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 영어 25] The Rolling Stones - Ruby Tuesday




 

 


[공식 영상으로 들으면서 보기]





The Rolling Stones - Ruby Tuesday



 

She would never say where she came from

Yesterday don't matter if it's gone

While the sun is bright

Or in the darkest night

No one knows

She comes and goes

그 여잔 어디서 왔는지 말한 적이 없어

지난날이란 일단 가버린 거면 중요하지가 않아

대낮이었을 동안인지,

아니면 가장 캄캄한 밤이었는지

아무도 모르지만

그 여잔 왔다 간거야

 

Goodbye, Ruby Tuesday

Who could hang a name on you?

When you change with every new day

Still I'm gonna miss you

안녕, 보석 같은 화요일아

누가 너를 비난할 수 있겠니?

네가 매일 같이 마음을 바꾼다 한들

그래도 난 네가 보고플 거야


Don't question why she needs to be so free

She'll tell you it's the only way to be

She just can't be chained

To a life where nothing's gained

And nothing's lost

At such a cost

그 여자가 왜 그리 자유롭게도 갈 필요가 있었는지는 묻지 마

그 여잔 그렇게 하는 것이 유일한 길이었다고 말할거니까

그 여잔 단지 묶여있을 수가 없는 거야

아무 것도 얻을게 없는 생활에선

그리고 잃을 것도 없는 생활에선

이런 걸 다 감당하면서는

 

Goodbye, Ruby Tuesday

Who could hang a name on you?

When you change with every new day

Still I'm gonna miss you

안녕, 보석같은 화요일아

누가 너를 비난할 수 있겠니?

네가 날마다 변한다고 해도

그래도 난 네가 그리울 거야

 

"There's no time to lose," I heard her say

"Catch your dreams before they slip away

Dying all the time

Lose your dreams

And you will lose your mind

Ain't life unkind?"

그 여자가 낭비할 시간이란 없어라고 말하는 걸 들었지

네 꿈을 잡아 빠져나가 사라지기 전에

항상 죽어가고 있고

네 꿈을 잃는다고

그리고 넌 정신을 못 차리게 될거야

인생은 비정한게 아니겠니?“

 

Goodbye, Ruby Tuesday

Who could hang a name on you?

When you change with every new day

Still I'm gonna miss you

안녕, 보석같은 화요일아

누가 너를 비난할 수 있겠니?

네가 날마다 변한다고 해도

그래도 난 네가 그리울 거야

 

Goodbye, Ruby Tuesday

Who could hang a name on you?

When you change with every new day

Still I'm gonna miss you

안녕, 보석같은 화요일아

누가 너를 비난할 수 있겠니?

네가 날마다 변한다고 해도

그래도 난 네가 그리울 거야


 

입력 2021.7.28.

 

[시사뷰타임즈] 1967년에 발매되기 시작한 이곡은, 1966년부터 만들어지기 시작했고, 이곡이 만들어지게 된 배경에는 대단히 안타까운 사연이 존재한다.

 

이곡에서 여러 차례 반복적으로 나오는 루비 보석같은 화요일 (Ruby Tuesday)’ 이라는 말은 대단히 화려하고 행복한 어느 화요일이라고 막연히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사실은 전혀 아니다,

 

Rolling Stones 라는 악단은 4명으로 구성돼 있다.

 

그런데, 이 남자악단 구성원 중 1명에겐 사랑하는 애인이 있었다. 그 여자 애인이 악단 구성원을 사랑하는 것보다는 악단 구성원이 여자를 사랑하는 마음이 훨씬 더 컸던 모양이다.

 

Rolling Stones 라는 악단이 최고로 유명하다고는 할 수 없었지만, 섭하지 않을 정도로 유명했었는데, 문제의 이 여자는 그 당시 더 유명한 롹 가수에게로 미련도 없이 가버린다.

 

자신이 대단히 사랑하고 아끼던 여자가 합의 하에 헤어진 것도 아니고, 단지 나보다 더 유명하고 더 잘 나가는 가수가 좋다면서 떠나가 버렸을 때, 입장을 바꿔보면 그 남자의 가슴이 얼마나 미어졌을지 충분이 이해가 간다.

 

그래서, 그 여자와 잘 나가며 즐겁게 지내던 시절을 그리며, 그리고 여자가 바뀌는 것이 당연하고 속성이라는 것도 인정하면서 이곡의 가사를 남자가 머물던 호텔에서 적었고, 그 여자가 떠난 날이 화요일이었던 모양이지만, 날 버리고 떠나간 여자를 생각하며 또 사실을 사실대로 인정하며 적은 글에 곡조를 붙여 노래로 만든 것이 바로 이곡이다. 참 안타깝고 애처로운 곡이다. 이 사실을 알고 이곡을 들어야 곡의 제맛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



이곡에서도 역시 어려운 단어는 전혀 없다. 그러나 영어는 쉬운 단어가 가장 어려운 단어이며, 가장 다양하에 응용되며 쓰일 수 있다는 것에 주의하는 것이 영어 진보를 위해 필요한 마음 가짐이다.

 

*would

흔히 ‘will의 과거형이라고 한국에서 가르치는 이 단어는 크게 두 가지를 아는 것이 중요하다.

 

1. 과거의 불규칙한 습관을 말할 때

 

I would go climbing in the weekend.

난 주말이면 등산을 가곤 했었다. (안 갈때도 있었다)

 

2. 가정법 과거 및 가정법 과거 완료시 종속절에서

If I were to be a student again, I would really study hard.

내가 다시 학생이 된다면, 정말이지 열심히 공부할 텐데.

If you had worked hard at your office, then your boss would have promoted you ro a higher position.

만일 네가 사무실에서 열심히 일했더라면, 사장이 더 높은 직책으로 널 승진키셔 주었을텐데.

 

*be gone

한국에서 이른바 과거분사라고 불리는 영단어는 대단히 쓰임새가 많고 매우 중요하다. 이것이 문장 중간 또는 끝에 들어가 있는 것을 여하히 바로바로 해석을 할 수 있는지의 여부가 여러분의 영어실력을 측정할 수 있는 하나의 잣대도 될 정도다.

 

일단 be + gone 형태로 나오면

1, 가버렸다 2. 사라져버렸다 3. 죽었다... 정도로 알면된다.

 

*hang a name on you

이 구절은 한영사전 등에는 나오지도 않는 것이지만, 우선 name라는 단어는 중1 영어로 이름이라는 뜻을 먼저 떠올릴 것이 아니라, 이름을 짓다, ~라고 부르다 등이 떠오를 수 있어야 한다. 또한 명칭이라는 말도 떠올라야 한다.

 

누구에게 어떤 명칭을 걸어 놓는 것은, 좋은 경우 또는 나쁜 경우가 있겠지만, 영어에서 저러한 문장은 좋지 않은 뜻으로 받아을이면 된다. , 누구를 비난하는 것을 말한다.

 



Comment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이직도 日帝식 영어발음 해야 양심(?)이 편한 자들! SVT 20-06-13 1932
[필독] 영한 사전이 영어 공부-영어 실력 향상 모두 망가뜨린다 SVT 17-03-22 10709
[특집] 촌스럽고 딱하고 부끄러운 한국의 영어 사용 실태 SVT 15-04-10 16352
33 [편의시설] - 방 계약 SVT 13-06-03 3443
32 [학교-공공기관] 상담 SVT 13-05-24 6239
31 [학교-공공기관] 성적 관리자 13-05-24 1800
30 [학교-공공기관] 시험 본 후 관리자 13-05-24 2027
29 [학교-공공기관] 시험준비 관리자 13-05-24 1780
28 [학교-공공기관] 과제 관리자 13-05-24 1491
27 [공공기관-학교] 강의실 관리자 13-05-16 2785
26 [공공기관-학교] 수강신청 SVT 13-05-16 1765
25 [공공기관-학교] 입학정보 SVT 13-05-12 2219
24 [공공기관-학교] 학교 관련 SVT 13-05-12 1622
23 [공공기관-학교] 일반적 표현 SVT 13-05-12 1717
22 [병원-약국] 기타 SVT 13-05-10 2150
21 [병원-약국] 처방전 SVT 13-05-10 1999
20 [병원-약국] 의사 진찰 SVT 13-05-10 3652
19 [병원-약국] 의사 문진 SVT 13-05-10 2224

[ 시사 View 社說 ]

미국의 AUKUS: 짓밟… 호주는 2018년 프랑스와 체결한 잠수함 계약을 미국-영국과의 동맹 쪽에 무...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탤러번 치하 앺갠 TV: 탤러번 보병, 진행자 등 뒤서 감시 [트위터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1.8.30.BBC 원문 1시간 30분 전 [시사뷰타임즈] 탤러번 (탈레반) ...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주민들, 빌게잇스 범죄적 실험 비난 불구 GMO 모기떼 방사 예정 자료사진: 에이이디즈 애집티 (Aedes aegypti) 모기가 코스타 리카 산 호세에서 잎사귀에 앉아 ...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26] Alizée - La Isla Bonita 프랑스 여가수 알리제[YOUTUBE으로 들으며 가사 보기] Alizée - La Isla Bonita Last night I dreamed of Sa...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풀헨시오 바티스타 이 살디바르 풀헨시오 바티스타 이 살디바르(Fulgencio Batista y Zaldívar, 1901년 1월 16일 ~ 1973년 8월 6일)는 큐... 더보기

[건강 Health ]

무지개 색깔 야채-채소 중 한 가지 빠지면, 한 가지 기능 잃는 것 지중해식 식단에는 과일, 야채 그리고 불포화 기름들이 많이 포함돼 있기에 학자들은 빈번...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복수한우날고기] 한우우거지국밥, 선지국밥 모두 3,500원?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로 120(테평동 375-8) 입력 2020.6.3. [시사뷰타임즈] 이곳은 이미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우리의 신상정보: 사회연결망서 이렇게 털리고 있다 해커들은 사회연결망에 부착돼 있는 컴퓨터 기법을 조작하여 자료들을 추출할 수 있다. IMA...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