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바이든, 여러 행정명령으로 트럼프 정책들 뒤집으며 집무 착수



 

입력 2021.1.21.

BBC 원문 2분 전

 

[시사뷰타임즈] 미국 대통령 조 바이든은 취임 선서 몇 시간 후에, 트럼프의 핵심 정책들을 무효로 만들기 시작했다.

 

그는 취임식 이후 백악관으로 가서 트위터에 우리가 당면하고 있는 여러 위기들을 잡는 것에 대해 말하자면, 낭비할 시간이라곤 없다.” 라고 적었다.

 

바이든은 15개 행정 명령에 서명했는데, 맨 먼저 코로나바이러스 위기데 대한 연방 대응자세를 북돋기 위함이었다.

 

다른 명령들은 트럼프 행정부의 기후 변화 및 이민에 대한 기조를 뒤집는 것이다.

 

바이든은 수요일 일찍, 46대 미국 대통령으로 선서를 한후 백악관 집무실에서 업무를 시작했다.

 

취임식은 코로나바이러스 때문에 여느 다른 취임식과는 달랐고, 소수의 사람들만 참석하여 식이 진행되는 방향 및 여러 의식을 지켜봤다.

 

도널드 트럼프는 -여전히 바이든에게 대통령직이 간 것을 공식적으로 인정하지 않는- 떠나면서도 오래된 선례인 후임 대통령 취임식에의 참여를 거부했다.

 

수석 대법관 좐 라버츠 앞에서 직무 선서를 한 뒤 바이든은 민주주의가 승리했습니다.” 라고 했다.

 

격변의 트럼프 재임 시절 이후 단합하자는 뜻을 전하면서, 그는 자신을 향해 반대표를 던진 사람들을 비롯한 모든 미국인들을 위한대통령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그의 선임 대통령 3명이 취임식에 참여했다. 바이든이 부통령으로 있었던 버락 오바마, 빌 클린튼 그리고 조즈 w 부쉬 등이었는데, 트럼프 시절 부통령이었던 마잌 펜스도 참여했다.

 

카멀라 해리스는 조 바이든 보다 먼저 취임 선서를 했다. 해리스는 최조의 여자 부통령이자 최초의 아시아계 미국인 부통령이다.

 

국회의사당 건물은 폭력적인 친 트럼프 지지자들이 16일 몰려들었던 터라, 취임식은 가외로 더욱 삼엄한 보안 속에 행해졌다.

 

바이든과 부인 질 바이든은, 해리스와 그의 남편 덕 임홉과 더불어 펜설베니어 가() 를 걸어내려 가서 친구들 및 지지자들을 반기면서 백악관으로 갔다.

 

취임식에는 레이디 가가 -미국 애국가를 부른- 및 제니퍼 로페즈 그리고 가스 브룩스 등의 음악 공연이 있었다.

 

미국 최조의 국가 청년 계관 시인 어맨더 고맨 () 은 자신의 작품 우리가 올라갈 언덕이라는 시를 암송했다.

 

워싱튼시 링컨 기념관에서의 저녁 음악회는 탐 행크스가 주최했고 브루스 스프링스틴, 좐 레전드, 존 본 조비, 쟈스틴 팀버레잌 그리고 데미 로바토 등이 나왔다.


 

바이든, 어떤 명령에 서명했나?

 

 

바이든은 행정명령의 세부 내용을 적은 성명서에서 가장 심각한 트럼프 행정부에서 비롯된 피해를 뒤집기 위해서만이 아니라, 우리 미국을 앞으로 나아가게 하기 위해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했다.

 

미국에서 40만명 이상의 목숨을 앗아간 코로나바이러스를 잡기 위한 일련의 조치들이 제정될 것이다.

 

연방 정부 모든 자산에서 의무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하고 거리두기를 실천하게될 것이다.

 

바이든의 새로운 행정부는 코로나바이러스에 협조적으로 대응하는 자세를 수립하고 트럼프가 시작한 WHO 철수 절차를 중단할 것이다.

 

세계보건기구 (WHO) 에 다시 관여하겠다는 조치에 대해 유엔 사무총장 안토니오 구테레스가 환영의 뜻을 표하면서 더욱 범세계적인 공조 체제가 절대적으로 중요하다는 말을 했다고 그의 대변인 스너페인 두자릭이 말했다.

 

바이든은 또한 기후 변화에 맞서 싸우는 것이 자신의 행정부가 가장 최우선으로 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바이든은 2015년 파리 기후협약 -트럼프가 지난해 공식적으로 발을 뺐던- 에 재 가입한다는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또한 바이든은 논란 많은 키스톤 XL 송유관에 대한 대통령 승인도 철회했는데, 이 송유관은 환경보호론자득과 토속 미국인 여러 단체들이 십년 이상 싸워온 것이다.

 

개인이 직접적으로 자금을 댄 이 송유관 -비용이 80억 달러 (58억 파운드) 라고 추산되는- 은 캐나다 앨버타 유사(油砂)에서 네브래스커로 하루에 중질 원유 약 83만 배럴를 실어 나르곤 했다.

 

버락 오바마는 2015년 이 송유관 건설을 승인하자는 법안을 거부했지만 이 결저을 트럼프가 뒤집었다.

 

이민에 대해, 바이든은 멕시코 국경을 끼고 있는 국겨벽 선걸 기금을 돕겠다는 비상 선언을 철폐했고 이슬람 신도가 대다수인 여러 나라들에 대한 여행 금지에도 종지부를 찍었다.

 

다른 행정 명령들은 인종 및 성 평등을 다룬다.

 

 

도널드 트럼프는 어떠했나?

 

 

트럼프는 1869년 이후로 후임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하지 않은 최초의 대통령이었다. 그는 수요일 일찍 백악관을 떠나 앤드류 공군기지 근처로 날아갔다.

 

고별 연설에서, 그는 자신의 재임기간 중 스스로 성공작이라고 여겨진다는 것을 부각시키면서 우리 해놓은 것은 어느 기준으로 보나 놀라운 것이어 왔다.” 고 했다.

 

74세인 그는 훌로리더 주에 있는 자신의 마라 라고 동아리를 향해 떠나 오전 늦게 도착했다.

 

대통령으로서의 마지막 몇 시간 동안, 그는 140명 이상에게 특별 사면장을 수여했는데, 이 중엔 사기 협의를 받아오고 있는 자신의 과거 고문 스팁 배넌도 들어있다.

 

트럼프를 둘러싸고 있는 정치극은 끝난 것과는 거리가 멀다. 국회의사당 폭동을 선동했다는 이유로 하원에서 기록적으로 부 번이나 탄핵 당한 것에 이어, 미국 상원도 트럼프를 곧 심판할 것으로 예상된다.

 

화요일, 상원의 공화당 대표 미치 맥코널은 국회의사당 폭도들은 트럼프가 거짓말을 그들에게 심어주며 도발시킨 것이었다고 했다.




Biden gets to work on reversing Trump policies with executive orders

 

Published2 minutes ago

 

US President Joe Biden signs documents after being sworn-in

IMAGE COPYRIGHTREUTERS

image captionPresident Biden is quickly signing executive actions on coronavirus, climate change and racial inequality

 

US President Joe Biden has begun to undo some of Donald Trump's key policies, hours after being sworn in.

 

"There is no time to waste when it comes to tackling the crises we face," he tweeted as he headed to the White House following his inauguration.

 

President Biden signed 15 executive orders, firstly to boost the federal response to the coronavirus crisis.

 

Other orders reverse the Trump administration's stance on climate change and immigration.

 

Mr Biden set to work at the Oval Office having been sworn in earlier on Wednesday as the 46th president of the United States.

 

The inauguration was unlike any other due to coronavirus restrictions, with few present to witness the paths and ceremonies.

 

Donald Trump - who has still not formally conceded the presidency to Mr Biden - snubbed the event in a departure from longstanding precedent.

 

"Democracy has prevailed," President Biden said after taking the oath of office with Chief Justice John Roberts.

 

Delivering a message of unity after the turbulent Trump years, he promised to be a president "for all Americans" - including those who voted against him.

 

Three of his predecessors attended the ceremony: Barack Obama - under whom Mr Biden served for eight years as vice-president - Bill Clinton and George W Bush, as well as Mr Trump's vice-president, Mike Pence.

 

Kamala Harris was sworn in as vice-president ahead of Mr Biden. She is the first woman - and the first black and Asian-American person - to serve in the role.

 

There was extra-tight security for the ceremony at the US Capitol after the building was stormed by violent pro-Trump protesters on 6 January.

 

Mr Biden and First Lady Jill Biden, together with Ms Harris and her husband Doug Emhoff, then walked down Pennsylvania Avenue to the White House, greeting friends and supporters.

 

US President Joe Biden and First Lady Jill Biden walk along Pennsylvania Avenue in front of the White House, in Washington, DC, 20 January 2021

IMAGE COPYRIGHTEPA

image captionPresident Joe Biden and First Lady Jill Biden walked part of Pennsylvania Avenue to the White House

 

The inauguration ceremony included musical performances by Lady Gaga - who sang the national anthem - as well as Jennifer Lopez and Garth Brooks.

 

Amanda Gorman, America's first-ever National Youth Poet Laureate, recited her work The Hill We Climb.

 

An evening concert at the Lincoln Memorial in the city is being hosted by Tom Hanks and will feature Bruce Springsteen, John Legend, Jon Bon Jovi, Justin Timberlake, and Demi Lovato.

 

What orders has Biden signed?

 

President Biden "will take action - not just to reverse the gravest damages of the Trump administration - but also to start moving our country forward," a statement detailing the executive orders said.

 

A series of measures will be enacted to tackle the coronavirus pandemic which has claimed more than 400,000 lives in the US.

 

There will be a mandate to wear masks and practise social distancing on all federal government property.

 

A new office will be set up to co-ordinate the response to the pandemic and the US will halt the process - begun by the Trump administration - of withdrawing from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WHO).

 

Vaccine is administered at the Louisville Urban League on January 20, 2021 in Louisville, Kentucky

IMAGE COPYRIGHTGETTY IMAGES

image captionMr Biden wants to inoculate 100 million Americans within his first 100 days in office

 

The move to re-engage with the WHO was welcomed by UN Secretary-General Antonio Guterres who said it was "absolutely critical" for a more co-ordinated global response, his spokesman Stéphane Dujarric said.

 

Mr Biden has also pledged to make the fight against climate change a top priority of his administration.

 

He signed an executive order beginning the process of rejoining the 2015 Paris climate agreement, from which Mr Trump formally withdrew the US last year.

 

Mr Biden has also revoked the presidential permit granted to the controversial Keystone XL Pipeline, which environmentalists and Native American groups have fought for more than a decade.

 

Activists disrupt business at a Chase Bank branch in Seattle on May 8, 2017

IMAGE COPYRIGHTGETTY IMAGES

image captionThe Keystone XL Pipeline project has led to years of protests

 

The privately financed pipeline - estimated to cost about $8bn (£5.8bn) - would carry about 830,000 barrels of heavy crude a day from the oil sands of Alberta, in Canada, to Nebraska.

 

Barack Obama vetoed a bill approving construction of the pipeline in 2015 but the decision was overturned by President Trump.

 

On immigration Mr Biden has revoked the Trump administration's emergency declaration that helped fund the building of a wall along the Mexican border and also ended a travel ban on some majority-Muslim countries.

 

Other orders cover race and gender equality.

 

What about Donald Trump?

 

Mr Trump was the first president not to attend his successor's inauguration since 1869. He left the White House early on Wednesday, and flew to the nearby Andrews Air Force base.

 

In his farewell address at the base, he highlighted what he regarded as the successes of his presidency. "What we've done has been amazing by any standard," Mr Trump said.

 

The 74-year-old then left for his Mar-a-Lago golf club in Florida, where he arrived later in the morning.

 

In his last hours as president, Mr Trump granted clemency to more than 140 people, including his former adviser Steve Bannon, who had been facing fraud charges.

 

The political drama surrounding Mr Trump is far from over. The US Senate is expected to put him on trial soon, following his record second impeachment by the House of Representatives for allegedly inciting the Capitol riot.

 

On Tuesday, the Senate's Republican leader, Mitch McConnell, said the mob had been provoked by Mr Trump and fed lies.

 

[기사/사진: BBC]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에그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로얄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주소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 STC555.COM
바카라사이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호게임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안전놀이터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주소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주소 STC555.COM
egg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주소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추천 STC555.COM
에비앙4U STC555.COM
홈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사이트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트럼프 탄핵심판 … 버먼트 주 연방 상원의원 패트맄 리히 (민주) 이 심판 평결문을 읽는 순간. /... 더보기

[스페셜 NEWS]

마리아나 해구: 가장 깊이 내려가 본 사람들이 알게된 것 (좌) 트리스트 잠수정이 가장 깊은 해구에 다녀온 뒤 미 해군이 고무배를 타고 데리러 왔던... 더보기

[포토 NEWS]

맥도널드의 인종차별 캘러포녀 엔시티너스에서 찍은 한 맥노덜드 음식점 2014.9.9. IMAGE COPYRIGHTREUTERS 입력 2021.2.17.B...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Second Gentleman & Second Lady 사진: Wikipedia 입력 2021.2.23. [시사뷰타임즈] 이 말은 한국에선 이제까지 알려진 바도 없었고... 더보기

[종합 NEWS]

경찰, 조즈 훌로이드 죽인 기술 - 무릎으로 목 눌러 30세 男 사망 안젤로 퀸토 (30) 가, 경찰관들이 정신 건강 신고에 대응하는 동안, 그의 목을 무릎으로 눌... 더보기

[ 시·선·집·중 ]

애플, 맥 랩탑 컴: 거의 30만대, 수수께끼 악성 프로그램에 감염 입력 2021.2.22.BBC 원문 2021.2.21. [시사뷰타임즈] 보안회사 ‘붉은 커네리’ (카나리아, 주: 이 ... 더보기

[ 화젯 거리 ]

코카콜라: 미국인들, 텍서스 위기 중에 비인기 물병 보낸 것 조롱 사막 언덕에서 한 사람이 물을 찾아 헤매는데, 그러가가 발견한 물명. 다사니 라고 하더니 ... 더보기

[오피니언 NEWS]

[한국 회복 2] 너무 진한 화장은 가면...그리고 남자 화장이라니! 사진출처 = 니즈폼 버드맘 입력 2021.2.14. [시사뷰타임즈] TV 여러 방송국을 돌리면서 잠시나...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트럼프, 소득세 및 금융문제 대대적 수사 직면 입력 2021.2.23.BBC 원문 2021.2.23. [시사뷰타임즈] 17개월이 지났고, 미국 대법원에 두 번을 간 ...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이란, 한국 특사와 회동 후 “韓, 이란 동결자산 최소 10억 불 내놓을 것” (FILE PHOTO) © Majid Asgaripour/WANA (West Asia News Agency) via REUTERS 입력 2021.2.24.RT 원문 2021.2.24. [시사... 더보기