사건, 재심 판결 (윗 비행기 그림) 소녀 성 밀매 사건을 맥스웰과 엡스틴이 벌인 일이지만, 이에는 빌 게이... 더보기

[ 각종 행사 ]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보내는 날 : 2022년 4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원두 (猿痘) 전염병: 세계보건기구, 확산-전염 예고 어느 환자의 상반신 모습, 그의 피부가 ‘원두’ 감염의 적극적 사례에서 비롯되는 병변을... 더보기

[ 과학 전자 ]

똑똑하진 않아도재빨라! 舊 휴대전회기의 귀환 노키아 3310 전화기는 늘 가장 많이 팔리는 수화기들 중 하나이며 1억2천6백만 대가 팔렸다 I... 더보기

[ 기재부 ]

기재부: 탄소중립·안전 등 ESG 경영에 공기업의 선도적 역할 강조 보도 일시 2022. 3. 28.(월) 16:00 배포 일시 2022. 3. 28.(월) 14:00 담당 부서 공공정책국 책임자 과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 국방분야 진입장벽 낮춘다 2022.02.08 방위사업청 ㅇ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와 국방부는 2월 7일... 더보기

[ 행안부 ]

행안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종이서류 제출 사라진다..외 제목등록일공공 누리집에서 이용가능한 민간인증서 11종으로 확대2022.03.28.생활 속 불편한 ... 더보기

[ 국토교통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 혁신펀드로 중소벤처기업 성장 이끈다 외 919국토부, ’22.1월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부실시공 근절 방안」 발표건설2022... 더보기

[ 법무부 ]

법무부: 외국인근로자의 체류 및 취업활동 기간 연장 보 도 자 료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배포일시 2022. 3. 28.(월) 담당부서: 법무부 출입국·외... 더보기

[ 복지-교육 ]

청주소년원 검정고시 응시생에 ‘합격기원 꾸러미’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4.4.(월)담당부서 전지부장 박경진 (차장 유신영 / 042-600-0537)배포...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2021.12.24. 문재인, 임기 몇달 남겨두고 박근혜 사면 한국의 전 대통령 박근혜는 징역 22년 향을 복역하고 있다가 사면을 받은 것이다. © Reuters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