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EU (유럽연합), 집 귀뚜라미... 식픔으로 허용


© Getty Images/Kathryn Scott Osler

 

 

입력 2023.1.24.

RT 원문 2023.1.23.

 

 

유럽 위원회는 이제 판결로 탈지 -지방 제거- 시키고 분말로 만든 이 곤충을 피자 및 파스타를 바탕으로 하는 제품에 추가시키는 것을 허용한다

 

 

[시사뷰타임즈] 부분적으로 지방을 제거하고 가루로 만든 귀뚜라미는 공식적으로 124일부터 EU 시민의 식탁에 오를 수 있게 됐다. 이는 이달 초 통과된 유럽 위원회 판결 덕택이다.

 

유럽식품안전청 (European Food Safety Authority) 의 과학적 의견을 인용한 결정에 따라, 첨가제는 곡류로 만든 막대형 과자들, 비스킷류, 피자, 파스타를 바탕으로 한 제품 그리고 유청 분말을 포함하되 이에 국한되지 않는 모든 제품에 첨가하여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다.

 

20218, 유럽식품안전청은 "가구들 전체의 귀뚜라미들을 냉동/ 건조 방식제시돼 있는 여러 사용례 및 이용 수준에서 안전하다" 고 결론을 내렸다. 그러나 관계자는 곤충이 일부 소비자에게 앨러지 (알레르기: 두드러기) 반응을 유발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벌레를 먹는 것이 '새로운 규준' 이 될 것: 워싱튼 포슷 지 주장

 

EU 규정에 따르면, 성체 귀뚜라미는 우선 이 곤충의 내장에 있는 내용뮬을 버릴 수 있도록” 24시간 동안 먹지 말아야 한다고 적고 있다. 그렇게 한 뒤, 이 곤충을 얼리고, 세척하고, 열 처리하고, 기름기를 빼내고 갈아서 가루로 만든다.

 

이 새로운 첨가물을 함유한 모든 식품은 "적절한" 딱지를 부착해야 한다.

 

귀뚜라미 외에도, 유럽 위원회는 이달 초 작은 거저리’ -애완용 조류 먹이로 쓰는 애벌레- 로 알려진 알피토비우스 기저귀리누스 (Alphitobius diaperinus) 유충을 식용으로 승인했다.

 

일부 아시아 국가에서는 전통 요리의 일부지만, 곤충을 음식으로 사용하는 것은 유럽에서는 여전히 상대적으로 생소하다.

 

지지자들은 곤충이 인류의 탄소 발자국을 줄이면서 동물성 단백질의 주요 공급원이 될 수 있다고 주장한다. 곤충 농장은 전통적인 축산보다 훨씬 더 환경 친화적인 것으로 여겨진다. 곤충은 또한 육류에 비해 보다 저렴한 대안으로 홍보되고 있다.





23 Jan, 2023 12:25

HomeWorld News

 

House crickets allowed as food in EU

 

A European Commission ruling permits the insects in defatted and powdered form to now be added to pizza and pasta-based products

 

© Getty Images/Kathryn Scott Osler

 

Partially defatted and powdered house crickets will officially be able to find their way to EU citizens’ tables starting on January 24. This comes thanks to a European Commission ruling passed earlier this month.

 

As per the decision, which cited the scientific opinion of the European Food Safety Authority, the additive is safe to use in a whole range of products, including but not limited to cereal bars, biscuits, pizza, pasta-based products, and whey powder.

 

Back in August 2021, the European Food Safety Authority concluded that “frozen and dried formulations from whole house crickets” are “safe under the proposed uses and use levels.” The officials noted, however, that the insects may trigger allergic reactions in some consumers.

 

Eating bugs should be the ‘new norm’, WaPo claims


EU regulations state that adult crickets have to first undergo a 24-hour fasting period so that they “discard their bowel content.” After that, the insects are frozen, washed, thermally processed, have their oil extracted and ground into powder.

 

Any foods containing this novel additive will have to bear “appropriate” labels.

 

On top of crickets, the European Commission also approved earlier this month the larvae of the Alphitobius diaperinus, known as the lesser mealworm, for human consumption.

 

While part of traditional cuisines in some Asian countries, the use of insects as food is still relatively novel to Europe.

 

Proponents insist that insects could become a major source of animal protein while reducing humanity’s carbon footprint. Insect farms are believed to be much more eco-friendly than traditional animal husbandry. Insects are also being touted as a more affordable alternative to meat.

 

[기사/사진: RT]



Comment



  • 세계인들의 년간 성생활 횟수
  • [자료출처]      

    • SVT
    • 15-03-28
    • 1475
  • 집에두면 좋은 식물과 안좋은 식물
  •   ::어떤 식물이 건강에 해로운가   모든 식물이 실내 재배에 적합하진 않다. 포인세티아, 개양귀비, 협죽도, 란타나, 크로톤, 카라, 만년청, 남천, 미모사 등의 식물에서 나오는 즙액엔 독성이 있기 때문에 음식이나 사람의 눈에 들어가면 위험하다.   튤립의 꽃송이는 염기성이 강하므로 모피 등에 자주 접촉하면 털이 쉽게 빠지게 된다. 달맞이꽃은 밤에 향기를 내는 꽃이기 때문에 향기를 오래 맡으면 머리가 어지럽거나 멍멍해진다. 따라서 고혈압이나 심장병이 있는 사람은 피하는 것이 좋다. 제라늄은 피부의 가려움증을 유발할 수 있다. 백합은 향이 매우 강한 꽃이기 때문에 계속 향기를 맡으면 잠을 잘 이루지 못하게 된다. 또한 만년청의 즙액은 강한 자극성을 갖고 있기 때문에 아이가 잘못해서 물거나 하면 위험하다.   …

    • SVT
    • 15-03-28
    • 2072
  • 통증없는 신경치료 ‘치과명의’의 비밀
  •   [쿠키 건강] 환자에게 공포감마저 주는 치아 근관(신경)치료는 의사에게도 만만한 시술이 아니다. 치아 내부에 복잡하게 얽혀 있는 신경과 혈관인 치수를 찾아내 제거하기란, 그것도 통증 없이 치료하기란 쉽지 않다. 환자에게는 통증을 줄여 주고 의사에게는 시술을 용이하게 해 주는 ‘효자’가 있다. 근관치료 과정에서 임시충전재로 쓰이는 약제인데, 문제는 우리 몸에 해로운 성분을 지니고 있다는 것이다. 쿠키건강TV의 고발 프로그램 ‘건강레이더 THIS’는 강한 독성을 가진 근관치료용 약제가 사용되는 이유부터 남용되고 있는 현실, 약제의 구체적 성분과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파헤쳤다. 먼저 치과에서 이뤄지는 근관치료는 치아 내부의 신경과 혈관, 즉 치수를 처치하는 게 아니라 제거하는 시술이다. 염증이 생긴 치수조직은 회복이 …

    • SVT
    • 15-03-28
    • 4875
  • 健 康 十 訓 (건 강 십 훈)
  •   小 怒 多 笑 (소 노 다 소) 화를 적게 내고 많이 웃어라. 小 煩 多 眠 (소 번 다 면) 고민을 적게 내고 많이 자라. 小 慾 多 施 (소 욕 다 시) 욕심을 적게 내고 많이 베풀어라. 小 言 多 行 (소 언 다 행) 말을 적게 내고 많이 행하라. 小 承 多 步 (소 승 다 보) 차를 적게 내고 많이 걸어라. 小 衣 多 浴 (소 의 다 욕) 옷을 적게 입고 자주 목욕 하라. 小 食 多 定 (소 식 다 정) 음식을 적게 먹고 많이 명상 하라. 小 肉 多 菜 (소 육 다 채) 고기는 적게 먹고 야채는 많이 먹어라. 小 塘 多 果 (소 당 다 과) 단것을 적게 먹고 과일은 많이 먹어라. 小 厚 多 薄 (소 후 다 박) 진한 음식은 적게 먹고 단백한 음식은 많이 먹어라 健 康 十 誡 (건 강 십 계)   병이 생기면 의사를 부르는 것과 함께 목사를 불러라. 당신의 몸, 마…

    • SVT
    • 15-03-28
    • 1208
  • 빛으로 암 치료 `쾌거`…한국이 해냈다
  •   최희철 교수팀 연구 결실…신물질 합성 성공 광민감제 인체흡수 단점 개선진   안경애 기자 naturean@dt.co.kr | 입력: 2012-04-17 19:50 빛을 이용한 새로운 암치료 방법으로 주목받는 광치료법의 효율과 경제성을 높일 수 있는 기술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포스텍 최희철 교수(화학과)ㆍ문혜경 박사팀과 고신대 의대 이상호 교수팀은 광치료법에 쓰이는 기존 광민감제의 단점을 개선한 새로운 물질 합성에 성공했다고 17일 밝혔다. 빛을 이용해 암을 치료하는 광치료법은 빛을 흡수하는 광민감제를 환자의 몸에 주사한 후 특정 파장의 레이저를 환부에 쬐어 암세포를 파괴하는 방법이다.   광민감제를 암세포에만 결합시켜 정상세포에는 피해 없이 암세포만 죽일 수 있고, 여러 번 빛을 쬐어도 부작용이 없는 게 강점이…

    • SVT
    • 15-03-28
    • 1344
  • "자전거 자주 타는 여성은…" 충격 결과
  • (자료사진=위 기사와 관련없슴)   자전거를 자주 타는 여성은 안장 때문에 성기능 장애를 유발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간 자전거를 빈번히 이용하는 남성이 성기능 장애를 일으킬 가능성이 크다는 연구가 적지 않았는데 이런 학설이 여성에도 적용되는 게 확인됐다.   15일 AFP 통신과 뉴욕타임스 온라인판에 따르면 미국 예일대학 연구팀은 자전거를 1주일에 16km 이상 타는 여성 48명을 상대로 한 조사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알아냈다.   연구팀은 자전거 안장이 낮을수록 여성이 성기능 이상에 빠질 위험도가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고 설명했다.   낮게 설치한 핸들을 잡기 위해 앞으로 몸을 수그리면 여성의 회음부에 중압이 가해져 저리고 나아가선 성기능 부전을 생기게 한다고 연구팀은 지적했다.   …

    • SVT
    • 15-03-28
    • 1278
  • 여자 애들이 사춘기에 빨리 이르는 원인은?
  •   사람에게 사람 젖을 먹이는 모유 수유..너무 당연하고 필요하다    아래의 연구결과는 사춘기에 지나치게 일찍 이르게 되는 원인에 대해 연구한 것인데, 너무 이르게 사춘기에 도달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한 방법 중 하나로 아기에게 모유를 수유할 것을 권하고 있다. 많은 여자들이, 귀찮아서, 일을 해야 해서, 더구나 가슴을 오래 예쁘게 유지하기 위해 분유를 먹이는 것을 보는데, 모유를 먹지 않고 분유만 먹고 자란 아이는 나중에 키도 내장의 성장속도 보다 빠르게 커서 이상이 생기는 경우도 있고, 감정폭발이 이상할 떄도 있다.   사람은 어차피 늙는다. 예쁜 가슴을 유지하는 것도 오래할 수 있는 일은 아니다. 안중근 의사는 백만금 버는 것 보다 자식 교육이 중요하다고 했다. 몸에 이상이 있어 원래 모유가 나오지 않는다면 부득…

    • SVT
    • 15-02-06
    • 2281
  • `빨간약`이 에볼라 바이러스 죽인다
  • [사진출처]   주성분 '포비돈 요오드' 강력 살균 손세정제로 상품화 감염예방 효과   <한국일보>는 흔히 ‘빨간 약’으로 불리는 소독약의 주성분 ‘포비돈 요오드’가 최근 아프리카에서 9,000여명의 사망자를 낸 에볼라 바이러스에 대해 강력한 살균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하면서 다음과 같이 적었다.   다국적 제약사 먼디파마는 25일 “에볼라 바이러스가 담긴 실험용기에 포비돈 요오드를 4%, 7.5%, 10% 농도로 처리한 뒤 15초가 지나자 바이러스의 50% 이상이 사멸했다”며 “포비돈 요오드의 에볼라 예방 가능성이 확인된 건 처음”이라고 밝혔다. 포비돈 요오드가 함유된 손세정제로 손을 씻으면 에볼라 감염 예방이 가능하다는 의미다. 독일 마르부르크대와 함께 진행한 이 연구결과는 26~29일 대만에서 열리는 ‘2…

    • SVT
    • 15-03-26
    • 1608
  • `뱃살 제로`를 실현시키는 9가지 음식
  •   뱃살을 죽이는 9가지 먹거리   많은 사람들에게 있어 뱃살과의 전쟁이 올해의 목표이겠지만, 내겐 평생의 임무입니다. 1980년대 제가 어린 아이였을 때, 난 허리둘레가 늘어나고 있었지만 아무런 조치를 할 수도 없었습니다.   우리 아빠는 비만이었고 난 고작 14살 때 200파운드가 훨씬 넘었습니다. 난 지방 유전인자를 상속받은 것이었습니다.   아빠는 아직 젊으셨던 52살에 갑작스런 뇌졸중으로 돌아가셨습니다.   난 아빠의 아들입니다. 아빠같은 일이 제 운명에도 일어나야겠습니까?   난 싸우기 시작했습니다. 우선, 미친듯이 운동을 했고 마라톤을 하게됐습니다. 그리고 모든 음식에 대해 신경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배 지방에 대해 알면 알 수록 이것이 얼마나 치명적일 수 있는 지를 더 이해할 수 …

    • SVT
    • 15-02-03
    • 1695
  • 뇌에 침입하여 돌아다니는 신종 벌레
  •   감염된 돼지고기를 덜 익힌 채 먹으면 이 벌레 성충이 우리 내장 속에 살게돼  손을 깨끗히 닦지 않으면, 이 벌레의 알이 세포에 감염될 수 있고 늘어나는 국제적 먹거리 수출입과 해외여행이 이 벌레의 확산을 유발 간질병을 일으키는 원인도 이 벌레 때문    일단 여러분이 그것들을 먹게되면, 이것들은 여러분 몸속 전체를 돌아다닌다. 눈 속, 세포 조직 속 그리고 가장 일반적인 것이 여러분 들의 누뇌 속이다. 이것들은 여러분의 몸 속에 침입하여 여러분을 먹고 살면서 돌아다니고 어느 곳에 정착하는데 의사들이 이것들의 동선을 알지 못해 당황 속에 빠지며, 고전적 기생충이긴 하지만 이 녀석은 여러분의 머리 속으로 들어갈 수가 있다.   2013년 영국인(중국계) 남자의 뇌 속에서 이동하는 촌충을 발견한 바 있는 …

    • SVT
    • 15-01-20
    • 6277
1112

[ 시사 View 社說 ]

트럼프의 망상: “… 제퍼리 엡스틴과 트럼프, 1990년 대 사진 /출처: 중앙일보 입력 2023.3.22. [시사...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메탈리카: 박력! 파격! 격동! 열정! 의 대명사 [메탈리카, 실황 동영상 보기] 입력 2023.3.17. [시사뷰타임즈] 본지 시사뷰타임즈에서는 본지...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지카 바이러스: 인도 캄푸르 시, 89명 감염자 신고 뒤 경보 모기가 원인인 지카 바이러스는 어린이들의 뇌를 축소시킨다. 입력 2021.11.8.BBC 원문 1시간 ...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31] Bacara - Yes sir, I can boogie Bacara - Yes sir, I can boogie[공식 동영상으로 보고 듣기]MisterYour eyes are full of hesitationSure makes me ...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아이티, 프랑수아 뒤발리에 (Dr. François Duvalier, 1907.4.14 ~ 1971.4.21) 프랑수아 뒤발리에(Dr. François Duvalier, 1907년 4월 14일 ~ 1971년 4월 21일)는 아이티(Haiti)의 대통... 더보기

[건강 Health ]

EU (유럽연합), 집 귀뚜라미... 식픔으로 허용 © Getty Images/Kathryn Scott Osler 입력 2023.1.24.RT 원문 2023.1.23. 유럽 위원회는 이제 판결로 탈지 -...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배부른 생오리] 오리고기 한 접시 = 45,000원 sisaview DB상호: 배부른 생오리주소: 대전광역시 중구 계백로 1620 (유천동) (벽산프라자 건너... 더보기

[고사성어]

역린 (逆鱗) [그림출처]역린 (逆鱗) 임금의 노여움을 이르는 말. 용의 턱 아래에 거꾸로 난 비늘을 건드...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컴 화면 우측하단: 윈도우 정품 인증, 단방에 해결하는 법 입력 2023.3.11. [시사뷰타임즈] 컴을 새로 구입했을 때, 대부분은 정품이 복사된 것이 깔려있...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