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무지개 색깔 야채-채소 중 한 가지 빠지면, 한 가지 기능 잃는 것


지중해식 식단에는 과일, 야채 그리고 불포화 기름들이 많이 포함돼 있기에 학자들은 빈번히 가장 건강한 식단이라는 등급을 매긴다. (Credit: Alamy)

  

 

입력 2021.9.21.

BBC 원문 2021.9.21.

 

[시사뷰타임즈] 무지개 색깔을 모두 먹으면 뇌건강을 촉진시키며 심장질환 위험을 줄일 수 있다.

 

우리들 대부분은 하루 중에 수 없이 많이 똑같은 선택에 직면하는바: 뭘 먹어야 하느냐이다. 가격 및 접근 가능성과 선호도에 따라, 우린 어떤 식품이 몸에 유익하다는 것으로 우리 결정을 돕게 마련이다.

 

그러나 우리의 식단을 전반적으로 확대하여 점검해 볼 때, 우리에게 필요한 영양분을 어떻게 얻고 있는지 우린 알고 있는가?

 

우린 다양한 식단이 필요하다는 것 그리고 이렇게 하는 한 가지 방법은 무지개 색깔 모두를 먹는 것이라는 사실을 연구원들은 널리 받아들인다. 그런데 우리에게 필요한 모든 영양분을 얻음에 있어서 색깔이 가장 좋은 안내원일까?

 

그에 대한 증거는 아마도 지중해 사람들의 식단에 있을 수도 있는바, 이들의 식단에는 과일, 야채 그리고 초순수 올립 (올리브) 기름 따위의 건전한 지방이 함유돼 있으며 과학자들이 빈번히 가장 건강한 식단이라는 등급을 매긴다.

 

훌로렌스 대학교의 임상 영양학 조교수 후랜세스코 소피는 저들의 식단이 다른 색깔들로 꽉 차 있다는 것은 우연의 일치가 전혀 아니라고 말한다.

 

전통적인 지중해 식단으로 먹는다는 것은 다른 영양분들 및 식물영양분들을 섭취한다는 것을 뜻한다.” 고 그는 말한다. 식물영양분 (Phytonutrients) 들은 식물들이 만들어 내는 적은 화학물질 혼합물을로거 우리가 더 큰 영양분들을 소화하도록 도와주면서 또한 체내 독소를 제거해 주는 역할을 한다.

 

하지만, 식단에 늘 모든 색깔이 들어가 있는 것은 아닌바 - 계절에 달려있는데, 사람들은 계절적 및 지역적으로, 그리고 스스로 과일과 야채를 재배하여 먹기 때문이다.

 

그는 정말이지, 색깔들은 다른 야채와 전혀 다르지 않은바 - 채식주의자들의 식단의 경우 기본적인 식단인 까닭이다. 지중해식 식단이 가장 건강한 식단들에 속하는 이유에는 다른 것도 있다. 지중해에 사는 사람들은 전통적으로 자신들이 먹을 야채를 튀기기보다는 삶기에 영양분들이 보존된다고 소피는 말한다.

 

그러나 식단에 과일과 야채가 풍부하다는 사실은 무시될 수가 없다. 미국 오레건 주 서부 대학교의 영양학자이자 임상의시 (: 환자를 직접 상대하는 의사) 인 디애나 미니쉬는 과일과 야채가 풍부한 식단이 우리의 뇌와 심장 건강상 유익하다는 것은 영양학에서 가장 일관되게 발견되는 내용들 중 하나라고 말한다.

 

많은 색깔들을 먹는 것은 모든 필수적인 영양분들을 빼먹을 위험을 낮춰줄 수 있다.

 

만일 우리가 무지개 색 중 한 가지를 빼먹고 있다면, 그 식품의 기능을 높치고 있는 것일 수 있다고 미니쉬는 말한다.

 

이것은 식물인 음식들에는 염증을 막는데 좋은 캐로티노이즈 훌라보노이즈 등을 비롯한 식물영양분이라고 불리는 수천가지 자연 혼합물이 내포돼 있기 때문이며, 식물의 색깔이 다르면 우리에게 주는 유익함도 다르다.

 

[시사뷰타임즈 주]

캐로티노이즈: 색깔을 가진 물질로 일반적으로 노란 색을 띤다. 광합성 과정에서 엽록체가 빛 에너지를 붙잡는 데 도움을 준다.

훌라보노이즈: 토마토 등에서 발견되는 물질로 항암, 심장질환 예방 효과가 있는 것으로 여겨짐

 

푸른색 베리를 비롯한 충색 및 자줏색 식품에는 식물성 염표 앤토싸이아난이 다량 들어있는데, 이것은 심장 질환과 두 종류의 당뇨병 위험을 낮춰 준다. 식품에 노란 색을 띄게 하는 훌래본스는 심장 질환 위험을 감소시켜 줄 수 있다.

 

심물성 염료 중 어떤 것은 신체의 여러 부위를 돌아다니다가 그곳에서 상주한다.” 고 미니쉬는 말하면서 예를 들어, 루티엔 (lutein, : 혈청·노른자 등의 황색소) 은 다양한 노란색 및 녹색 식품들에서 발견되는데, 눈알 뒤쪽의 망막 황반으로 가며, 이곳에서 (노화에 따른) 시력 감퇴를 줄어들도록 도울 수 있다.

 

일부 연구에서는 훌라보노이즈가 신경독증을 막아줌으로써 뇌 건강을 향상시킬 수 있음을 보여주는데, 신경독증이 바로 알츠하이머 병과 관련이 있는 것이다.

 

하버드 TH 찬 공공보건 학부의 전염병학 동료 연구원인 티안-쉰 옌은 20년 이상 동안 5만 명의 식단을 조사해 본 뒤, , 고추, 셀러리 및 약간 신 맛이 나고 귤같이 생긴 노란 과일 (그레잎후룻) 등을 비롯 훌라보노이즈가 풍부한 식품들을 더욱 많이 먹은 사람들은 인지력 감퇴 및 치매 위험이 낮은 것을 발견했다.

 

인생 후반부에 오는 치매 및 인지력 손상을 치료할 약은 현재 없지만, 훌라보노이즈가 풍부한 식물을 먹으면 위험을 낮출 수 있다고 옌은 말한다. 하지만, 좋은 식단으로써 가장 유익을 얻은 조사 참여자들은 20년 동안 지속적으로 훌라보노이즈가 풍부한 식단을 섭취해 온 사람들이었다.

 

이러한 식품들을 여러분의 식단에 포함시켜 훌라보노이즈의 유익함을 보는 것은 절대로 너무 늦었다는 것이 없다.

 

옌은 색깔이 다채로은 식단으로 먹으면, 또한 한 가지 음식을 너무 많이 먹음으로써 비롯되는 부작용을 피할 수도 있게 해준다.


식품은 매우 복잡하다. 예를 들면, 오렌지 즙은 인지 쇠퇴 위험을 더 낮추는 것과 연관이 있지만 지나치게 많이 섭취하면 제2유형 당뇨병과 관련이 있게 된다.” 고 그는 말한다. 그럼에도, 이렇게 되는 이유는 포함돼 있는 당분 때문이지 훌라보노이즈 때문은 아니다.

 

그러나 무지개 색으로 된 식단을 먹는 것은 복잡한 것일 수도 있다고 영국 심장 대단의 고위 영양사인 빅토리아 테일러는 말한다.

 

테일러는 매일같이 무지개 색을 먹는다는 것은 실제로는 매우 까다로울 수도 있고 - 메우 혼란스러워질 수도 있다고 말한다.

 

우리는 또한 우리가 필요로 하는 모든 영양분을 대량으로 얻기 위해 다른 식품군에 잇는 것도 먹어야 하는데, 단백질이 그 예다라고 테일러는 말한다.

 

하지만, 미니쉬는 무지개 색깔의 식단은 과일과 야채에만 국한돼 있는 것이 아니라 약초, 양념 (향신료), 견과류, 씨앗류, 통밀류 그리고 심지어 홍차에도 있다고 주장한다. 미니쉬는 또한 흰색 식품들로서 발정을 촉진하는 수많은 다른 것들이 포함돼 있는 두부를 포함시키는데, 이 발정을 촉진시키는 류 (아이소우훌레이븐) 의 것은 암과 심장질환의 위험을 더욱 낮게 함은 물론이고 인지쇠퇴의 위험도 낮출 수 있다.

 

[참고]

phytoestrogen (파이토에스트로전): 발정을 촉진하는 특성을 가진 모든 다양한 식물

isoflavone (아이소우훌래번): 파이토에스트로전 류의 하나로 메주콩 두부에서 발견되며 건강 보조제로 홍보됨

estrogenic = oestrogenic (에스트러제닉): 발정을 촉진하는

estrogen (에스트러전): 여자들의 홀몬 (호르몬)의 일종인 생화학 발정(發精) 홀몬

 

색깔이 다양하게 먹는다는 것은 전반적으로 우리가 과일과 야채를 더 많이 먹는다는 뜻일 수 있다. 한 연구에선 이런 방식으로 먹는 것이 사람들로 하여금 건건강한 식품을 소비를 더욱 촉진시켰다음을 발견했다.

 

이 연구에 포함되지 않은 스완씨 대학교의 박사과정 학생인 로쉘레 엠블링은 사람들은 똑같은 과일을 먹고 있으면, 만족하게 되지만, 색깔이 다양하며 다른 과일과 야채 한 접시를 먹는다면, 더욱 오래도록 먹고 싶을 가능성이 크다.” 고 말한다.

 

이러한 결과는 먹고 있는 식품에 특정되기에, 식사후의 후식은 바람직한 것으로 남아있어야 하는바, 후식에는 다른 감각적 특성들이 있기 때문이다.” 라고 엠블링은 말한다.

 

그러나 더욱 다채로운 식단으로 먹는 것은 건강하지 않은 식품을 과식할 위험을 증가시킬 수도 있다. 엠블링은 우린 다른 색깔의 고명들이 많을 때 피자를 더욱 먹게될 가능성이 크다는 것을 발견했다. 이 여학생은 과일과 야채를 다양한 색으로 먹더라도 탐닉되는 식품은 색깔들이 적은 쪽을 택하라고 조언한다. 케잌 및 사탕 따위처럼 인공색소에 대해 말하는 것도 가치가 있는바, 슬프게시리도 다양한 건강식단 축에는 들지 못하기 때문이다.

 

색깔을 떠나서 일련의 다양한 영양분 및 식물영양분을 식단에서 얻을 수 있는 다른 방법도 있다고 학자들은 말하는데, 맛에 주의를 기울이는 게 그것이다. 한 연구에선 12주 동안 지독하고 강한 맛이 나는 야채들을 먹은 조사 참여자들은 조사가 끝날 때 쯤엔 저혈압-저혈당이었음을 발견했는데, 이 야채들에 포함되ᅟᅡᆫ 섬유질과 석물영양분 떄문이었다.

 

이 연구에선 기초적으로 먹는 채소들과 양배추에는 훌라보노이즈, 캐로티노이즈 그리고 생물체에 작용하는 식품화학물질 등 따위의 항산화원이 풍부하며; 전체적인 식품에서 이런 것들을 조합하여 먹게되면 승승적 효과가 나올수 있으므로, 건강을 촉진시키는 더 향상된 효과를 제공하게 된다.” 고 적고 있다.

 

다른 말로 하면, 이런 것들이 다른 것들을 합친 것보다 더 건전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 연구에 포함되진 않았지만, 이 연구에서의 발견 내용들에 동감하며 이러한 혼합물들이 서로 상호작용을 하여 우리의 건강에 더욱 유익하게 함을 강조하는 미니쉬는 식품의 색깔들은 우리 식단에 있어서 매우 중요하지만, 풍미, 특히 가지 과 식물, 양배추처럼 생긴 진녹색 채소 (케일) 큰 뿌리 셀러리 그리고 녹차 따위의 풍미도 중요하다.” 고 말한다.

 

또다른 선택지는 여러분들이 식물의 어떤 부위를 먹는지 숙고해 봐야한다고 예는 말한다.

 

일반 순무들과 스위든 순무는 이 두가지 모두가 뿌리이기 때문에 더 많은 유사한 영양가를 가지며 양배추와 스위든 순무는 영양가가 비슷하지가 않은바, 하나는 잎사귀이고 다른 하나는 그 식물의 뿌리이기 때문이다.”

 

예는, 한 발 뒤로 물러서긴 했지만 색깔들을 고려하는 것이 소비자들을 안내함에 있어 가장 쉬운 길일 수 있다." 고 했다. 




Why eating colourful food is good for you

 

Fruit and vegetables contain thousands of natural compounds called phytonutrients, which can lower the risk of heart disease (Credit: Mehmet Emin Menguarslan/Getty Images)

 

By Jessica Brown

21st September 2021

 

Eating all the colours of the rainbow can help boost brain health and reduce the risk of heart disease.

 

Most of us are faced with the same choice numerous times a day: what to eat. Along with price, accessibility and preference, we'll often use a food's healthfulness to help us make a decision.

 

But when we zoom out to inspect our overall diets, how do we know we're getting the nutrients we need?

 

It's widely accepted by researchers that we need a varied diet, and that one way to do this is by eating all the colours of the rainbow. But is colour the best guide to getting all the nutrients we need?

 

The proof may be in the Mediterranean diet, which contains a lot of fruit, vegetables and healthy fats such as extra virgin olive oil, and is frequently rated the healthiest diet by scientists.

 

It's no coincidence that the diet is packed with different colours, says Francesco Sofi, associate professor of clinical nutrition at the University of Florence.

 

"Eating a traditional Mediterranean diet means you consume different nutrients and phytonutrients," he says. Phytonutrients are small chemical compounds produced by plants that help us to digest larger nutrients and also play a role in removing toxins from our bodies.

 

"However, the diet doesn't always contain every colour it depends on the season, as followers of the diet eat seasonally and locally, and grow their own fruit and vegetables."

 

Really, he adds, the colours are no different to other vegetable-based diets, such as the vegetarian diet. There are also other reasons the Mediterranean diet is among the healthiest. Mediterranean populations traditionally boil, rather than fry, their vegetables, which preserves nutrients, Sofi says.

 

The Mediterranean diet, which contains a lot of fruit, vegetables and unsaturated oils, is frequently rated the healthiest by scientists (Credit: Alamy)

 

But the diet's abundance of fruit and vegetables can't be ignored. The health benefits of a diet rich in fruit and vegetables on our brain and heart are among the most consistent findings within nutrition science, says Deanna Minich, nutritionist and clinician at the University of Western States in Oregon, US.

 

Eating lots of colours may lower your risk of missing out on all vital nutrients.

 

"If we're missing a colour of the rainbow, we may be missing a function of that food," says Minich.

 

This is because plant foods contain thousands of natural compounds called phytonutrients, including carotenoids and flavonoids, which have anti-inflammatory benefits. And different coloured plants come with different benefits.

 

Blue and purple foods, including blueberries, have a high content of the plant pigment anthocyanin, which has been linked to lowering the risk of heart disease and type two diabetes. Flavones, which give foods a yellow colour, may reduce the risk of heart disease.

 

"Certain plant pigments travel to certain parts of the body and take residency there," Minich says. "For example, lutein is found in a variety of yellow and green foods, and travels to the macula at the back of the eye, where it may help reduce the risk of macular degeneration."

 

"If we're missing a colour of the rainbow, we may be missing a function of that food" Deanna Minich

 

Some studies show flavonoids may improve brain health, by blocking neurotoxicity in the brain, which is associated with Alzheimer's disease.

 

After following the diets of 50,000 people for more than 20 years, Tian-shin Yeh, research fellow in epidemiology at Harvard TH Chan School of Public Health, found that those who eat more flavonoid-rich foods, including oranges, peppers, celery and grapefruit, have lower levels of cognitive decline and dementia.

 

While there's currently no cure for dementia and cognitive impairment in later life, Yeh says, eating more flavonoid-rich foods can help to lower the risk. However, participants who saw the most benefits were those who'd consistently been eating a flavonoid-rich diet for 20 years.

 

It's never too late to incorporate these foods into your diet and benefit from flavonoids, Yeh says.

 

Eating a colourful diet, Yeh says, can also help people avoid possible adverse effects of eating too much of one food. 

 

"Food is very complex. For example, research has found that orange juice is associated with a lower risk of cognitive decline, but too much intake is associated with type 2 diabetes," she says. Although, this is because of its sugar content, not flavonoids.

 

But eating a rainbow diet may also be complex, says Victoria Taylor, a senior dietitian at the British Heart Foundation.

 

"It could be really tricky to get every colour every day you could tie yourself in knots," she says.

 

We also need to eat from other food groups to get all the macronutrients we need, such as protein, she says.

 

However, Minich argues that the rainbow diet isn't limited to fruit and vegetables, but includes other natural foods, such as herbs, spices, legumes, nuts, seeds, wholegrains, and even tea. She also considers white food as part of the rainbow diet, including tofu, which contains numerous different isoflavones, which have been associated with a lower risk of heart disease and some cancers, as well as cognitive decline.

 

Eating a variety of colours could mean we eat more fruit and vegetables overall. One study found that prompting people to eat a colourful meal increased their consumption of healthy food.

 

"If you're eating the same fruit, you'll become satisfied, but if you have a plate of different fruit and vegetables that vary in colour, you're likely to want eat for longer," says Rochelle Embling, PhD student at Swansea University, who wasn’t involved in the study.

 

"This effect is specific to the food being eaten, so after a meal, dessert remains desirable because it has different sensory characteristics," Embling says.

 

Blueberries contain anthocyanin, which has been linked to lowering the risk of heart disease (Credit: Beata Zawrzel/Getty Images)

 

But eating a more colourful diet may also increase the risk of overeating unhealthy food. Embling has found that we're more likely to eat more pizza when it has lots of different coloured toppings. She advises eating varied colours for fruit and vegetables but opting for a smaller colour palette for more indulgent foods. It's also worth noting that artificial colouring in foods, such as cake and sweets, sadly don't count towards a varied healthy diet.

 

There are other ways, aside from colour, to get a range of nutrients and phytonutrients from your diet, researchers say, such as paying attention to taste. One study found that participants who ate bitter and strong-tasting vegetables over 12 weeks had lower blood pressure and blood sugar at the end, because of their fibre content and the range of phytonutrients they contain.

 

The study states: "Root vegetables and cabbages are rich sources of antioxidants such as flavonoids, carotenoids, and other bioactive phytochemicals; ingesting these combined in whole foods may allow for synergistic action, thus providing enhanced health-promoting effects."

 

In other words, they may be healthier than the sum of their parts.

 

"The colours of food are very important for our diet, but so are flavours, especially [those of] bitter foods, such as rocket, kale, celeriac and green tea," says Minich, who wasn't involved in the study but agrees with its findings and emphasises the benefits of these compounds reacting with each other to further benefit our health.

 

Another option is to consider which parts of the plant you're eating, says Yeh.

 

"Turnips and swedes have more similar nutritional values because they are both the root; whereas the nutritional values for cabbage and swede are not that similar because one is the leaf and the other one is the root part of the plant."

 

Although, Yeh concedes, "Considering the colours may be the easiest way to guide the consumers."

 

[가서/사진: BBC]



Comment



  • 단풍 나무들: 해로운 자외선으로부터 가장 잘 보호
  • 연구 결과 북반구의 아침에 산소를 내뿜는 나무들이 자외선으로부터 보호해주는 역할을 한다고 최초로 간주하게 됐다.   입력 2020.9.29. BBC 원문 2020.9.28   [시사뷰타임즈] 한 연구에서는, 단풍나무 종이 햇빛 중 파괴적인 자외선으로부터 가장 최상의 보호를 해 주고 있음을 시사했다.   다양한 단풍나무인 크림슨 킹 (놀웨이 단풍나무) 이 가장 보호적인 것으로 나왔고, 떡갈나무 및 너도 밤나무 종이 바짝 뒤이어 나온다.   전문가들은 나무들이 해로운 자외선 방사 결과에서 사람들에게 가장 중요하게 보호를 해 준다고 말한다.   이러한 발견 사실들이 도시 임학 및 도시 녹색 저널에 나온다.   북반구에서 이런 류의 연구가 수행된 것은 처음이라고 과학자들은 말한다.   하지만, 똑같은 나무 속 (屬) 의 모든 나무들이 똑…

    • SVT
    • 20-09-29
    • 224
  • 소금 과다 섭취, 우리 건강에 어떤 피해 줄까?
  •   입력 2020.9.26.BBC 원문 2020.9.26.   [시사뷰타임즈] 2020 국립식단 및 영양 조사 (NDNS) 의 소변 표본을 기초로 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영국 성인들 중 69%는 소금을 지나치게 많이 먹는 것으로 추산된다고 한다. 더구나, 소금 과다 섭취는 혈압 증가와 관련이 있는데, 심장 질환 및 뇌졸중을 일으키는 위험 요인이자 위장암 및 골다공증의 위험을 증가시킨다.   NHS (영국의료보험) 은 성인들에게 하루에 소금 6g (대략 찻숟갈로 하나 정도) 이상은 섭취하지 말라고 권하는데, 너무 어려운 것처럼 들린다, 맞는가? 하지만 19-64 나잇대 사람들의 평균 소금 섭취량은 하루에 7.5g -권장량보다 25% 더 높은- 이라고 NDN 보고서는 말한다. 가장 많이 먹는 것은 35-49 나잇대로 하루에 8g을 먹는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영국 성인들 중 거의 1/3이 고혈압…

    • SVT
    • 20-09-26
    • 171
  • 어떤 요리용 기름이 가장 건전한가?
  • 전문가들은 포화지방이 낮으면서, 그렇기에 다른 형태의 지방들이 더 높아 알맞게 더욱 건전한 기름을 선택할 것을 권한다. Credit: Getty Images)   입력 2020.9.4.BBC 원문 2020.9.5.  트랜스지방, 포화지방, 불포화지방...어떻게 다르고 어떻게 구별하나?   [시사뷰타임즈] 여러 요리용 기름은 (설탕이나 소금과 마찬가지로 계절이나 유행에 관계없는) 주방 기본적 식료품이다. 그러나 각각의 기름들이 얼마나 건전한지에 대해선 상충되는 정보들이 많다. 선반 위에 그리도 많은 기름들이 있는 상황에 -코코넛에서부터 올립(올리브)까지, 채소에서부터 커놀라까지, 애버카도에서 유채(평지) 씨앗 유에 이르기까지- 우리가 어떤 것들을 사용해야 하고, 다른 것들은 몽땅 피해야만 하는 지를 어떻게 우리가 알수 있는가?   요리 또는 조리에 사용되는 기…

    • SVT
    • 20-09-04
    • 459
  • 韓 지하철 내부 깊은 곳 ‘수직 농장’: 지속가능 미래 먹거리 해법?
  •  한국 지하철역 내부에 있는 지하의 한 농장이 지속가능한 먹거리 비법을 제시해 주는 것일 수도 있다[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0.8.22.BBC 원문 2020.7.24.   [시사뷰타임즈] 서울 지하철을 매일 같이 7백만명도 넘는 승객들이 타고 다닌다. 그러나 2019년9월 이후부터, 서울의 상도역 지하로 내려가 개찰구를 통과하는 사람들은 이례적인 장소와 마주하게 되는 바: 통유리판으로 돼있는 정면 뒤에, 잎이 무성한 싹이 있고, 발아되어 잎사귀가 매우 작은 샐럿(샐러드) 용인 것들이 유기 농장의 일부인 밝은 LED 불빛 아래서 세상 밖으로 나오고 있다.   지하철 농장이라고 알려진 이 개념은, 수경 재배용 쟁반을 사용하며 자동회된 기술망으로 지하 생태계의 온도, 습도 그리고 CO2 수준을 제어한다. 이 결과 매우 생산적인 “수직” 농장은 …

    • SVT
    • 20-08-22
    • 373
  • 채식주의자들을 위한 최상의 초콜릿 케잌
  •  입력 2020.7.30.원문 BBC   [시사뷰타임즈] 견과류가 많이 들어간 채식주의자를 위한 초콜릿 케잌은 기름지고, 촉촉하며 맛이 좋다. 땅콩 버터와 단풍 당밀 초콜릿으로 케잌을 감싸는 것은 다른 케익류에도 이용할 수 있다(또는 주발에 담아 먹는다)   아래에 적은 제조법으로 이 케잌을 만들려면 2 x 20cm(8인치) 짜리 케잌용 틀이 필요할 것이다.   매 1인분 마다: 열량 553 kcal, 단백질 12g, 탄수화물 50g(설탕 37g), 지방 30g(포화지방 7g), 섬유 4g 그리고 소금 0.7g.   준비시간: 30분 이상조리시간; 30분에서 1시간   구성 성분   초콜릿 케익 마다   베이킹 파우더가 들어있지 않은 일반 밀가루 200g정제당 200g코코아 가루 40g베이킹 파우더 찻숟갈로 2개엄지검지로 찝은 소금 약간중탄산소다 찻숟갈로 절반아몬드 우유 200ml(박카스 병으…

    • SVT
    • 20-07-30
    • 1008
  • HOGO 수면 체제, '완벽한 휴식' 제공
  •  마드리드, 2020년 7월 14일 /PRNewswire/ -- 마드리드 콤플루텐세대학교, 그라나다 대학교 및 정신신경면역학연구회 국제기구(Psychoneuroimmunology Research Society International Organization, PNIRS)의 승인에 따르면, HOGO 휴식 체제는 산화와 염증의 진행 속도를 늦춤으로써 생물학적 나이를 줄이는 세계 유일의 체제라고 한다. 그뿐만 아니라, 이 체제는 즉각적으로 건강을 개선하는 100% 천연 소재로만 만든다. 이것이 바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축구팀의 마르코스 요렌테(Marcos Llorente) 선수 같은 수많은 엘리트 선수와 고관들이 HOGO를 보유하고 있는 이유다.   스페인 기업 HOGO는 편안한 휴식의 결과로 면역 체계가 개선된다는 것을 과학적으로 입증했다. HOGO의 R+D+I 부서는 30년에 달하는 연구 끝에 인간을 전자기파 오염과 중력 전기장으로부터 보호하는 소재를 얻게 됐…

    • SVT
    • 20-07-19
    • 421
  • 컬러라도, 다람쥐 가래톳 흑사병 양성 반응: 광분하는 트위터 사용자들
  • FILE PHOTO. © Global Look Press / imageBROKER.com / Christoph Ruisz   입력 2020.7.15.RT 원문 2020.7.14.   [시사뷰타임즈] 컬러라도 주의 불운한 다람쥐 한 마리가 가래콧 흑사병 양성반응을 받았다고 현지 보건 관계자가 말했다. 미국 COVID-19 감염 환자 수가 330만명을 넘기며 치솟는 상황에, 대표적 질병의 귀환 소식이 꽤나 큰 소용돌이를 일으켰다.   이 감염된 설치류 발견 사실은 제퍼슨 郡(군) 공공보건기구(JCPH)가 공표했다. 이 다람쥐는 제퍼슨 군에선 이 질병 첫 사례라고 당국은 말했다.   [시사뷰타임즈 주]bubonic plague: (의학) 네이버 사전에 따르면, 가래톳페스트, 가래톳흑사병, 림프절페스트(~節~), 페스트선종(~腺腫). 림프절 종창을 특징으로 하는 페스트로서 서혜부(鼠蹊部), 대퇴부, 액와(腋窩) 및 경부(頸部) 등에 가래톳 혹은 횡현(橫痃 : bubo)을 형…

    • SVT
    • 20-07-15
    • 258
  • G4 EA H1N1: 또 중국! 세계적 전염병 될 신형 돼지 바이러스 등장
  • 새로 발견된 유행성 독감 바이러스는 2009년에 전세게적으로 확산됐더 돼지 유행성 바이러스와 유사하다. Image copyrightGETTY IMAGES   입력 2020.6.30.BBC 원문 9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전세게적 전염병이 될 잠재력을 갖고 있는 새로운 유형의 유행성 독감 바이러스를 과학자들이 중국에서 발견했다.   이 바이러스는 최근에 등당한 것이며 돼지들이 갖고 다니지만, 인간을 감염시킬 수 있다고 과학자들은 말한다.   연구원들은 이 바이러스가 차후에 돌연변이 될 수 있는 것이어서 인간과 인간 사이에서 쉽사리 퍼지며 전세게적 발발을 유발시킬 수 있다고 했다.   이 바이러스는 임박한 문제는 아니지만, 과학자들은 이 바이러스가 고도로 적응하여 인간들을 감염시킬 “모든 특정 요소들‘을 다 갖추고 있기에 면밀한 관찰이 필요하다…

    • SVT
    • 20-06-30
    • 333
  •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영양 정보' 8가지 오해와 진실 발표
  • (홍콩 2020년 6월 19일 PRNewswire=연합뉴스) 글로벌 뉴트리션 기업 허벌라이프 뉴트리션(Herbalife Nutrition)이 '2020 아시아태평양 지역 소비자의 영양 정보 습득 행태' 관련 설문조사(Asia Pacific Nutrition Myths Survey)의 결과를 추가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아태지역 소비자 중 약 60%가 부정확한 영양 정보 등으로 혼동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설문조사는 지난 3월 호주, 홍콩, 인도네시아, 일본, 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태국 및 베트남 응답자 5,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설문조사와 함께 진행된 영양 지식 퀴즈에서는 9가지 영양 영역(일반 영양, 단백질, 탄수화물, 지방, 비타민, 미네랄, 카페인, 체중 관리, 아침 식사)을 아우르는 총 48개의 '진실 혹은 거짓' 문제가 제시됐다. 그 결과, 설문 참여자 중 퀴즈를 통과(절반 이상 정답)한 …

    • SVT
    • 20-06-20
    • 217
  • 실내에만 있는 것, 우리 면역체계에 어떤 영향 미치나?
  • 수백만명은 운동을 하여 바이타민 D를 얻을 수 없다 사람들은 보통 직장으로 가거나 학교에 가는 동안 바이타민 D를 얻는다. (Credit: Getty Images) 입력 2020.5.22.BBC 원문 2020.5.22.   [시사뷰타임즈] 집안에만 있는 것은 우리를 전세계적 전염병을 막도록 우릴 도와주기도 하지만, 질병에 걸린다는 위험을 대체할 것들을 야외에서 어느 모로 제 시간에 얻을 수도 있을 것을 잃게 하기도 한다.   지난 두 달 동안, 전 세계 인구 중 상당수가 지기 집 문을 닫아걸로 안에만 있었으며, 필수품만을 위해 바깥 걸음을 했다. 이런 생활이 코로나바이러스에 노출될 기회를 줄여준 것일 수도 있지만, 우리를 다른 것에 대한 감염엔 더욱 취약하도록 내버려 둠으로써 분명하진 않지만 우리 면역 체계에 영향을 끼쳐온 것일 수도 있다.   인간들은 지구라는 행…

    • SVT
    • 20-05-23
    • 586
  • 우린, 실제 필요한 단백질보다 훨씬 많은 양을 먹는다
  • 대개의 사람들은 자신들의 식단에서 1일 권장량 보다 더 많은 단백질을 섭취한다 (Credit: Getty Images)   입력 2020.5.10.BBC 원문 2020.5.8   [시사뷰타임즈] 우리들 중 많은 사람들은 단백질이 풍부한 제품들을 언제라도 이용할 수 있는 상태에서, 의식적으로 고단백 식단으로 해서 먹지만, 우리가 실제로 필요로 하는 단백질 양은 얼마나 되는 걸까? 그리고 그렇게 하는 것이 실제로 체중 감량이 도움이 될까?   많은 나라들이 자국 국민들에게 집에 있을 것을 촉구하다보니, 우리들 중 많은 사람들은 자신들의 삭단 및 자신들이 먹을 수 있는 이 음식들이 얼마나 우리 건강을 뒷받침 해주는지에 대해 더욱 관심을 쏟고 있다. 허구는 치우고 사실만을 분류해내는 것을 돕기 위해, BBC의 ‘미래’ 프로그램은 자체 기록 보관소에서 가장 인기있는 영양 이…

    • SVT
    • 20-05-10
    • 505
  • 코스타 리카: 100세 이상인 사람들이 많은 이유
  • Credit: Jorge Vindas / BBC 입력 2020.5.4.BBC 원문 2020.4.30.   세계에서 가장 장수하는 사람들 중 일부는 100살에 이르기까지 뭔가 특별한 것으로 하고 있지 않은데, 그렇게 하는 것이 그들이 살아있도록 유지시켜주는 정확한 이유일런지도 모른다. 아래 관련 기사 계속됨.   [시사뷰타임즈] 호세 보나파치오 빌레가스는 자넌 100년 동안 거의 매일같이 말을 타왔다. 빌레가스는 말타는 법을 1921년에 배웠고, 그 이후 99년을 등교할 때도 말을 타고, 농장일을 할 때나 친구들에게 갈 때도 말을 타고 갔다. 102세가 됐을 때, 현재 열외가 돼있긴 하지만 -귀가 감염되면서 균형감각이 안 좋아지게 되어 지난해 12월부터 말안장과 거리를 둔 상태- 말타기는 여전히 그의 열정이었다.   빌레가스는 이건 일시적으로 차질이 온 것일 뿐이라고 말한다. 그는 곧 다…

    • SVT
    • 20-05-04
    • 369
  • 초간단 요리: 구운 식빵으로 만드는 피자
  • 글: 쟈스틴 패티슨입력 2020.3.22BBC 원문 최근[시사뷰타임즈] 아주 쉬운 치즈맛 나는 조리법으로 치즈를 구은 식빵에 얹은 뒤, 고명은 여러분들이 얹고 싶은 것을 얹으면 된다.   조리시간-30분 안쪽   재료   1. 흰색 또는 갈색의 두툼한 식빵 조각   2. 밥숟갈 1개 분량의 파스타 소스, 피자 고명, 일령감(토마토) 멕시코 소스(쌀사) 또는 이틀리(이탈리아) 소스(패싸타)   얇게 썰은 초리조, 썰라미, 햄, 버섯 또는 구은 피망, 햇볕에 말린 일령감, 올리브, 할라페뇨 중 마음에 드는 것   강판에 갈은 체다 치즈, 이미 강판에 갈아 만들어 놓은 마쩌렐라 치즈 또는 이 두 가지를 혼합한 치즈 30g(1온스),   초리조: 스페인이나 래틴 어메리커의 양념을 많이 한 소시즈패싸타: 일령감을 갈아 체로 거른 뒤 이것으로 만든 소스마…

    • SVT
    • 20-03-22
    • 500
  • 인류를 대량 학살한 역사적 질병들
  • 유행성 독감 병원균. credit: FOX26NEWS 입력 2020.3.20.   [시사뷰타임즈] 인류를 힘들게 했던 질병은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그 중에서도 사망자를 가장 많이 내면서 전 세계를 고통에 빠뜨렸던 대표적 질병은 다음과 같다.   콜레라: ‘설사’라는 뜻의 이 질병은 상하수도가 열악했던 시절 인도에서 발발한 것이었지만, 인도를 비롯한 식민지를 많이 갖고 있었던 영국에 의해 전 세계로 퍼지게 되면서 사망자가 10만 명 가까웠었다.   콜레라가 물로 인한 전염병이라는 것을 알게 되고 위생에 힘쓴 결과 더 이상의 확산을 막을 수 있었지만, 아직까지도 근절되지는 않은 질병.   천연두: 공기를 통해 전파되는 질병으로서 고대 이집트 패러오(파라오)였던 람쎄스 시절에도 있었을 정도로 오래된 세계적 질병이다. 치사율은 공포스런 것이…

    • SVT
    • 20-03-20
    • 209
  • Covid-19에 걸렸다 낫게 되면, 면역력 생길까?
  • 중국 후베이성 흥양 연구소에서 연구소 기술위원들이 바이러스 표본을 실험하고 있다. STR/AFP/Getty Images   입력 2020.2.28.CNN 원문 2시간 41분 전   [시사뷰타임즈] 여러분들의 코로나바이러스 질문에 대한 답면.   뉴욕대학교 의대 의학 및 감염성 질병 교수 셀린 가운더 박사가 CNN과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해 말을 하면서 사람들이 이 바이러스에 대한 면역력을 갖게될 수 있는 지에 대해 설명했다.   가운더는 “보통의 감기 코로나바이러스는, 여러분들이 아주 오래 가는 면역력을 사실상 갖지 못하기에, 이 특정한 신종 바이러스에 대해서는 알지를 못한다. 이것에 감염됐다가 회복했을 때 여러분에게 면역력이 있는지, 그리고 있다면, 얼마나 오래 지속될 것인가? 이것은 백신을 설계하여 그 면역력이 얼마나 오래 지속되어 여러분들을 보…

    • SVT
    • 20-02-28
    • 670

[ 시사 View 社說 ]

라셔 가스갈등: 유… 연례 행사 ‘라셔 에너지 주일“ 20번째 공개토론회, 진행자 해들리 갬블과 ...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트럼프, 국회폭동 진두지휘 모습! 입력 2021.10.20.BBC 원문 2021.1.7 [시사뷰타임즈] 1월6일 일찍, 트럼프는 자신의 지지자들에게 ...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주민들, 빌게잇스 범죄적 실험 비난 불구 GMO 모기떼 방사 예정 자료사진: 에이이디즈 애집티 (Aedes aegypti) 모기가 코스타 리카 산 호세에서 잎사귀에 앉아 ...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26] Alizée - La Isla Bonita 프랑스 여가수 알리제[YOUTUBE으로 들으며 가사 보기] Alizée - La Isla Bonita Last night I dreamed of Sa...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풀헨시오 바티스타 이 살디바르 풀헨시오 바티스타 이 살디바르(Fulgencio Batista y Zaldívar, 1901년 1월 16일 ~ 1973년 8월 6일)는 큐... 더보기

[건강 Health ]

가끔 먹는 10분 요리: 생강-간장 볶음 돼지고기 글: 쟈스틴 페터슨 입력 2021.10.24.원문 BBC [시사뷰타임즈] 간간이 먹는 식단 계획의 일환인 ...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복수한우날고기] 한우우거지국밥, 선지국밥 모두 3,500원?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로 120(테평동 375-8) 입력 2020.6.3. [시사뷰타임즈] 이곳은 이미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quantum computing 출처- QUANTAMAGAZINE ※ 양자 계산 (quantum computing): 원자의 집합을 기억 소자로 간주하여 원자...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