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념장이 명물: 버섯 칼국수와 해물 칼국수


큰 냄비에 막 올려 놓은 끓기 전 칼국수와 먹기 시작하면여 섲시에 덜어 놓고 양념장을 푼 모습 @ sisaview DB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동 시장 입구 부근

주차: 대로변 양쪽 흰선

 

입력 2022.3.31.

 

[시사뷰타임즈] 이집의 간판 이름은 막국수.

 

겉에서 보는 것 보다는 안으로 들어가 보면 좀 넓게 느껴지고 4인 용 식탁이 7~8개 있다.

 

이집의 차림 내용표에는 쭈꾸미 볶음도 있고 콩국수도 있고, 술 한 잔 하면서 안주로 먹을 것이 여럿 있지만, 한국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것 중 하나인 칼국수를 하는데, 두 가지다: 버섯 칼국수와 해물 칼국수.

 

버섯 칼국수5,000

해물 칼국수6,000

 

버섯 칼국수: 큰 냄비에 느타리 버섯과 야채 그리고 감자 등이 기본으로 보이며 일단 주방에서 만들어 와서 식탁에서 완전 끓기 시작할 때 먹으면된다.

 

칼국수가 끓고 있는 기본 국물맛도 구수하고 좋지만, 이집에서 명물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은, 다른 칼국수 집에서는 볼 수 없는 양념장이다. 그리고 산초 가루도 따로 듬뿍 준다.

 

칼국수가 다 끓어서 먹기 시작할 때 식성에 따라 산초가루를 다소 뿌려주고 국수 건지기용 국자로 접시에 칼국수를 담아 먹으면서 이 양념장을 얹어서 먹다보면, 대단히 얼큰하고 가슴 속까지 뻥 뚫리는 느낌이 나며 머리와 목 그리고 등에서 땀이 난다.

 

양념장이 풀어진 접시의 국물을 마시면, 한 마디로 너무 좋다. 그리고 칼국수 속에 들어있는 버섯은 이 버섯을 따로 찍어 먹을 초고추장 비슷하게 생긴 것을 따로 주는데, 찍어 먹어 보면 나름 맛이 괜찮다.

 

해물 칼국수: 큰 냄비 속에는 역시 감자와 채소 그리고 홍합이 칼국수가 보이지 않을 정도로 덮여있는데, 홍합을 까서 먹다 보면, 대접 하나 가지고는 아무리 요령껏 쌓아도 부족하다. 홍합을 이렇게 많이 주면 뭐 남는게 있겠는가...하는 생각 마저 들 정도로 많이 준다.

 

그 나머지는 위의 버섯 칼국수와 먹는 요령이 같다.


이 두 가지 칼국수에 공통으로 나오는 기본 반찬은


-깍두가

-양념이 진하고 깨가 뿌려진 배추 겉절이

-명물 양념장

-산초 가루

 

이 입에서 이 두 가지 칼국수 중 어느 것을 먹어 보아도, 꼭 다시 또 와야 겠다든지, 아니면, 오래도록 계속 가고 싶은데 이곳에서 오래 했으면...하는 생각이 들 정도다.




Comment



  • 전국 맛집 기행 공간을 열면서-광고 내실 음식점주분 문의 환영
  •   시사뷰타임즈에서는, 여행을 가더라도 좋고 맛나는 것을 먹는 즐거움을 빼놓을 수 없는 것이어서 새롭게 '전국 맛집 기행' 코너를 개설했습니다.   앞으로 음식이 맛있다는 집은 찾아 올림으로써 독자 여러분들이 혹여 찾아가더라도 가기 쉽도록 안내를 해 놓을 예정입니다.   독자 여러분도 소개하고 싶은 맛집이 있으면 소개해 주시길 기다립니다.   이 코너에 자신의 음식점 광고를 내고 싶으신 분들은 아래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010-2195-2346     ▷시사뷰타임즈 페이스북 함께하기           

    • SVT
    • 15-05-20
    • 17402
  • [미스 사이공] 쇠고기 쌀국수가 3.900원
  •   © SISAVIEW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문화 1동 세이 백화점 맞은편주차: 인근에 적절히 입력 2017.7.29.   [시사뷰타임즈] “노량진의 전설”이라며 지점인 듯..바글바글   비엣남(베트남) 쌀국수가 들어오기 전에도 물론 한국식 쌀국수는 있었고 지금도 있다.   비엣남도 쌀로 밥을 해먹고, 한국도 마찬가지고, 쌀이라는 것이 가장 친근하게 느껴지는 원조 먹거리 이다보니 비엣남 ‘쌀’국수에 대한 거부 반응도 별로 없었던 듯하다.   비엣남 쌀국수는, 한국 사람이라면, 쌀국수 자체에 별로 맛도 못 느끼겠고 우선 빳빳하다는 느낌이 들어 식감이 그리 좋은 편은 못된다. 잔치국수, 우동, 칼국수, 메밀국수 등등 한국인들이 먹어온 국수들은 면발 자체에 나름대로의 맛이 있다. 그리고 뭣 보다도 딱딱하며 까실까실 한 느낌이라곤 …

    • SVT
    • 17-07-29
    • 18328
  • 전국 맛집 기행 공간을 열면서-광고 내실 음식점주분 문의 환영
  •   시사뷰타임즈에서는, 여행을 가더라도 좋고 맛나는 것을 먹는 즐거움을 빼놓을 수 없는 것이어서 새롭게 '전국 맛집 기행' 코너를 개설했습니다.   앞으로 음식이 맛있다는 집은 찾아 올림으로써 독자 여러분들이 혹여 찾아가더라도 가기 쉽도록 안내를 해 놓을 예정입니다.   독자 여러분도 소개하고 싶은 맛집이 있으면 소개해 주시길 기다립니다.   이 코너에 자신의 음식점 광고를 내고 싶으신 분들은 아래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010-2195-2346     ▷시사뷰타임즈 페이스북 함께하기           

    • SVT
    • 15-05-20
    • 17402
  • [복수한우날고기] 한우우거지국밥, 선지국밥 모두 3,500원?
  •  @ sisaview DB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로 120(테평동 375-8)주차: 대로변이므로 알아서   입력 2020.6.3.   [시사뷰타임즈] 이곳은 이미 ‘생생정보’라는 공중파 방송을 통해 한 번 방영된 적이 있는 곳이며, 가게 앞에도 “한우 우거지 국밥 방영”이라는 현수막이 걸려있다.   한우우거지국밥 3,500, 한우선지해장국 3,500원이 차림표 맨 위에 올라가 있다.   그 외, 복수ㅐ장국, 내장탕, 소국밥, 복수소머리국밥, 우거지소머리국밥, 갈비우거지국밥, 갈비우거지해장국, 갈비탕 소, 대 등이 있으며 청국장(5천원)도 있다.   날고기 류로는 육회가 있고 곱창 전골 및 내장 전골이 있으며 삼겹살 구이도 있다.   이집은 정육점과 우거지해장국집을 동시에 운영하는 곳으로, 고기는 따로 판매하는데, 실내에서 구워먹을 사람들 또는 포…

    • SVT
    • 20-06-03
    • 8737
  • [보또랑] 미꾸라지 그대로 추어탕 7,000
  •  © SISAVIEW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유천동 393-13(버드내 성당 바로 옆)주차: 먹자 골목이어서 주차는 알아서    입력 2018.1.15.   [시사뷰타임즈] 얼큰한 맛에다가 미꾸라지가 그대로 씹히는 맛   과거 성남시에는 추어탕을 시키면 미꾸라지가 수북하게 쌓인 뚝배기를 내왔고, 그런 것에 길들여지지 않은 ‘약심장’은 처음엔 먹을 엄두도 내지 못했다.그러나 이 미꾸라지들을 우걱우걱 씹어먹어 한 그릇을 다 비운 뒤 가게 밖으로 나오면, 발 뒷꿈치부터 뻗어오르는 힘을 느낄 수가 있었다. 추어탕이 몸에 좋고 정력에 좋다는 말은 그냥 있는 말이 아니었다. 성남시가 제대로 ‘개발’도 되기 전의 일이어서 주변에 천막이 흔했을 시절의 잃이다.   그러나, 그 이후 그 어느 추어탕 집에를 가도 이런 추어탕은 구경을 못했고 죄다 미꾸라…

    • SVT
    • 18-01-15
    • 5821
  • 코스트코 치아바타 샌드위치
  •   코스트코는 모두 알 듯 미국계 회사이다. 그래서 외국인들도 우리나라 타 대형마트에 비해 많이 들어온다.   코스트코에는 미국 자체의 상표로 된 각종 제품들과 한국 제품 및 제3세계 제품들이 섞여있다.   지하1층에 마련된 식품코너는, 우리나라 가정주부들이 세밀하게 장을 보기로는 전혀 부적합하다. 콩나물, 시금치, 각종 채소류를 조금씩 파는 것은 아예 없기 때문이다.   엄청나게 높은 천장 밑으로 거대한 상품 선반들이 서있고 한 옆에는 빵을 직접 만들고 칠면조 닭 오리 등을 직접 조리하여 판매를 하기도 하며, 햄, 치즈, 빵 그리고 햄버거 등도 한국인이 볼 때 완전 이국적이며 미국적인 냄새가 물씬 풍긴다.   여기 있는 식품들이 개인적인 취향에 따라 맞지 않을 수도 있으므로 다 좋다고 말 할 수 없지만, 만일 빵이나…

    • SVT
    • 15-08-17
    • 5713
  • 탄방골 참순대 (순대국밥, 곱창+순대 볶음 전문)
  •    위치: 대전광역시 서구 탄방동 821(탄방 초등학교 뒤) 주차: 가게 앞과 맞은 편 탄방 초등학교 담장 옆  [시사뷰타임즈] 순대국밥을 좋아하는 사람은 많다. 그러나, 제대로 순대국밥을 하는 집은 그리 많지 않다. 순대국밥을 시켰을 때, 많은 사람들이 가장 싫어하는 점은 역시 식탁에 내려놓았을 때 돼지 누린내가 역하게 풍기는 것이다.   파와 양념으로 버무린 양념장과 새우젓 등을 넣거 중화시키고, 후춧가루를 뿌리는 등 먹기 전에 일단 냄새부터 잡는 일을 하는 경우가 허다하다.   그러나, 탄방골 참순대집은 처음 순대국을 가져왔을 때, 흔히 나는 이 역한 냄새가 전혀 없다. 재료를 만드는 과정, 끓이는 과정에서 냄새를 잘 잡은 모양이다.   순대국밥 집에 들어가서 많은 사람들이 느끼는 또 한가지는 말은 순대국밥인…

    • SVT
    • 15-06-30
    • 5250
  • [희정이네] 인터넷검색 1위 꼬막 정식집
  •                                                         '꼬막동네' 벌교 ..반찬만 21가지    '벌교'는 꼬막으로 유명하다. 정확하게는 벌교군 벌교읍 꼬막마을이다. 일부 장삿꾼들이 일본산 꼬막을 벌교 꼬막과 갯벌의 흙을 묻혀 섞은 뒤 벌교 꼬막으로 판매하여 논란이 됐던 사례도 있다.   우리의 벌교 꼬막과 일본산 꼬막을 구별하는 방법은 간단하다.   벌교 꼬막은 약간 작고 동글동글하며 색이 선명하고 흰부분은 대단히 밝고 하얀 색을 띄며 조개 입을 닫고있는 주름진 가장자리는 거의 검정에 가까운 진회색을 선명하게 띄는 반면, 일본…

    • SVT
    • 15-03-06
    • 5206
  • 강연우 옛날 시골 양푼이 동태찌개
  • 건물 뒷편에 마련돼 있는 동태 가공 건물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안영동 주차: 3층 건물 바로 옆에 넓은 주차장 보유   [시사뷰타임즈]  이 가게에서는 다 찌그러져 가는 양은 양푼에 동태 찌개가 담겨 나온다. 파, 커다란 무, 넓직한 두부 맛있는 육수를 가지고 오면 식탁에서 끓이면서 먹는다.   취향에 따라 '곤이' 또는 알을 추가로 시켜 먹을 수도 있는데 고니는 1인분에 1500원 알은 2천원 받는다.  명태조림 및 계란말이도 있다.   이집은 손님들이 늘 바글 거리는데, 날씨가 쌀쌀한 날, 비오는 날 또는 추운 겨울에 특히 많다.   3층 건물 뒤로는 동대 가공장이 크게 마련돼있고 가게 주인의 이름을 따라 '연우수산'이라는 간판도 달려있다.      동태찌개지만, 국물과 무 또는 두부 등이 많이 남았을 때 …

    • SVT
    • 15-06-01
    • 5083
  • 명월 축산정육식당(갈비탕+삼겹살+김치찌개+냉면)
  •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대둔산로 205(안영동) 주차: 건물 옆 자체주차장 + 건물 뒷면   [시사뷰타임즈] 이집 차림표를 보면,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고 쉽게 먹는 음식들만 골라 놓은 듯 하다. 그리고, 모든 음식 값이 저렴한 편이다.   냉면의 경우 요즘 거의 7~8천원을 받고, 고기를 먹은 후에 또 시키는 냉면이라야 4천원을 받는게 대부분인데, 이집은 4,500원을 받고있으며, 갈비탕이나 김치찌게도 저렴한 편이다.   이집은 본래 병천순대국밥집이었는데, 장사가 안되는 듯 하더니 문을 닫았다. 사거리에 있는 이집 길건너편에는 '명월축산도매정육점'이 있는데, 이 정육점에서 이 가게로 들어오면서 '명월축산정육식당'이 됐다.   길 건너편에 원래 있어 온 명월축산도매센터. 이 집에서 정육식당을 차린 것.   도매정육이라고…

    • SVT
    • 15-08-01
    • 5073
  • [11년 전통] 옛날 전통 짜장...3000원
  •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동 5거리 주차: 건물 앞 주차공간 보유   이집은 겉으로는, 옛날전통짜장이라고만 써놓아, 짜장면만 하는 것으로 보이기 쉬운데,   -어, 짜장면 말고도 다른 것도 하네   라는 말에 주인 여자는   “에이, 짜장면만 해서 어떻게 먹고 살아요?”라고 한다.   계속 걸려오는 주문전화.   이집은, 다른 ‘중국집’과는 달리 짜장을 미리 다 볶아놓지를 않는다고 했다.   점심 때 오는 손님들을 위해 아침에 볶은 것을 쓰고, 저녁 때 오는 손님들늘 위해 오후에 볶은 것을 쓴다고 했다.   그래서 그런지, 짜장에서 고소한 맛이 더 나고, 그 속의 재료들이 더 신선하고 살아있는 듯한 느낌을 준다.   부담없이 빨리, 간단히 해결하는 데는 역시 짜장면 만한게 없다.     …

    • SVT
    • 16-02-29
    • 4960

[ 시사 View 社說 ]

美 “유크레인, 자… 밑빠진 독 물 붓기 [그림출처]입력 2022.11.21. [시사뷰타임즈] 미국이 한 두 번...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용오름 현상, 유령같은 소용돌이 폭풍 지켜보시라: 사진기가 포착한 미국 여러 주의 용오름 현상[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지카 바이러스: 인도 캄푸르 시, 89명 감염자 신고 뒤 경보 모기가 원인인 지카 바이러스는 어린이들의 뇌를 축소시킨다. 입력 2021.11.8.BBC 원문 1시간 ...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30] Santa Esmeralda - Don`t Let Me Be Misunderstood Santa Esmeralda - Don't Let Me Be Misunderstood (1977) Santa Esmeralda - 나를 오해받게 하지 마[공식 동영상...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아이티, 프랑수아 뒤발리에 (Dr. François Duvalier, 1907.4.14 ~ 1971.4.21) 프랑수아 뒤발리에(Dr. François Duvalier, 1907년 4월 14일 ~ 1971년 4월 21일)는 아이티(Haiti)의 대통... 더보기

[건강 Health ]

어린 아이들, 홀로 지내는 시간 얼마나 많이 필요할까? 그리 좐 헤르난데즈 마지막 증보시각 2022.11.22.입력 2022.11.25. [시사뷰타임즈] 우리 아이에게...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우어` 무칠 + 복어 매운탕 = 1인당 55,000원 위치: 충남 논산시 강경읍 금백로 34 (황산리 81-16)전번: (041) 745-4836, 745-1836규모: 3층식 2층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quantum computing 출처- QUANTAMAGAZINE ※ 양자 계산 (quantum computing): 원자의 집합을 기억 소자로 간주하여 원자...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