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식습관, 치아 다 망가뜨리고 질병 걸릴 위험에 빠뜨리지 않는가?


 

입력 2019.12.8.

BBC 원문 2019.12.6.

 

[시사뷰타임즈] 잇몸 질환이 심장병, 당뇨는 물론이고 알츠하이머 병에 까지 연관이 있을 수 있다는 최근 연구 결과는 우리들 중 많은 사람을 치실(: 이빨 사이에 낀 음식물 찌꺼기를 빼내는 실)로 손이 가게 해왔다. 그런데 치아와 잇몸을 보살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것일까, 그리고 어떻게 하는 것이 최상일까?

 

NHS(국민의료보험)에 따르면, 영국 성인들 대부분은 어느 정도의 잇몸 질환은 다 가지고 있으며, 대개의 사람들이 최소한 한 번 정도는 잇몸 질환을 겪는다. 잇몸 질환은 이빨에 붙어있으며 백티어리어(박테리아)로 가득한 치태가 원인이다. 치태 중의 일부는 해가 없지만, 포르피로모너스 진지밸리스(Porphyromonas gingivalis:세 가지 백티어리어로 이뤄져 있으며 환경에 널리 퍼져있고, 토양, 해수, 침전물, 내장 그리고 동물 피부에도 있는)는 잇몸을 손상시키고 염증을 일으킬 수 있다.

 

우린 전문가들에게 우리의 식습관에 따라 치아 건강에 차이를 주는 것인지 그리고 입을 건강하게 유지하기 위해선 뭘 할 수 있는 지를 물었다


매일 치아 신경 쓰는 것을 일상화하는 것이 필수

 

기본적으로 구강 위행을 올바르게 하는 것이 좋은 치아 건강을 향한 첫 단계다. 우리 모두는 하루에 양치질 2번이 권장 사항이란 건 잘 알고 있다. 그런데 치실질은 어떤가? 그리고 양치질은 식후 아니면 식전 어느 때 해야 하나?

 

부파 치아 보호 기관의 치과 위생사 사키나 시엗은 일부 사람들을 치태를 제거하기 위해 식전에 양치를 우선적으로 하길 좋아한다. 또 일부 사람들은 식후에 하길 선호한다. 그러나 양치를 식후에 하려면, 우린 식후에 30분을 기다리라고 말하는데, 이유는 매우 신 것이나 단 것을 먹으면, 치아 표면에 있는 법랑질이 약해지기에, 법랑질이 다시 단단해 진 다음에 양치를 할 필요가 있기 때문이다.”라고 말한다.

 

시엗은 이어 우린 일반적으로 밤에 마지막으로 할 일이 양치질이고 또 한 번은 아침에 해야한다고들 말한다. 밤에 우리 입속에 마지막으로 남아야 할 것은 치약이며, 그렇기에 이빨 사이를 치실이나 치간 칫솔로 청고하고 난 뒤 칫솔질을 하고 그 다음에 과다한 치약은 뱉고 나머지를 치아 표면에 나겨 놓아 밤새 치아를 보호하도록 해야 한다고 했다.

 

당신의 식단에 변화를 줘야 할까?

 

당도가 높은 음식이 치아에 안 좋다고 잘 알려져 있다. 그러나 다른 어떤 음식이 문제를 유발시킬 수 있을까? 그리고 치아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바이타민(비타민)과 무시질이 많이 들어있는 음식을 먹어야만 하는 걸까?

 

BDA 대변인이자 등록된 영양사인 애너 그룸은 가장 중요한 바이타민은 이빨을 위해선 바이타민 D이고 잇몸 건강을 위해선 바이타민 C이며, 중요한 무기질은 캘시엄(칼슘)과 인이다라고 설명해 준다. 이어

 

바이타민 C는 교원질(: 피부나 뼈에서 발견되는 단백질 성분. 외모 개선을 위해 특히 얼굴 주사제로도 쓰임) 합성과정에 들어있으므로 세포 조직들을 건강하게 유지시켜 준다. 바이타민 C는 치유에 중요한 것이기에, 심각하게 부족하면 잇몸에서 피가 흐를 수 있게 된다.”

 

바이타민 D는 우리 몸에서 뼈와 치아가 충분한 캘시엄을 유지할 수 있게 해줌에 있어 필수적인 것이다. 인은 캘시움과 결합하여 치아 건강을 유지하도록 해주는 일을 한다.”

 

바이타민 C 결핍은 드문 일이지만, 우리의 식단에서 충분히 얻지를 못하고 있다면 섭취량을 늘리긴 쉽다. 일령감(토마토), 고춧가루, 브로콜리 그리고 심지어 감자 등은 바이타민 C가 많이 들어있는 음식 재료들이다. 음식에서 바이타민 D를 얻긴 더욱 힘든 바, 바이타민 D는 기름기 많은 생선, 계란, 육류 그리고 강화 음식(: 씨리얼 및 우유 등)에 들어있다. NHS는 영국 사람 대부분은 가을 및 겨울에 바이타민 D 보충을 고려한다고 조언한다.

 

캘시엄 공급원으로 좋은 것은 낙농제품, 강화 낙농 대안 제품, 브로콜리 그리고 엽채소(잎사귀 채소), 오렌지, 강화 두부 그리고 강화 빵이다. 인은 고기, 달걀, 견과류, 낙농제품, 통밀 그리고 말린 과일 등에 들어있다.

 

4월 행해진 소규모 연구에선 바이타민 C보다 더 많은 영양소들이 치아 건강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발견했다. 8주 동안 무작위로 행해진 연구에선 30명을 치태 수준에 따라 2 무리로 나누었다. 실험을 받는 사람들은 소염 효과가 있는식단을 따랐고, 동물성 단백질 및 가공된 탄수화물 식품(: 쌀이나 빵 등)은 줄이고 오메가-3 지방산, 바이타민 C, 바이타민 D, 항산화제, 질산염 그리고 섬유 섭취는 늘렸다. 이것은 소규모 연구였기에, 분명한 결론에 도달하려면, 더 많은 연구를 해야할 필요가 있다.

 

치과 위생사 시엗은 우린 잎사귀 채소, 견과류 그리고 기타 야채 들이 포함된 균형잡힌 식단을 권한다고 조언한다.

 

피해야 할 음식과 음료수

 

거품이 나는 단 음료수 및 정제 설탕 당도가 높은 음식들은 치아를 손상시키는 주범들 중 최악(때론 놀랍도록)이다.

 

-뜨거운 물 속에 넣은 레몬 - 치아 법랑질 침식

-말린 과일 - 치아에 달라붙는데 제거하기가 어렵다

-바삭바삭한 것들 - 치아에 달라붙는다.

-일부 과일 차 - 당도가 높을 수 있다

-소다수 - 기체가 신 맛을 더욱 강하게 하기에, 식사 시간에 더불어 마시자

-과일 맛이 나는 막대형 식품 - 치아에 달라 붙는다

-발표 식품류 - 보통 신 맛이 강하며 그렇기에 침식작용을 일으킨다

 

위에 적은 것들을 식사시간이 아니라 다른 때 먹거나 마신다면, 먹거나 마시고 난 뒤 물로 헹궈버리거나, 무설탕 껌을 씹거나 아니면 (우리가 권장하는 조언인) 치즈를 약한 먹음으로써 치아 손상을 완화시킬 수 있는데, 치즈의 경우 영향력을 중화시킨다.

 

간식의 위험

 

당신이 뭔가 달착지근하거나 녹말(전분)이 많이 함유된 것을 먹을 때마다, 입 속의 PH(: 수소이온 농도 지수)는 떨어지며, 백티어리어가 당분을 먹은 뒤 산을 배출하기 때문에 입 속은 더욱 산성이 된다. 그렇기에, 30분 마다 간식을 먹는다면, 치아는 산성화 된 환경에서 잠시도 쉴 틈이 없게 되고, 이빨이 썩는 결과를 낳게 된다.

 

영국 치아협회 고문 대미언 웜슬리 교수는 이러한 식품들을 지속적으로 간식으로 먹는다면, 산이 구멍을 만들기 때문에 치아에 신속히 구멍이 뚫리게 된다고 말한다.

 

불행스럽게도, 이러한 식품들에는 과일 전체가 포함돼 있다. “하루를 통틀어 자견 당도가 높은 과일들을 여러 차례 먹으면, 치아가 썩게될 위험을 더욱 고조 시킬 것이라고 치과 위생사 시엗은 말한다.


간식은 하루에 두 번이나 세 번으로 제한하는 것이 최상이며, 신 맛이 강한 음식나 음료수는 식사시간에 먹자.

 

웜슬리는 식사시간 동안, 음식을 씹으면 침을 더 많이 나오게 하는데, 침은 알컬라인(일칼리 성)이며 당도나 산도가 높은 음식이나 음료수를 희석시키는 완충제 역할을 한다. 식사 시에 침 생산을 촉진시키는 것은 해로운 산과 음식 찌꺼리를 치아에서 닦아내 버리면서 산이 중화되도록 도우며 치아가 썩찌 않도록 보호한다고 말한다.

 

치아를 보호하는 법

 

치과 위생사 시엗은 치과 관점에서 볼 때, 구강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것들은 백티어리어의 환경과 식단의 변화에 있다. 양치질과 치간 칫솔 청소(치실 따위의) 는 병행해야 하며, 그렇기에 이 두 가지는 반드시 해야 한다. 이렇게 하는 것이 백티어리어를 변화시키도록 도움을 줄 것이라고 결론을 내린다.



Are your eating habits destroying your teeth and risking disease?

 

Recent research linking gum disease to heart disease, diabetes and possibly Alzheimer’s has had lots of us reaching for the floss. But how important is it to look after your teeth and gums and what’s the best way to do it?

 

According to the NHS, most adults in the UK have gum disease to some degree, and most people experience it at least once. It’s caused by a build-up of bacterial plaque on the teeth. Some of this is harmless, but some, such as Porphyromonas gingivalis, can damage the gums and cause inflammation.

 

We ask the experts whether our eating habits can make a difference to our dental health, and what you can do to keep your mouth healthy.

 

Your essential daily tooth-care routine

 

Getting your basic oral hygiene right is the first step towards good dental health. We all know brushing twice a day is recommended. But what about flossing? And should you brush before or after eating?

 

“Some like to brush first thing to remove plaque before eating. Some prefer after breakfast. But if you brush after breakfast, we say to wait 30 minutes because if you’ve eaten something acidic or sugary the enamel on your teeth will be softened, and you need to allow it to start to re-mineralise before brushing,” says Sakina Syed, a hygienist for Bupa Dental Care.

 

“We generally say you should brush last thing at night and one other time, which is often in the morning. The last thing in your mouth at night should be toothpaste, so clean between your teeth with floss or interdental brushes, then brush, then spit out the excess and leave the rest on the teeth to protect them overnight.”

 

Should you change your diet?

 

It’s well known that foods high in sugar are bad for teeth. But what other foods can cause problems? And should you eat foods high in certain vitamins and minerals to maintain your dental health?

 

“The most important vitamins are vitamin D for teeth and vitamin C for gum health, and the important minerals are calcium and phosphorus,” explains Anna Groom, BDA spokesperson and registered dietitian.

 

“Vitamin C is involved in collagen synthesis and therefore maintaining healthy tissues. It’s important for healing, and severe deficiency is associated with bleeding gums.

 

“Vitamin D is essential to enable the body to retain sufficient calcium for bone and teeth health. Phosphorus works in conjunction with calcium to maintain tooth health.”

 

Vitamin C deficiency is rare, but if you aren’t getting enough from your diet it’s easy to increase your intake. Tomatoes, peppers, broccoli and even potatoes are just some of the ingredients high in vitamin C. It’s harder to get vitamin D from foods while it’s in oily fish, eggs, meat and fortified foods, The NHS advises that most people in the UK consider taking a supplement during autumn and winter.

 

Good sources of calcium include dairy, fortified dairy alternatives, broccoli and some leafy greens, oranges, fortified tofu and fortified bread. Phosphorus is in meat, eggs, nuts, dairy, wholegrains and dried fruit.

 

In April, a small study found more nutrients than vitamin C affect gum health. The eight-week randomised controlled study split 30 people into two groups based on their plaque levels. The experimental group followed an ‘anti-inflammatory’ diet, reducing animal proteins and processed carbohydrates and increasing omega-3 fatty acids, vitamin C, vitamin D, antioxidants, plant nitrates and fibres. This group displayed a significantly higher reduction in gum inflammation and bleeding compared to the control group. It’s a small study, and more research needs to be done before definitive conclusions can be reached.

 

“We advise a balanced diet, including leafy greens, nuts and other vegetables,” says hygienist Syed.

 

Foods and drinks to avoid

 

In addition to sweetened fizzy drinks and foods high in refined sugar, these are some of the worst (and sometimes surprising) culprits for damaging teeth:

 

Lemon in hot water erosive for tooth enamel.

Dried fruit sticks to the teeth and is difficult to remove.

Crisps stick to the teeth.

Some fruit teas can be high in sugar.

Sparkling water the gas makes it more acidic, so it should be saved for mealtimes.

Fruity snack bars stick to the teeth.

Fermented foods normally acidic and therefore erosive.

 

If you eat or drink any of the above other than at mealtimes, you can mitigate damage by rinsing with water afterwards, chewing sugar-free gum or (our favourite tip) eating a small piece of cheese, which has a neutralising effect.

 

Dangers of snacking

 

Every time you eat something sugary or some foods high in starch, the PH level in your mouth drops, becoming more acidic as the bacteria feeds off the sugars and releases acid. So if you’re snacking every half an hour, your teeth aren’t getting a break from the acidic environment, which will lead to tooth decay.

 

“If you’re constantly snacking on these foods, your teeth will quickly develop cavities as the acid produces holes,” says the British Dental Association’s scientific adviser, Professor Damien Walmsley.

 

Unfortunately, these foods include whole fruit. “If you are grazing on fruits high in natural sugars throughout the day, it will still increase your risk of decay,” says hygienist Syed.

 

It’s best to limit snacks to two or three a day, and save sugary or acidic foods and drinks for mealtimes.

 

“During mealtimes, chewing food increases the production of saliva, which is alkaline and acts as a buffer to dilute sugary or acidic foods and drinks. Stimulation of saliva production at mealtimes washes harmful acids and food particles away from teeth and helps neutralise acid, protecting them from decay,” says Walmsley.

 

How to care for your teeth

 

“From a dental point of view, the things that affect oral health are a change in bacterial environment and diet. Tooth brushing and interdental cleaning (such as flossing) should come together so ensure you do both things. This will help to change that bacteria,” hygienist Syed concludes.

 

[기사/사진: BBC]



Comment



  • 벌레 요법: 기생충이 당신에게 좋을 수도 있는 이유
  •    여러 가지 과민성 신체반응 증상(거부증상) 및 자가면역(註) 질병에 대해, 초기에는 벌레요법, 즉 다른 말로는 살아있는 벌레같은 기생충들로 감염을 시키면 치료될 수도 있다고 말한다. 하지만, 병원에서도 실제로 쓰이게 될까?   [시사뷰타임즈 註] 자가면역: 세균,바이러스,이물질 등 외부 침입자로부터 내 몸을 지켜줘야 할 면역세포가 자신의 몸을 공격하는 병입니다. 인체의 모든 장기와 조직에 걸쳐서 자가면역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주로 증상이 나타나는 곳은 갑상선, 췌장, 부신 등의 내분비기관, 적혈구, 결체조직인 피부, 근육, 관절 등이 있습니다. 면역세포들이 우리 몸의 어느 부위를 공격하는가에 따라 증상과 질병이 다양하게 나타납니다.   전신의 모든 세포가 공격 대상이 되기도 하고(루프스), 특정 장기의 세…

    • SVT
    • 16-03-12
    • 3157
  • 한번 물리면.. 붉은 색 고기를 싫어하게 만드는 곤충들
  •   물리면 붉은 색 고기 거부반응이 생기게 만드는 진드기   보통, 인간은 호주 ‘마비 진드기’에 물려도 영향을 받지 않는다. 그러나 몇 몇 경우에는 붉은 색 고기에 희귀하게 거부반응을 보이는 위험스런 상황을 유발시킬 수 있다.   비앤커 노그레이디 2016.2.5   여름이 한창일 때 호주 북부 해안을 걷다보면, 빽빽하고 습기많은 관목은 매미들의 맴맴 거리는 소리, 로젤러 앵무새가 끽끽 거리는 소리, 그리고 입에 침이 돌게 하는 바비큐 만드는 냄새 등으로 살아있다.   (붉은 고기를 혐오하게 되는 증상이 생긴다는 말은) 고기를 좋아하는 호주인들에겐 죽음보다 더 못한 운명으로 살라는 말이 된다.   그러나 덤불 속에는 완고한 육식주의자들을 도리없이 소시지, 스테이크 및 고기 파이로부터 등을 돌리게 만드…

    • SVT
    • 16-02-05
    • 4567
  • 오히려 건강에 도움 되는 나쁜 습관 3가지
  • [그림출처: 코메디닷컴]   의학전문지인 <코메디닷컴>은 주위에서 "그런 버릇은 고쳐라"는 말을 들을 만한 '나쁜 습관'들이 오히려 건강에는 유익할 수 있다는 해외연구결과를 소개했다.   <코메디닷컴>은 소개한 내용은 다음과 같다.   먼지 안 닦으면 되레 좋아손톱을 깨물거나 잠시도 가만있지 못하고 꼼지락 거리는 등의 행동은 빨리 고쳐야 할 나쁜 습관으로 꼽힌다. 하지만 이런 나쁜 습관들 중에는 오히려 건강에 도움이 되는 것들도 있다. 예를 들어 끊임없이 꼼지락 거리는 습관은 심장병과 당뇨병, 몇 가지 암을 대처하는 데 도움이 된다.영국 리즈대학교와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 공동 연구팀이 1만2000여명의 영국 여성을 대상으로 한 건강 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매일 7시간 이상 앉아서 있지만 별로 움직이지를 않는 …

    • SVT
    • 15-11-06
    • 3901
  • 이빨과 잇몸의 악화...회복이란 없다
  • [사진: 대한치주과학회 제공]   칫과의사와 약사들에겐 상식인 사실을 일반인들이 전혀 모를 수 있는 것이 하나 있다   우리나라 사람들이 고생하는 질병 중 제1위가 바로 이빨 또는 잇몸 질환이라는 것이다. 이러한 현상은 외국도 거의 비슷하다고 한다. 이렇게 보면, 지구 상에 사는 모든 인간들이 이빨 문제로 가장 고통을 받고 있다는 이야기가 되며, '치아가 5복 중의 하나'라는 옛말이 과연 진리라는 것을 새삼 깨닫게 한다.   어리거나 젊을 때는 건강한 이빨의 소중함을 전혀 모른다. 그래서, 이빨이 강하다고 콜라병 등의 쇠마개로 돼있는 것을 이빨로 따기도 하고, 이빨에 천을 물고 무거운 것을 끄는 차력사들도 있지만, 이것이 얼마나 무모하고 훗날 위험한 짓인지는 나중에 잇몸질환의 속 내용을 알고 나면, 철저하게 후…

    • SVT
    • 15-10-15
    • 5762
  • GMO 복제 작물 쏟아진다, 괜찮을까?
  • 특허가 끝난 몬샌토의 유전자변형 콩 '라운드업 레디'의 복제종자. 아칸소대 제공 [출처: 허핑턴포스트]   GMO 시대를 연 몬샌토 콩 '라운드업 레디' 특허 만료   <허핑턴포스트>는 "지난 2012년 화이자의 발기부전 치료제 '비아그라'의 특허가 만료되자 전 세계 제약업체들은 환호작약했다. 특허에 구애받지 않고 비아그라를 복제해 내놓을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당시 국내에서만도 15개 제약업체에서 28개의 비아그라 복제약 시판을 허가받았다. 이후 발기부전치료제 시장은 원조 비아그라가 아닌 값싼 복제의약품(제네릭)들이 주도하는 시장으로 바뀌었다.   조만간 종자 분야에서도 이와 비슷한 일이 벌어질까? 미국의 곡물 대기업 몬샌토(Monsanto)가 유전자변형기법을 이용해 개발한 대두(콩) 종자 '라운드업 레디'(Roundup Ready)의 20…

    • SVT
    • 15-09-12
    • 3685
  • 치매 위험 조기에 알리는 신호 3가지
  • [사진출처]   의학전문지인 <코메디닷컴>은 많은 연구 노력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치매를 일으키는 알츠하이머병에 대한 진단검사법은 나오지 않고 있지만, 최근 연구에 의하면 치매 발병 위험을 조기에 알리는 경고신호가 있다. 미국 온라인뉴스사이트 '뉴스맥스닷컴'이 이런 징후 3가지를 소개했다고 전했다.   <코메디닷컴>은 ◆악수하는 힘이 약하다=캐나다 인구집단건강연구소에 따르면 악수할 때 쥐는 힘으로 치매나 심장병, 뇌졸중을 예측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17개국 14만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악수할 때 쥐는 힘과 치매 등으로 인한 사망 사이에 일관된 연관성이 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면서   하버드의과대학 노화연구소의 밥 맥린은 “이런 연구 등을 통해 쥐는 힘, 즉 악력이 건강 문제의 표…

    • SVT
    • 15-09-16
    • 1111
  • 미국, 뇌 먹는 아메바 때문에 이제까지 130명 사망
  • [사진: YTN방송 중에서]   듣기만 해도 끔찍한 '뇌를 먹는 아메바' 사건이 미국에서 53년 전부터 일어나고 있다. 이로 인해 죽은 사람만도 누계 130명이라고 한다.   <YTN>은 크로스컨트리 미국 주니어 올림픽 대표로 3번이나 선발됐던 14살 마이클 라일리 주니어가 지난달 13일 팀 동료들과 함께 호수에서 수영 훈련을 한 뒤 극심한 두통을 호소해 병원으로 옮겨졌는데, 검사 결과 '네글레리아 파울러리', 이른바 '뇌 먹는 아메바'에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고 지난달 30일 숨졌다고 보도했다. 라일리의 뇌는 대부분 파괴됐다고 한다.   마이클 라일리, 희생자 아버지는 "아이를 병원에 데려갔는데 의사에게서 '아이가 며칠 못 살 것 같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상상도 못 했던 일입니다." 라고 했다고 한다.   <YTN>은 지난달 초에…

    • SVT
    • 15-09-01
    • 1762
  • 샐러드가 나쁜 3가지 이유
  •   <연합뉴스>는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는 최근 기사에서 샐러드도 고기나 다른 채소 못지않게 문제가 많은 음식이라며, 샐러드를 무조건 좋아할 수 없는 3가지 이유를 들었다며 워싱턴포스트지의 보도내용을 인용하여 보도했으며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첫째, 날로 먹는 샐러드 채소는 무게 대비 영양 효율이 너무 낮다. 샐러드에 흔히 들어가는 양상추와 오이, 순무와 샐러리 등은 전체 무게의 95∼97%가 수분으로 거의 물에 가깝다. 사실상 '물'을 생산하기 위해 엄청난 땅과 물이 필요하고, 이를 운반하는 데 적잖은 화석연료가 든다.   반면에 익혀먹는 브로콜리나 고구마같은 채소들은 수분 함량이 훨씬 낮을 뿐 아니라 익혀먹기 때문에 한번에 섭취하는 양도 더 많아 영양도 높다.   둘째, 샐러드를 먹으면 건…

    • SVT
    • 15-08-30
    • 2055
  • 감기약+타이레놀? 함께 먹으면 안 되는 약들
  • [사진: 코메디닷컴]   <코메지닷컴>은 처방전 없이 살 수 있는 약은 복용횟수나 복용방법을 엄격히 지키지 않을 때가 많으며 의사의 지시가 필요 없는 약이니 만큼 적당히 먹어도 된다는 생각이 드는 것인데, 이처럼 안이한 생각이 때론 건강을 위협하며 특히 한 종류 이상의 약을 한꺼번에 먹었을 때 생기는 부작용을 간과하기 쉽다고 위험성을 경고했다.   <코메지닷컴>은 최근 '공공정책과 마케팅(Public Policy & Marketing)저널'에 실린 논문에 따르면 약품 사용 설명서를 비교적 자세히 읽는 사람들조차 약에 든 유효성분이 일으킬 수 있는 잠재적 위험성을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다음과 같은 약들은 함께 복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고 보도했다.   다음은 <코메지닷컴>이 함께먹으면 좋지 않은 것이라고 분류한 약…

    • SVT
    • 15-08-17
    • 3391
  • 말복 삼계탕으로 내년까지 힘 내야···어떻게 고아야 보약?
  •   요즘, 길을 가다 보면, 보신용으로 먹는 닭을 다양한 조리법으로 해서 판매하는 식당들을 자주 본다. 전복삼계탕, 녹두삼계탕, 누룽지백숙, 황기삼계탕, 더덕삼계탕 등이 그것이다.   이런 여러가지의 닭조리법에 우리는 혼동하기 쉽다. "어떤 것이 제일 좋고 어떤 것이 가장 맛있겠는가"가 그것이다.   닭에 무엇을 넣어서 백숙을 만드느냐는, 밥에 어떤 반찬을 곁들여 먹느냐와 비슷하다. 백숙에 있어서 가장 좋은 것은 닭의 품질이다. 영계라고 어린 닭이 좋다고들 하지만, 너무 어리면 닭의 깊은 맛을 내기 힘들고 노계라고 하여 너무 나이가 들으면 고기도 질기고 맛이 별로가 된다.   닭...어떤 게 좋은가?   예전에는 재래시장에서도 닭을 그 자리에서 잡아 파는 곳이나 별도록 점포를 갖고 닭을 잡아 파는 곳들이 있었다. 그러…

    • SVT
    • 15-08-11
    • 2265
  • 온열병
  •   온열병 [ 溫熱病 ]   ① 온병(溫病)과 열병(熱病)을 한데 아울러서 일컬음.   ② 온병(溫病: 溫熱病 · 濕熱病)의 하나. 습사(濕邪)를 겸하지 않은 온병. 예를 들면 풍온(風溫) · 춘온(春溫) · 서온(暑溫) · 온조(溫燥) · 동온(冬溫) · 온독(溫毒) · 서조역(暑燥疫) 등.   (한의학대사전, 2001. 6. 15., 도서출판 정담)

    • SVT
    • 15-07-31
    • 3169
  • 혈우병 치료, 일단 단서는 잡았지만...성공확율 아직 너무 낮아
  • [그래픽: 한국 코헴회 제공, 혈우병 설명 보기]   상처 등으로 한 번 피가 나면, 어떤 방법으로도 멈출 수 없어 결국 사망에 이를 확률이 많다는 혈우병.   아직 성공이라고 말하기에는 너무 거리가 멀지만, 원인과 그 원인을 해결할 실낱같은 단서는 잡았다. 혈우병은 염색체의 유전자 염기서열이 뒤집히거나 겹치는 등의 이상 현상이 발생하면서 생긴다고 한다.   서울경제와 KBS 등은 "혈우병 치료의 길 열렸다"는 제목으로, 국내 연구진이 해 낸 성과는, 일단 인위저으로 염시서열을 뒤바꿔놓는데 성곻했고 이 잘못된 유전자 서열을 잘라낼 수 있는 이른바 '유전자 가위'로서 효소를 투입하여 잘라냄으로써 혈우병 치료의 길이 열렸다고 했다. 그러나, 뚜껑을 열어보면 갈길이 한참 멀다.   서울대학교 기초과학원 단장 김진수 교…

    • SVT
    • 15-07-24
    • 2020
  • 손발톱 무좀, 여자들이 더 많이 걸린다...왜?
  • [사진-코메디닷컴]   무좀은 한번 걸리면 좀처럼 낫지를 않아 많은 고생들을 한다. 2010년7월1일 의료전문지인 <코데디닷컴>은 남자보다는 여자들이 손발톱 무좀에 더 많이 걸린다는 사실을 보도했다.   <코데디닷컴>은 여성 62만명, 남성 53만명으로 여성이 더 많다면서 여성이 남성보다 손발톱 무좀에 더 많이 걸리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했다.   <코데디닷컴>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2005~2009년 5년 동안 손발톱 무좀을 포함한 ‘백선증’ 심사결정자료를 분석한 결과를 1일 발표했다면서, 백선증은 곰팡이 때문에 생기는 모든 피부 질병을 말하며 발병하는 신체부위에 따라 명칭을 따로 부른다고 보도했다.   <코데디닷컴>은 이 기간 중 남성과 여성 모두 많이 발생하는 손발톱 백선증은 남성이 53만명, 여성이 62만명으…

    • SVT
    • 15-07-19
    • 2152
  • 메르스환자 발생했던 대청병원 "이제 국민안심병원입니다"
  •   대청병원은 대전광역시 서구 정림동에 새로 건물을 짓고 2월 개장한 다음 3월 9일부터 진료를 시작했지만, 연혁을 보면 뿌리가 꽤 오래된 곳이다.   대청병원이 진료를 시작하고 71일만인 5월20일 국내에 첫 메르스 환자가 발생했고 그 이후 대청병원에서도 메르스 확진자가 나오는 등 병원을 열자마자 홍역을 치룬 곳이다.   대청병원(병원장 오수정)은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받으면서 지난 달 29일부터 외래-응급실 정상진료를 시작했다.  대청병원은 현재 건물 외벽에는 물론, 대전 시내 곳곳에 대전시민들의 격려에 감사드린다는 현수막을 걸어놓았다.   현재 사회각계각층에서 격려가 쇄도하는 가운데 오수정 병원장은 지난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5차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대책 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참…

    • SVT
    • 15-07-12
    • 3697
  • 치매 위험 조기에 알리는 신호 3가지
  •   악수하는 힘 약해도   많은 연구 노력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치매를 일으키는 알츠하이머병에 대한 진단검사법은 나오지 않고 있다. 하지만 최근 연구에 의하면 치매 발병 위험을 조기에 알리는 경고신호가 있다. 미국 온라인뉴스사이트 '뉴스맥스닷컴'이 이런 징후 3가지를 소개했다.   ◆악수하는 힘이 약하다=캐나다 인구집단건강연구소에 따르면 악수할 때 쥐는 힘으로 치매나 심장병, 뇌졸중을 예측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17개국 14만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악수할 때 쥐는 힘과 치매 등으로 인한 사망 사이에 일관된 연관성이 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하버드의과대학 노화연구소의 밥 맥린은 “이런 연구 등을 통해 쥐는 힘, 즉 악력이 건강 문제의 표지가 될 수 있다는 것이 분명해지고 있다”고 말…

    • SVT
    • 15-07-07
    • 1444

[ 시사 View 社說 ]

문재인·김현미 공… 사진=KBS 입력 2020.8.10. [시사뷰타임즈] 요즘 TV를 켜고 모든 방송을 원격 조절...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날아다니고 굴러다니는 회전초 Tumbleweeds [영상으로 보기]TumbleweedA tumbleweed is a structural part of the above-ground anatomy of a number of species of p...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유전자 조작 곰팡이, 멀레어리아 모기 99% 신속 박멸: 연구 결과 유전자 조작 곰팡이에 감염된 모기는 녹색을 띈다 Image copyrightBRIAN LOVETT 입력 2019.5.31.BBC 원...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18] CCR - Lookin` Out My Back Door Dinosaur Victrola list'nin'[이 노래 공식 동영상으로 가사 듣기]Lookin' Out My Back Door (Official Video)By ...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 1889.4.28 ~ 1970.7.27(폴츄걸, 산타콩바당) 입력 2017.11.2[시사뷰타임즈]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폴츄걸어: António de Oliveira Sa... 더보기

[건강 Health ]

채식주의자들을 위한 최상의 초콜릿 케잌 입력 2020.7.30.원문 BBC [시사뷰타임즈] 견과류가 많이 들어간 채식주의자를 위한 초콜릿 케...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복수한우날고기] 한우우거지국밥, 선지국밥 모두 3,500원?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로 120(테평동 375-8) 입력 2020.6.3. [시사뷰타임즈] 이곳은 이미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수퍼마이크로, 4 소켓 서버 출시 컴퓨팅, 스토리지, I/O 리소스를 최대화하는 균형적 설계의 New SuperServer는 4개의 3세대 인텔 ...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