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CANCER] 암이란 무엇인가? 원인, 치료, 유형


 

 입력 2019.4.16

원문 2018.11.12.

 

[시사뷰타임즈] 암은 세포가 걷잡을 수 없이 분열하게 만든다. 이것은 종양, 면역체계의 손상, 그리고 치명적일 수 있는 다른 손상을 초래할 수 있다.

 

미국 암 협회의 2018년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201611일 현재 약 1,550만 명의 암 병력이 있는 사람들이 살고 있다고 한다.

 

이 글에서는 암의 종류, 질병이 어떻게 발전하는지, 그리고 삶의 질과 생존율을 향상시키는 데 도움이 되는 많은 치료법을 살펴본다.

 

암이란 무엇인가?

암은 넓은 용어다. 그것은 세포의 변화가 통제되지 않는 성장과 분열을 야기할 때 생기는 질병을 설명한다.

 

어떤 종류의 암은 빠른 세포 성장을 유발하는 반면, 어떤 암은 세포가 더 느린 속도로 성장하고 분열하게 만든다.

 

어떤 형태의 암은 종양이라고 불리는 가시적인 성장을 초래하지만, 백혈병과 같은 다른 암들은 그렇지 않다.

 

대부분의 신체 세포는 특정한 기능과 고정된 수명을 가지고 있다. 그것이 나쁜 것으로 들릴지 모르지만, 세포사고는 세포사멸이라고 불리는 자연적이고 유익한 현상의 일부분이다.

 

세포는 신체가 더 나은 기능을 하는 새로운 세포로 그것을 대체할 수 있도록 죽으라는 지시를 받는다. Cancerous 세포들은 구분하고 죽기를 막기 위해 가르치는 요소들이 부족하다.

 

그 결과, 그들은 보통 다른 세포들에게 영양분을 공급할 수 있는 산소와 영양분을 사용하여 체내에 축적된다. 암세포는 종양을 형성할 수 있고 면역체계를 손상시킬 수 있으며 신체가 규칙적으로 활동하지 못하게 하는 다른 변화를 일으킬 수 있다.

 

암세포는 한 부위에 나타나고 림프절을 통해 퍼질 수 있다. 이것들은 몸 전체에 위치한 면역 세포들의 집합이다.

 

원인들

암의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고, 예방할 수 있는 것도 있다.

 

예를 들어, 2014년에 보고된 자료에 따르면 미국에서 매년 48만 명 이상의 사람들이 담배를 피워서 죽는다.

 

흡연 외에도, 암의 위험 요인은 다음과 같다.

 

-알코올 과다 섭취

-체중 과다

-물리적 비활동

-영양 부족

 

다른 암의 원인은 예방할 수 없다. 현재, 가장 유의한 미발생의 위험요인은 연령이다. 미국 암 협회에 따르면, 미국의 의사들은 50세 이상의 사람들에게서 암 발병 건수의 87%를 진단한다.

 

암은 유전인가?

유전적 요인은 암의 발달에 기여할 수 있다.

 

사람의 유전자 코드는 세포에게 언제 분열하고 소멸해야 하는지 알려준다. 유전자의 변화는 잘못된 지시들로 이어질 수 있고, 암은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유전자는 또한 세포의 단백질 생산에도 영향을 미치며, 단백질은 세포 성장과 분열을 위한 많은 지시를 전달한다.

 

어떤 유전자들은 손상된 세포를 회복시키는 단백질을 바꾼다. 이것은 암을 유발할 수 있다. 만약 부모가 이러한 유전자를 가지고 있다면, 그들은 변경된 지시를 그들의 자손에게 전달할 수 있다.

 

어떤 유전적 변화는 출생 후에 발생하며, 흡연과 태양 노출과 같은 요소들은 위험을 증가시킬 수 있다.

 

암을 유발할 수 있는 다른 변화들은 신체가 어떻게 전개되는지를 결정하는 화학적 신호, 즉 특정 유전자를 "발현"하는 것에서 일어난다.

 

마지막으로, 사람은 암의 종류에 대한 소질을 물려받을 수 있다. 의사는 이것을 유전암 증후군을 가지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 유전적 돌연변이는 암환자의 5-10% 발달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치료

혁신적인 연구는 신약과 치료 기술의 개발에 박차를 가했다.

 

의사들은 보통 암의 종류, 진단 단계, 그리고 그 사람의 전반적인 건강을 바탕으로 치료법을 처방한다.

 

다음은 암 치료에 대한 접근법의 예들이다.

 

-화학요법은 빠르게 분열하는 세포를 목표로 하는 약물로 암세포를 죽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 약들은 또한 종양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지만, 부작용은 심할 수 있다.

 

-호르몬 치료는 특정 호르몬의 작용 방식을 바꾸거나 신체의 생산 능력을 방해하는 약물을 복용하는 것을 포함한다. 호르몬이 전립선암이나 유방암처럼 중요한 역할을 할 때, 이것은 일반적인 접근법이다.

 

-임문요법은 면역체계를 활성화시키고 암세포와 싸우도록 유도하기 위해 약물과 다른 치료법을 사용한다. 이러한 치료의 두 가지 예는 검문소 억제제와 채택 세포 전달이다.

 

-정확의학, 즉 개인화된 의학은 새롭게 발전하는 접근법이다. 그것은 사람의 특별한 암 발현에 대한 최선의 치료법을 결정하기 위해 유전자 검사를 사용하는 것을 포함한다. 하지만 연구원들은 아직 그것이 모든 종류의 암을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지 않았다.

 

-방사선 요법은 암세포를 죽이기 위해 고선량 방사선을 사용한다. 또한 의사는 수술 전 종양을 축소하거나 종양 관련 증상을 줄이기 위해 방사선을 사용할 것을 권고할 수도 있다.

 

-줄기세포 이식은 백혈병이나 림프종 등 혈액 관련 암이 있는 사람에게 특히 도움이 될 수 있다. 그것은 화학요법이나 방사선이 파괴된 적혈구나 백혈구 같은 세포를 제거하는 것을 포함한다. 그리고 나서 실험실 기술자들은 세포를 강화시키고 다시 몸 안에 넣는다.

 

-수술은 암에 걸렸을 때 치료 계획의 일부인 경우가 많다. 또한 외과의사는 림프절을 제거하여 병의 확산을 줄이거나 예방할 수 있다.

 

-목표된 치료법은 암세포 내에서 기능을 수행하여 배수를 방지한다. 그들은 또한 면역 체계를 강화시킬 수 있다. 이 치료법들 중 두 가지 예는 작은 몰골 약물과 단세포 항체들이다.

 

의사들은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종종 두 가지 이상의 치료법을 사용할 것이다.

 

종류

미국에서 가장 흔한 형태의 암은 유방암이며, 폐암과 전립선암이 그 뒤를 이었다고 국립암연구소가 밝혔다.

 

매년 전국에서 4만 명 이상의 사람들이 다음과 같은 종류의 암 중 하나를 진단 받는다.

 

-방광

-결장 맟 직장

-자궁 내막

-신장

-백혈병

-간장

-흑색종

-비호지킨 림프종

-췌장

-갑상선

 

다른 형태들은 덜 흔하다. 국립 암 연구소에 따르면, 100종류가 넘는 암이 있다고 한다.

 

암발달 및 세포분열

의사들은 암을 다음과 같이 분류한다.

 

-차체 내 위치

-조직이 형성되는 조직

 

예를 들어 사어는 뼈나 연조직에서 발달하고, 발암물질은 체내의 내부 또는 외부 표면을 덮고 있는 세포에서 형성된다. 기초세포암은 피부에 생기는 반면 아데노카시노마는 유방에서 형성될 수 있다.

 

암세포가 신체의 다른 부분으로 퍼질 때, 이것에 대한 의학적 용어는 전이성이다.

 

사람은 또한 한 번에 두 가지 이상의 암을 가질 수 있다.

 

개관

암 검지 개선, 흡연 위험 인식 강화, 담배 사용 감소 등이 모두 전년 대비 암 진단 건수 감소와 사망 원인이다.

 

미국 암학회에 따르면 1991년부터 2015년 사이 전체 암 사망률은 26%나 감소했다.

 

사람이 암에 걸렸을 때, 그 질병이 퍼졌는지에 따라, 그리고 그 질병의 종류, 심각도, 위치에 따라 전망이 달라질 것이다.

 

중요 사실

암은 세포가 걷잡을 수 없이 분열하게 만든다. 그것은 또한 그들이 그들의 생활 주기의 자연적인 지점에서 죽는 것을 방지한다.

 

흡연과 같은 유전적 요인과 생활습관 선택은 질병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다. 몇몇 요소들은 DNA가 세포와 의사소통하고 그들의 분열과 죽음을 지시하는 방법에 영향을 미친다.

 

비멜라노마 피부암 이후 미국에서 유방암은 가장 흔한 유형이다. 그러나 폐암은 암 관련 사망의 주요 원인이다.

 

치료가 끊임없이 개선되고 있다. 현재 방법의 예로는 화학요법, 방사선요법, 수술 등이 있다. 어떤 사람들은 줄기세포 이식이나 정밀 의약품과 같은 새로운 선택으로부터 이익을 얻는다.

 

암으로 진단되는 비율 및 암으로 인한 사망률이 매년 떨어지고 있다.


What to know about cancer

 

Last reviewed Mon 12 November 2018

By Rachel Nall MSN CRNA Reviewed by Yamini Ranchod, PhD, MS

 

Cancer causes cells to divide uncontrollably. This can result in tumors, damage to the immune system, and other impairment that can be fatal.

 

In the United States, an estimated 15.5 million people with a history of cancer were living as of January 1, 2016, according to a 2018 report from the American Cancer Society.

 

In this article, we examine types of cancer, how the disease develops, and the many treatments that help improve the quality of life and survival rates.

 

What is cancer?

Cancer is a broad term. It describes the disease that results when cellular changes cause the uncontrolled growth and division of cells.

 

Some types of cancer cause rapid cell growth, while others cause cells to grow and divide at a slower rate.

 

Certain forms of cancer result in visible growths called tumors, while others, such as leukemia, do not.

 

Most of the body’s cells have specific functions and fixed lifespans. While it may sound like a bad thing, cell death is part of a natural and beneficial phenomenon called apoptosis.

 

A cell receives instructions to die so that the body can replace it with a newer cell that functions better. Cancerous cells lack the components that instruct them to stop dividing and to die.

 

As a result, they build up in the body, using oxygen and nutrients that would usually nourish other cells. Cancerous cells can form tumors, impair the immune system and cause other changes that prevent the body from functioning regularly.

 

Cancerous cells may appear in one area, then spread via the lymph nodes. These are clusters of immune cells located throughout the body.

 

Causes

There are many causes of cancer, and some are preventable.

 

For example, over 480,000 people die in the U.S. each year from smoking cigarettes, according to data reported in 2014.

 

In addition to smoking, risk factors for cancer include:

 

-heavy alcohol consumption

-excess body weight

-physical inactivity

-poor nutrition

 

Other causes of cancer are not preventable. Currently, the most significant unpreventable risk factor is age. According to the American Cancer Society, doctors in the U.S. diagnose 87 percent of cancer cases in people ages 50 years or older.

 

Is cancer genetic?

Genetic factors can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cancer.

 

A person’s genetic code tells their cells when to divide and expire. Changes in the genes can lead to faulty instructions, and cancer can result.

 

Genes also influence the cells’ production of proteins, and proteins carry many of the instructions for cellular growth and division.

 

Some genes change proteins that would usually repair damaged cells. This can lead to cancer. If a parent has these genes, they may pass on the altered instructions to their offspring.

 

Some genetic changes occur after birth, and factors such as smoking and sun exposure can increase the risk.

 

Other changes that can result in cancer take place in the chemical signals that determine how the body deploys, or “expresses” specific genes.

 

Finally, a person can inherit a predisposition for a type of cancer. A doctor may refer to this as having a hereditary cancer syndrome. Inherited genetic mutations significantly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510 percent of cancer cases.

 

Treatments

Innovative research has fueled the development of new medications and treatment technologies.

 

Doctors usually prescribe treatments based on the type of cancer, its stage at diagnosis, and the person’s overall health.

 

Below are examples of approaches to cancer treatment:

 

-Chemotherapy aims to kill cancerous cells with medications that target rapidly dividing cells. The drugs can also help shrink tumors, but the side effects can be severe.

 

-Hormone therapy involves taking medications that change how certain hormones work or interfere with the body’s ability to produce them. When hormones play a significant role, as with prostate and breast cancers, this is a common approach.

 

-Immunotherapy uses medications and other treatments to boost the immune system and encourage it to fight cancerous cells. Two examples of these treatments are checkpoint inhibitors and adoptive cell transfer.

 

-Precision medicine, or personalized medicine, is a newer, developing approach. It involves using genetic testing to determine the best treatments for a person’s particular presentation of cancer. Researchers have yet to show that it can effectively treat all types of cancer, however.

 

-Radiation therapy uses high-dose radiation to kill cancerous cells. Also, a doctor may recommend using radiation to shrink a tumor before surgery or reduce tumor-related symptoms.

 

-Stem cell transplant can be especially beneficial for people with blood-related cancers, such as leukemia or lymphoma. It involves removing cells, such as red or white blood cells, that chemotherapy or radiation has destroyed. Lab technicians then strengthen the cells and put them back into the body.

 

-Surgery is often a part of a treatment plan when a person has a cancerous tumor. Also, a surgeon may remove lymph nodes to reduce or prevent the disease’s spread.

 

-Targeted therapies perform functions within cancerous cells to prevent them from multiplying. They can also boost the immune system. Two examples of these therapies are small-molecule drugs and monoclonal antibodies.

 

Doctors will often employ more than one type of treatment to maximize effectiveness.

 

Types

The most common type of cancer in the U.S. is breast cancer, followed by lung and prostate cancers, according to the National Cancer Institute, which excluded nonmelanoma skin cancers from these findings.

 

Each year, more than 40,000 people in the country receive a diagnosis of one of the following types of cancer:

 

-bladder

-colon and rectal

-endometrial

-kidney

-leukemia

-liver

-melanoma

-non-Hodgkin’s lymphoma

-pancreatic

-thyroid

 

Other forms are less common. According to the National Cancer Institute, there are over 100 types of cancer.

 

Cancer development and cell division

Doctors classify cancer by:

 

-its location in the body

-the tissues that it forms in

 

For example, sarcomas develop in bones or soft tissues, while carcinomas form in cells that cover internal or external surfaces in the body. Basal cell carcinomas develop in the skin, while adenocarcinomas can form in the breast.

 

When cancerous cells spread to other parts of the body, the medical term for this is metastasis.

 

A person can also have more than one type of cancer at a time.

 

Outlook

Improvements in cancer detection, increased awareness of the risks of smoking, and a drop in tobacco use have all contributed to a year-on-year decrease in the number of cancer diagnoses and deaths.

 

According to the American Cancer Society, the overall cancer death rate declined by 26 percent between 1991 and 2015.

 

When a person has cancer, the outlook will depend on whether the disease has spread and on its type, severity, and location.

 

Takeaway

Cancer causes cells to divide uncontrollably. It also prevents them from dying at the natural point in their life cycle.

 

Genetic factors and lifestyle choices, such as smoking, can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the disease. Several elements affect the ways that DNA communicates with cells and directs their division and death.

 

After nonmelanoma skin cancer, breast cancer is the most common type in the U.S. However, lung cancer is the leading cause of cancer-related death.

 

Treatments are constantly improving. Examples of current methods include chemotherapy, radiation therapy, and surgery. Some people benefit from newer options, such as stem cell transplantation and precision medicine.

 

The diagnosis and death rates of cancer are dropping yearly.

 

[/사진: MedicalNewsToday]




Comment



  • 임신女, 코로나 백신 맞아도 괜찮을까?
  •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1.5.7.BBC 원문 2021.5.7.   [시사뷰타임즈] 젊은 사람들에게도 코로나 백신이 출시돼 있으므로, BBC 뉴스 아기를 기대하고 있는 누구에게라도 백신이 어떤 의미를 갖는지 살펴 본다.    영국의 경우, 임신녀들에 대한 안내는, 화이저 및 마더나 백신과 관련된 미국의 새로운 자료가 나옴에 따라, 바뀌었다.   BBC 뉴스의 보건 기자 로라 포스터가 과학계에선 어떻게 말하는지 살펴본다.   영상: 로라 포스터-영상에서-     스테퍼니 우이 박사 (여), 지역 보건의이자 엄마: “좀 혼돈이 되고. 출산에 대해 좀 걱정도 되고 뭘 해야할지 확신이 서지 않는 것은 이해할 만한 일이라고 생각해요.   진행자 : “당신이 임신 상태라면, 모유 수유 또는 그냥 아기를 갖는다는 생각에 대해 국…

    • SVT
    • 21-05-07
    • 1499
  • 코로나-19 폐쇄 1년: 우리의 性 생활, 이렇게 바꿔놓았다
  • (Image credit: Alamy)     코로나바이러스 전세계 전염병은 우리들의 성생활에 중대한 타격을 주어왔다. 우리들의 친숙해왔던 관계들이 왜 쇠락하고 있는 걸까- 그리고 이 피해가 오래 지속될 수도 있는걸까?   글: 제시카 클라인   입력 2021.4.26.BBC 원문 2021.4.24.   [시사뷰타임즈] 이 유행병이 있기 전, 많은 부부들은 “밤에 스쳐가는 배 두 척”처럼 살았다.“고 텍서스주 휴스턴에서 활동하는 성 치료사 에밀리 저메아는 말한다. 집 밖에서의 약속들로 과다하게 일정이 잡혀있었었기에, 일부 동반자들은 코로나 관련 폐쇄조치들이 대단히 필요했던 한숨 돌릴 기회를 제공한다는 것을 알게 됐다. 집 안에만 틀어박혀 있다보니 부부의 움직임을 느리게 해주면서 친민한 순간들을 함께할 더 많은 시간을 갖게 하는 것이었다 - 처음에는. &n…

    • SVT
    • 21-04-26
    • 1116
  • 자궁내막증식증 & 자궁신근종증
  • 자궁 내막 증식증이 일으키는 신체 부위 통증을 보여주그림     입력 2021.3.9.BBC 원문 44분 전   [시사뷰타임즈] 당신의 몸을 당신보다 잘 알고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당신이 모든 통증, 고통 그리고 긁어 내는 늣한 것을 느끼는 사람이다. 당신이 바로 뭔가 잘못돼 있다는 것을 알고 있는 사람이다.   그런데 만일 당신 이외의 모든 사람들 -의사, 코치, 가족들- 이 걱정할 건 아무 것도 없다고 당신예게 말을 한다면 어찌되나, 그 말이 모두 머리에 남아있나? 이런 상황운 당신으로 하여금 당신 자신이 “말도 안되는 것인지” 를 궁금하게 여기도록 해놓는다.   여자 10명 중 1명은 자궁 내막 증식증을 겪는다. 이 즌상에 대한 진단을 받으려면 평균적으로 7년 하고도 6개월이 걸린다. 이 증상은 여자들 몸 모든 부위에 강력한 결과를 …

    • SVT
    • 21-03-09
    • 2011
  • 바이러스가 돌연변이 하면, 어떤 일이 벌어지나?
  •   입력 2021.3.5BBC 영상 2021.3.5   [시사뷰타임즈] 사람들 대부분은 변종 또는 변이라는 용어을 들었을 때, 즉시 X-맨 등등에 대해 생각하기 시작한다.     -영상에서-     씬디 듘 (여) 박사, 바이러스 학자: “내 경우엔 그런 용어를 들으면, ‘우리가 재앙을 향해 가고 있다며’ 전체적으로 거의 치명적인 생각을 갖는 많은 사람들을 낳는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진실은 바이러스들은 항상 돌연변이를 한다는 점이다.”   로라 포스터, 보건 특파원: “종종 바이러스가 유별나게 변화하는 것이 문제가 되지 않기도 하는데, 이렇게 바뀐 것이 바이러스의 행동 방식을 바꾸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씬디 듘 (여) 박사, 바이러스 학자: “그러나 어느 정도 동안하 한 반 바뀔 때마다, 우린 약간 더 강력한 바이러스를 갖게 …

    • SVT
    • 21-03-05
    • 722
  • UN 식량농업기구: 세계 필수 식료품 가격, 6년째 고공행진 보고
  • © Pixabay.com / congerdesign     입력 2021.2.7.RT 원문 2021.2.7.   [시시뷰타임즈] 유엔 식량농업기구 (FAO) 는 곡류, 야채 기름 및 설탕 등이 주도하며 세계 식료품 가걱에 1월 달에 연이어 8개월째 올랐다고 했다.   FAO는 동 기구의 식료품 가격 지표는 지난해 12월 가격에서 4.3% 오른 것을 보여주고 있으며 2014년 7월 이래로 가장 높은 수준이라고 했다. 이 지표는 일반적으로 거래되는 필수 식품의 국제적 가격의 매달 변화 사상을 추적한다.   곡류 가격 지표는 사탕 옥수수 (북미에선 옥수수라고 부르는) 가격의 세계적 급등이 주도하면서 한 달에 7.1%나 치솟았음을 보여준다.   사탕옥수수의 가격은 11.2% 뛰었고 현재 2020년 가격보다 42.3%니 오른 것인데, “실질적으로 중국이 구매하지만 예상보다 낮은 미국에서의 생산 및 재고는 물론 알…

    • SVT
    • 21-02-07
    • 975
  • [CANCER] 암이란 무엇인가? 원인, 치료, 유형
  •   입력 2019.4.16원문 2018.11.12.   [시사뷰타임즈] 암은 세포가 걷잡을 수 없이 분열하게 만든다. 이것은 종양, 면역체계의 손상, 그리고 치명적일 수 있는 다른 손상을 초래할 수 있다.   미국 암 협회의 2018년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2016년 1월 1일 현재 약 1,550만 명의 암 병력이 있는 사람들이 살고 있다고 한다.   이 글에서는 암의 종류, 질병이 어떻게 발전하는지, 그리고 삶의 질과 생존율을 향상시키는 데 도움이 되는 많은 치료법을 살펴본다.   암이란 무엇인가?암은 넓은 용어다. 그것은 세포의 변화가 통제되지 않는 성장과 분열을 야기할 때 생기는 질병을 설명한다.   어떤 종류의 암은 빠른 세포 성장을 유발하는 반면, 어떤 암은 세포가 더 느린 속도로 성장하고 분열하게 만든다.   어떤 형태의 암은 종양이…

    • SVT
    • 19-04-16
    • 1099
  • [BBC] 식사 시각과 허리 치수의 함수관계
  •  여러분의 신체 시계, 신진대사, 소화는 단지 무엇을 먹느냐가 아니라 먹을 때 중요한 것이라는 것을 의미한다.   By Linda Gedes원문 2019.3.6.입력 2019.3.9   [시사뷰타임즈] 젊은 성인들은 대학을 다니기 시작하면 살이 찌는 경우가 많다. 미국에서, 그들은 이러한 현상의 이름을 가지고 있다: "신선한 사람 15"는, 일반적으로 학생들이 집을 떠나 사는 첫 해 동안 발생했던 15파운드 를 가리킨다. 부분적으로, 이러한 체중 증가는 집에서 만든 식사 대신 준비된 식사나 즉석식품으로 대체함으로써 설명할 수 있고, 신체 활동의 감소도 함께 설명될 수 있다.   그러나 점점 더 많은 과학자들이 추가적인 용의자를 지목하고 있다. 즉, 늦은 밤 식사, 음주, 그리고 일관되지 않은 수면 패턴에 의해 야기된, 1주기의 혼란이다.   수십 년 동안, 체중 증…

    • SVT
    • 19-03-09
    • 994
  • 균형잡힌 영양과 운동이란
  •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균형잡힌 식습관 전파 위해 LA 갤럭시와 협업-- 인도네시아, 일본 방문해 균형 잡힌 뉴트리션과 운동 습관 전파    (도쿄 2018년 12월 19일 PRNewswire=연합뉴스) '더 건강하고 행복한 세상을 만든다'는 기업 미션을 실천하고 있는 글로벌 뉴트리션 기업 허벌라이프 뉴트리션(Herbalife Nutrition) (NYSE:HLF)이 아시아에 균형 잡힌 영양 섭취와 운동 습관을 전파하고자 미국 프로 축구(Major League Soccer, MSL)팀인 LA 갤럭시와 손을 잡았다. 허벌라이프 뉴트리션은 2007년부터 LA 갤럭시의 공식 뉴트리션 파트너로 활약해왔다.   LA 갤럭시 선수 5명이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스포츠 퍼포먼스 및 교육 담당 수석 매니저 다나 라이언 박사(Dr. Dana Ryan)와 함께 일본과 인도네시아에서 스포츠 뉴트리션 및 피트니스 트레이닝을 마쳤다. LA 갤럭시 선수 5명…

    • SVT
    • 18-12-20
    • 398
  • 최상의 피자별 영양만점 조리법은?
  • 캐러멜을 입힌 양파와 염소 우유 치즈를 얹은 피자   원문 2018.2.19. 입력 2018.2.19.   포장 판매 피자는 잊고 BBQ 튀김닭 또는 새우에 많은 야채 등의 고명을 얹어 여러분들 만의 피자를 만듦으로써 하루 섭취량의 5%를 이런 것으로 먹도록 스스로를 돕기 바란다.   [시사뷰타임즈] 피자에 대한 갈망이 여러분들의 최고의 영양만점으로 먹길 바라는 마음을 모두 없애버린다는 뜻은 아니다. 여러분이 들고 있는 피자 한 조각에 돈 들인 값어치가 있도록 더욱 영양분이 많도록 하기 위한 첫 번 째 규칙은 시키지 말고 여러분 고유의 피자를 만들어야 한다는 것이다.   여러분들은 우리가 제시하는 조리법이 얼마나 쉬운지 놀라게 될 것인데, 영양분은 올리고 모든 풍미를 유지하면서도 지방과 염분 섭치는 억제하게 된 다. 피자가 여러분들에…

    • SVT
    • 18-02-20
    • 3795
  • 식단(diet), 장 건장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 걸까?
  •   글-니콜라 슈브룩   입력 2017.11.5.   [시사뷰타임즈] 건강에 좋은 장 백티어리어(박테리아)가 전체적인 좋은 몸상태 및 소화건강에 좋은 최상의 음식들에게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 것인지, 그리고 항생물질, 설탕 및 긴장이 어떻게 미생물균류들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지에 대해 알아두시라.   맨 위에 달려있는 숟갈로 독일식 김치가 담긴 유리 항아리를 열라.   장이라고 흔히 장이라고 더 잘 알려져있는 우리의 소화계는 우리가 먹은 음식을 소화시켜 흡수함에 있어 각기 독특한 역할을 하는 조직과 기관들로 복잡하게 구성돼있다. 소화계에는 위장, 취장, 쓸개(담낭), 간 그리고 크고 작은 내장들이 포함돼 있다.이 장 속에는 미생뮬균류라고 알려진 것들이 살고 있는 바: 미생물들의 생태계 또는 공동체가 그것이다. 이러…

    • SVT
    • 17-11-06
    • 17881
  • 어린이들 침실의 TV, 어린이 체중 과다와 비만에 직접적 영향
  • TV를 보는 어린이들 © Donald Iain Smith / Getty Images / RT. 한 연구 결과는 영국인 80만 명이 너무 뚱뚱해서 일을 할 수가 없다고 주장한다. / RT   원문 2017.6.3. 입력 2017.6.4.   [시사뷰타임즈] 어느 곳 사람들에게도 놀랄거리로 다가오지 못할 뉴스들이 있는 가운데, 새롭게 행해진 한 연구에서 자신의 침실에 TV가 있는 어린이들이 TV가 없는 어린이들보다 체중과다가 될 가능성이 훨씬 더 클 수 있다는 생각해 볼 거리를 제시했다.   런던대 부속 단과대(UCL) 연구자들은 자신의 방에 TV가 있는 7세 정도까지의 어린이들이 11세가 될 때까지 체중과다나 심지어는 비만에 이를 가능성이 훨씬 크다는 것을 발견했다.   여아들이 남아들보다 체중과다가 될 가능성이 더 많은데, 남아는 20%인데 비해 여아는 30%다. 연구팀은 영국 어린이 12,000명 이상에 대…

    • SVT
    • 17-06-04
    • 3105
  • 메르스 발생·경유 병원 35곳, 환자 95명
  • 6월9일 08시 기준 [자료: 보건복지부 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 표 작성: 시사뷰타임즈]   7일까지만 해도, 메르스환자 발생-경유 병원이 24곳이었다가 8일 5곳이 추가되면서 29곳이 되더니 9일에는 6곳이 더 추가돼 35곳이나 됐다. 또한 확진판정을 받은 환자만도 95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9명에서 10명은 상태가 불안정하다는 것 즉, 샘명이 위독할 수도 있다는 것이다.   현재 자택격리 대상자는 2천67명이며, 메르스 감염 의사인 35번 환자가 참석했던 재건축조합 총회 참석자 1천565명 중 31명과는 여전히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고 서울시가 밝혀 불안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런 가운데, 보건복지부는 메르스 바이러스 확산이 억제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가장 많은 감염자가 발생했던 두 병원에서 감염 속도가 진정 국면에 들어섰다고 밝혔…

    • SVT
    • 15-06-09
    • 1394
  • 메르스의 증상과 진단법은?
  • 메르스 병원균 [사진=세계일보]   메르스의 증상으로는 발열을 동반한 기침, 호흡곤란, 숨가쁨, 가래 등 호흡기 증상을 주로 보이며 그 이외에도 두통, 오한, 콧물, 근육통뿐만 아니라 식욕부진, 메스꺼움, 구토, 복통, 설사 등 소화기 증상도 나타날 수 있다고 한다.   다음 세 가지 경우에 의심환자로 진단할 수 있다.   첫째, 발열과 동반되는 폐렴 또는 급성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서 증상이 나타나기 전 14일 이내에 중동지역을 방문한 사람 또는 중동지역을 여행한 후 14일 이내에 발열과 급성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사람과 밀접하게 접촉한 경우이다.   둘째, 발열과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서 증상이 나타나기 전 14일이내에 중동지역 의료기관에 직원, 환자, 방문자로 있었던 경우이다.   셋째,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있고, 중동…

    • SVT
    • 15-06-03
    • 1557
  • 메르스가 뭐지? 환자 2명 추가 발생…모두 7명으로 늘어
  •   메르스 의심자 1명 의료진 권유 무시하고 중국으로 출국 추가 환자 2명은 첫 환자 치료 의료진·같은 병동 환자   ▶메르스와 사스의 유사성과 상이성  연합뉴스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2명 추가로 발생했다고 보도하면서 추가 환자는 국내 최초 메르스 환자 A(68)씨와 같은 병동에 있던 환자와 의료진이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로써 국내 메르스 감염 환자는 첫 환자 발생 이후 8일만에 7명으로 늘었다고 보도했다.   연합뉴스는 질병관리본부가 A씨가 입원했던 ⓑ 병원에 입원해 있던 환자 F(71)씨와 A씨를 치료하던 J(28.여)씨에 대해 유전자 검사를 실시한 결과 메르스 감염 사실을 확인했다고 28일 밝혔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국가지정격리병상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는…

    • SVT
    • 15-05-28
    • 1975
  • 여자 애들이 사춘기에 빨리 이르는 원인은?
  •   사람에게 사람 젖을 먹이는 모유 수유..너무 당연하고 필요하다    아래의 연구결과는 사춘기에 지나치게 일찍 이르게 되는 원인에 대해 연구한 것인데, 너무 이르게 사춘기에 도달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한 방법 중 하나로 아기에게 모유를 수유할 것을 권하고 있다. 많은 여자들이, 귀찮아서, 일을 해야 해서, 더구나 가슴을 오래 예쁘게 유지하기 위해 분유를 먹이는 것을 보는데, 모유를 먹지 않고 분유만 먹고 자란 아이는 나중에 키도 내장의 성장속도 보다 빠르게 커서 이상이 생기는 경우도 있고, 감정폭발이 이상할 떄도 있다.   사람은 어차피 늙는다. 예쁜 가슴을 유지하는 것도 오래할 수 있는 일은 아니다. 안중근 의사는 백만금 버는 것 보다 자식 교육이 중요하다고 했다. 몸에 이상이 있어 원래 모유가 나오지 않는다면 부득…

    • SVT
    • 15-02-06
    • 2221
12

[ 시사 View 社說 ]

푸틴의 초조‧울화… 푸틴, 6개월 간의 인내심 그리도 쉽게 무너지나 입력 2022.8.15. [시사뷰타임즈...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켄터키 주, ‘거대한’ 홍수...사망자 수 계속 증가 (영상)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7.29.BBC 원문 7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돌발 홍수가 켄터키...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지카 바이러스: 인도 캄푸르 시, 89명 감염자 신고 뒤 경보 모기가 원인인 지카 바이러스는 어린이들의 뇌를 축소시킨다. 입력 2021.11.8.BBC 원문 1시간 ...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29] Michael Jackson - Billie Jean Michael Jackson - Billie Jean [공식 동영상으로 듣고, 보기] She was more like a beauty queen from a movie scen...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아이티, 프랑수아 뒤발리에 (Dr. François Duvalier, 1907.4.14 ~ 1971.4.21) 프랑수아 뒤발리에(Dr. François Duvalier, 1907년 4월 14일 ~ 1971년 4월 21일)는 아이티(Haiti)의 대통... 더보기

[건강 Health ]

J&J 아기분, 여자 생식기에 사용시 난소암 유발...2023부터 판매 중단 입력 2022.8.14.CNN 원문 2022.8.12. [시사뷰타임즈] 좐슨 & 좐슨 (J&J) 이 내년부터 활석을 주...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양념장이 명물: 버섯 칼국수와 해물 칼국수 큰 냄비에 막 올려 놓은 끓기 전 칼국수와 먹기 시작하면여 섲시에 덜어 놓고 양념장을 푼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quantum computing 출처- QUANTAMAGAZINE ※ 양자 계산 (quantum computing): 원자의 집합을 기억 소자로 간주하여 원자...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